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Normal 0 false false false FR JA X-NONE ...

by eknews09  /  on Apr 23, 2012 17:49

55647.JPG

 

프랑스 여성의 평균 수명이 유럽 내에서 가장 높은 반면 질병 없이 건강한 노년 연령은 지속적인 내림세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9, 프랑스 국립 인구학연구소(Ined)의 발표에 따르면 지난 2010년 프랑스 여성의 평균 수명은 85.3세로 2008년의 84.8세보다 소폭 증가하면서 유럽 내에서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프랑스 남성의 평균 수명은 78.2세로 역시 2008년의 77.8세보다 소폭 증가하면서 스웨덴과 스페인에 이어 유럽 내에서 여덟 번째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하지만 질병 없이 건강한 노년을 보내는 연령은 프랑스 여성의 경우 63.5세로 유럽 내에서 열 번째에 해당했으며 남성의 경우 61.9세로 열네 번째 수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나 프랑스인이 높은 평균 수명에 불구하고 건강한 노년을 보내지는 못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유럽 내에서 질병 없는 건강한 노년 연령이 가장 높은 나라는 여성의 경우 71.6세를 기록한 몰타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71세의 스웨덴과 67.6세의 그리스, 67.2세의 불가리아 등이 뒤를 이었다.

남성의 건강한 노년 연령이 가장 높은 나라는 71.7세의 스웨덴이며 70.2세의 몰타와 66.4세의 그리스, 65.9세의 아일랜드 등이 뒤를 이었다.

한편, 건강한 노년 생활을 바라는 기대치 또한 소폭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010년 건강한 노년을 희망하는 프랑스 남성의 비율은 79.1% 2008년의 80.6%보다 소폭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여성 또한 2010년에 74.4%를 기록하면서 2008년의 76.1%보다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프랑스 국립통계청(Insee)의 통계에 따르면 이 같은 경향은 지난 2006년부터 시작된 것으로 나타났다.

2010년 유럽 내에서 평균 수명이 가장 낮은 나라는 여성의 경우 77.4세를 기록한 루마니아와 불가리아이며, 남성의 경우 68세를 기록한 리투아니아의 평균 수명이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URL
http://eknews.net/xe/380225
Date (Last Update)
2012/04/23 17:49:06
Read / Vote
3055 / 0
Trackback
http://eknews.net/xe/380225/837/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544 아이가 노년 건강에 도움을 준다. imagefile 2012 / 05 / 14 1993
4543 프랑스, 높은 출산율에 비해 육아 환경은 좋지 않다. imagefile 2012 / 05 / 14 1376
4542 카페 테라스에서의 흡연은 ‘문제없다’. imagefile 2012 / 05 / 14 3626
4541 마약, 음주 운전 증가세. imagefile 2012 / 05 / 14 1621
4540 부자증세, 고소득층 국외 이주 문의 증가세.(1면) imagefile 2012 / 05 / 14 1943
4539 프랑스인 대다수, 가사 분담은 '필수'. imagefile 2012 / 05 / 07 1830
4538 꽃가루 알러지 주의보. imagefile 2012 / 05 / 07 1883
4537 달걀 가격, 일 년 내 두 배 상승. imagefile 2012 / 05 / 07 1702
4536 프랑스인 46%, ‘앞날이 걱정된다.’ imagefile 2012 / 05 / 07 1424
4535 프랑스 내 교통사고 지속적 감소세. imagefile 2012 / 05 / 07 1643
4534 올랑드, 대통령 당선, 17년 만에 사회당 재집권.(1면) imagefile 2012 / 05 / 07 1879
4533 알자스, 원전 폐쇄 요구 수백 명 시위. imagefile 2012 / 04 / 30 1715
4532 일-드-프랑스, 구형 주택 가격 소폭 내림세. imagefile 2012 / 04 / 30 2608
4531 쟝 누벨, 파리 13구에 231m 초고층 건물 건설한다. imagefile 2012 / 04 / 30 1754
4530 올랑드, 벡시에서 ‘진정한 변화’ 약속. imagefile 2012 / 04 / 30 1727
4529 프로벙스-알프스 지역, 극빈층 자녀 가장 많다. imagefile 2012 / 04 / 30 1412
4528 차량용 연료가격 처음으로 내림세. imagefile 2012 / 04 / 30 1391
4527 프랑스 실업자 288만 명. 실업률 지속적 증가세.(1면) imagefile 2012 / 04 / 30 1015
4526 국제사회, 프랑스 은행 안정 대책 마련 촉구. imagefile 2012 / 04 / 23 1831
» 프랑스인, ‘건강한 노년’ 연령 하락세. imagefile 2012 / 04 / 23 3055
Board Search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