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H O M E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독일, 임금이 많이 오를 직업 1위는? 독일에서 임금이 가장 많이 오를 직업은 무엇일까? 독일 연봉 비교사이트 ...

by eknews02  /  on Jun 12, 2018 21:05

독일, 임금이 많이 오를 직업 1위는?


독일에서 임금이 가장 많이 오를 직업은 무엇일까? 독일 연봉 비교사이트 <Gehalt.de>는 사업개발자의 연봉이 가장 많이 오를 것으로 예측했다. 사업개발자는 시장 분석, 마케팅 및 파트너 관리, 아이디어 구상 등 사업 전반을 기획 및 총괄하는 직업이다.

기사사진.jpg

<Gehalt.de>에 따르면 사업개발자의 초임 연봉은 4만 4,899유로인데 10년 후에는 매년 3만 4,805유로를 더 벌어들여 7만 9,704유로를 받을 것으로 예상했다. 증가율은 77.5%에 달한다. 게다가 “사업개발자 4명 중 1명은 매년 10만 유로 이상을 벌 것으로 전망된다”고 아르투어 야기엘로 <Gehalt.de> 대변인은 말했다.


법률고문/법무관은 4만 7,680유로로 시작해 10년 후에는 8만 1,971유로로 71.9% 오를 것으로 예상해 2위를 기록했다. SAP 컨설턴트는 초임 연봉 4만 7,390유로에서 10년 후에는 7만 8,953유로로 66.6%, 기업컨설트는 초임 연봉 4만 7,998유로에서 10년 후 7만 8,953유로로 58.0%, 자산관리 매니저/부동산 매니저는 초임 연봉 4만 2,080유로에서 10년 후 6만 5,061유로로 54.6% 오를 것으로 예상하면서 임금이 많이 오를 직업에 뽑혔다.


임금 상승이 가장 낮은 직업 1위는 직업 운전사로 초임 연봉 2만 7,654유로에서 10년 후에는 2만 9,012유로로 4.9%가 오를 것으로 <Gehalt.de>는 예상했다. 이발사(2만 2,335유로에서 2만 3,589유로로 5.6%), 노인 요양보호사(2만 8,293유로에서 3만 978유로로 9.5%), 리셉션(2만 3,995유로에서 2만 6,403유로로 10.0%), 물리치료사(2만 6,383유로에서 3만 270유로로 14.7%)가 각각 2~5위를 기록했다.

사진 출처: Gehalt.de

독일 유로저널 김신종 기자

eurojournal29@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21159
Date (Last Update)
2018/06/12 21:05:39
Read / Vote
309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21159/46e/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 독일, 임금이 많이 오를 직업 1위는? imagefile 2018 / 06 / 12 309
8689 독일 자동차업계, 미국의 수입차 관세에 정부 전향적 대응 촉구 imagefile 2018 / 06 / 12 139
8688 독일 부동산 가격 과대 평가 경고 속 5년 내 하락 전망 imagefile 2018 / 06 / 12 221
8687 독일 경제 활황에 44만 전문 인력 부족으로 300억 유로 손실 imagefile 2018 / 06 / 12 121
8686 독일 인구 8명중 1명은 외국인, 삶의 만족도는 원주민에 못미쳐 imagefile 2018 / 06 / 12 145
8685 독일, 난민 네 명중 한 명만 직업가져(1면) imagefile 2018 / 06 / 04 181
8684 독일, 이주민들 완화의학 서비스 이용 드물어 imagefile 2018 / 06 / 04 131
8683 독일귀화 외국인 수치증가, 새롭게 기록세워 imagefile 2018 / 06 / 04 115
8682 독일, 실업자수 또 다시 최저치 기록 imagefile 2018 / 06 / 04 98
8681 독일 노동부 장관, 피고용자 보호정책 확대해야 imagefile 2018 / 06 / 04 72
8680 문화와 예술, 이주사회에서 중요한 중재 역할 imagefile 2018 / 05 / 29 106
8679 독일 세입자, 빈곤 위험 더 높아져 imagefile 2018 / 05 / 29 176
8678 독일 도시들, 사회계층간 게토 형성 뚜렷 imagefile 2018 / 05 / 29 183
8677 독일 유치원비, 지역별 차이 커 imagefile 2018 / 05 / 29 128
8676 도이체반, 경쟁자 타깃한 새로운 티켓 imagefile 2018 / 05 / 29 119
8675 독일, 삶의 질 높은 도시에 뮌헨 꼽혀 imagefile 2018 / 05 / 22 207
8674 독일국민 절반, 이주민 사회통합 문제는 국가책임(1면) imagefile 2018 / 05 / 22 180
8673 독일 보육원 의무화, 소외계층 아이들에게 별 의미 없어 imagefile 2018 / 05 / 22 129
8672 독일 우체국, 소포비 인상 imagefile 2018 / 05 / 22 144
8671 독일, 간병 공보험비 또 오를 듯 imagefile 2018 / 05 / 22 91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