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H O M E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남북 관계 정상화와 비핵화 실현에 기대가 크다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을 단장으로 하는 대북 특사단이 5일 김정은 ...

by eknews02  /  on Sep 12, 2018 04:20
남북 관계 정상화와 비핵화 실현에 기대가 크다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을 단장으로 하는 대북 특사단이 5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만나, 남북정상회담의 일정을 확정하고 비핵화 협상을 둘러싼 북-미 갈등을 중재하는 역할을 하는 큰 성과를 이루어 냈다.
한반도 정세가 혼미스러운 상황에서 남북정상회담 날짜를 확정함으로써 두 정상의 만남을 통해 북-미 협상의 동력을 만들어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6월 싱가포르 회담이후 몇 달째 공전하고 있는 북-미 비핵화 협상의 물꼬를 틀 방안을 찾아 북-미가 첨예하게 대치해 온 ‘선 종전선언’과 ‘선 비핵화 조처’에서 타협점을 찾을 길을 제시했다면, 특사단은 소기의 목적을 달성했다고 할 수 있다.
특히, 남북정상회담과 유엔총회로 이어지는 ‘9월의 기회’를 놓치지 않도록 문재인 대통령과 우리 정부가 북-미 협상의 촉진자로서, 이번 방북 결과가 교착된 협상의 돌파구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트럼프 대통령이 한발 앞으로 나가서 타협하도록 이끄는 것도 중요하다. 

1150-사설 사진.JPG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도 대북특사단과 만나 트럼프 대통령의 첫 임기(2021년 1월)까지 비핵화를 실현하겠다고 비핵화 일정에 대한 구상을 공식적으로 처음 밝혔다.
대북특사단장인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6일 “트럼프 대통령의 첫 임기 내에 북한과 미국 간 70년간 적대역사를 청산하고 북·미관계를 개선하면서 비핵화를 실현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고 밝혔다. 
이는 김 위원장을 의심하기 어려울 만큼 강력한 비핵화 의지 표명으로 교착상태에 빠진 북·미 협상의 촉진제로 충분하다.
조선중앙통신도 김 위원장이 특사단에 “이 땅을 핵무기도, 핵위협도 없는 평화의 터전으로 만들자는 것이 우리의 확고한 입장”라고 말했다고 보도함으로써 김 위원장의 비핵화에 대한 진전된 표현을 통해 진정성을 거듭 표출한 것으로 보인다. 
또한, 김 위원장이 트럼프 대통령에게 친서를 보내 2차 북·미 정상회담 개최를 요청했음이 알려졌고,이에 백악관은 2차 정상회담에 열려 있고, 이미 조율하는 과정에 있다고 밝혀 양측이 관련한 논의를 시작했음을 시사했다. 
북·미 정상회담이 다시 추진된다는 것은 협상교착의 원인인 ‘핵신고-종전선언’ 대립이라는 난제의 해소가 어느 정도 합의에 이르렀음을 암시하는 것으로 비핵화 협상에 새로운 돌파구 마련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크게 기대된다.

 북-미 정상의 과감한 구상과 결단으로 통 큰 담판에 나서 ‘종전선언-핵 신고’의 선후를 따지는 수준을 넘어, 북한은 비핵화 초기 조처부터 실현까지 구체적 로드맵을 제시하고 미국은 여기에 맞는 정치·경제·군사적 보상 조처를 내놓아 비핵화 협상의 진전이 이루어져 '한반도 빅딜'이 성사되길 바란다.

 김 위원장이 남쪽에 중재자 역할을 요청하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도 문재인 대통령에게 ‘북-미 양쪽을 대표하는 수석협상가 역할을 해달라’고 주문한 것은 문재인 대통령과 우리 정부의 북-미 협상 촉진자 역할이 북미 양측으로부터 한층 깊은 신뢰를 받고 있음을 시사한다.

오는 18일부터 2박 3일간 평양에서 열릴 이번 남북정상회담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비핵화 진전을 위한 실천방안을 도출한 뒤 이를 토대로 북·미 협상을 재가동시키고, 제2차 북·미 정상회담에서 ‘빅딜’을 이끌어 내야하는 어깨가 무거운 임무를 지게 되었다. 
이번 평양 남북정상회담은 김대중·노무현 대통령에 이은 세번째 방북 회담으로, 북핵 해결과 남북관계 진전의 중대 고비로 당리당략을 떠나 온 국민이 함께 힘을 모아도 부족할 것이다.
이와같은 현실에서 청와대가 5당 대표와 함께 방북해 국회·정당 차원의 대화가 이루어지길 희망했지만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이 동행을 반대해 아쉬움을 남겼다. 
또한, 어느 때보다 남북관계 해빙 흐름이 뚜렷하고 북한 핵 문제 해결도 중대 고비를 맞고 있는 만큼 여야가 전향적으로 협의해 비준동의안을 빠른 시일 안에, 가능하면 평양 정상회담 전에 처리하는 게 바람직하지만,  보수 야당이 처리를 반대해 이번 정상회담 결과를 보아가며 처리하기로 합의한 점도 매우 유감이다. 
‘비핵화와 한반도 평화’를 이루는 과정은 앞으로도 험로가 예상된다는 점에서 남북 정상, 북미 정상에 이어 대내적으로는 여야 모두가 깊은 신뢰를 통해 남북관계 정상화와 비핵화에 진전이 이루어지길 바라는 우리 국민의 마음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는다.


 

 

URL
http://eknews.net/xe/525620
Date (Last Update)
2018/09/12 04:20:39
Read / Vote
336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25620/da4/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109 미국과 북한은 기싸움대신 당당히 대화에 임해야 imagefile 2018 / 11 / 14 44
2108 여야정 협의체의 첫 결실을 환영한다. imagefile 2018 / 11 / 07 116
2107 극에 달한 사법 불신, ‘ 특별재판부’ 도입과 '공수처' 신설 서둘러라 imagefile 2018 / 11 / 01 91
2106 정쟁·구태·코메디에서 벗어난 생산적 민생국감 기대한다 2018 / 10 / 17 229
2105 북미간의 '좋은 약속'에 한국당도 동참해야 imagefile 2018 / 10 / 10 317
2104 '민주주의의 적' 가짜뉴스 생산자와 퍼나르는 사람들 발본색원해 엄벌해야 imagefile 2018 / 10 / 03 360
2103 양승태 사법부 재판거래 의혹 수사에 비협조적 사법부는 적폐다. imagefile 2018 / 09 / 26 357
2102 남북 정상 회담, 한반도 평화와 비핵화에 결실을 기대한다. imagefile 2018 / 09 / 18 333
» 남북 관계 정상화와 비핵화 실현에 기대가 크다 imagefile 2018 / 09 / 12 336
2100 적폐청산은 촛불 시위의 준엄한 명령, 중단되어서는 안된다 imagefile 2018 / 09 / 05 431
2099 트럼프 외교에 발목잡힌 남북교류, 우리의 길을 가야한다 imagefile 2018 / 08 / 29 575
2098 '역대 최악의 정치특검' 특검 주장자와 특검 관계자에 책임 물어야 imagefile 2018 / 08 / 22 531
2097 국회 특활비 폐지, 꼼수대신 모든 정부기관 개혁의 거울 삼아야 imagefile 2018 / 08 / 15 356
2096 교착상태에 빠진 북미관계, 정부의 인내와 역할이 재요구 된다. imagefile 2018 / 08 / 08 490
2095 계엄 실행 의지 명백한 친위 쿠데타 도모에 충격을 금치 못한다. imagefile 2018 / 07 / 25 384
2094 국군기무사, 폐지보다는 전면 개혁을 해야한다. imagefile 2018 / 07 / 18 584
2093 헌재의 ‘양심적 병역기피자’들의 대체 복무 결정을 존중한다. imagefile 2018 / 07 / 04 639
2092 한국당,모든 기득권 내려놓고 완벽한 환골탈태해야 imagefile 2018 / 06 / 27 436
2091 검경 수사권 조정, 국민이 원하는 최우선 과제이다. imagefile 2018 / 06 / 20 470
2090 북미정상회담 성공에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에 기대가 크다 imagefile 2018 / 06 / 13 520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