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H O M E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2019 유럽의회 선거, EU 극우세력 전략적 연대 전망 프랑스 마크롱 대통령 견제, 주요어젠다는 反난민Ÿ反이슬람Ÿ反...

by admin_2017  /  on Jan 01, 2019 03:23

2019 유럽의회 선거, EU 극우세력 전략적 연대 전망

프랑스 마크롱 대통령 견제, 주요어젠다는 反난민Ÿ反이슬람Ÿ反집단이주

 

5년 마다 시행되는 유럽의회 선거가 2019523부터 26일로 예정된 가운데, EU 극우정치인들이 세력확장을 위해 공동캠페인에 나설 것으로 전망된다.

 

독일 유력 일간지 차이트 온라인(Zeit Online)은 분석기사에서 유럽 극우세력들이 이번 유럽의회 선거를 통해 EU 난민정책의 방향을 바꾸려 한다고 경고했다.

 

작년 8월 밀라노에서 이미 EU 극우정치의 핵심을 이루는 헝가리 총리 빅토르 오르반(Viktor Orbán)과 이탈리아 총리이자 내무부 장관인 마테오 살비니(Matteo Salvini)가 만나 2019년 유럽의회 선거 캠페인을 같이하겠다고 공언한 바 있다. 이들의 목표는 현재 유럽의 정치지형을 근본적으로 바꾸는 것으로 보았다. 차이트의 분석에 따르면 오르반과 살비니의 캠페인 전략은 이민을 중심 화두로 띄운 후 집단이주와 이슬람화를 막지 못하는 EU엘리트들의 무능함을 부각시키는 것이다.

 

유럽 내지용 - 정치.jpeg


차이트는 또한 이들의 주요 견제인물로 프랑스 대통령 엠마누엘 마크롱(Emmanuel Macron)을 꼽았다. 엠마누엘 마크롱(Emmanuel Macron)대통령은 EU를 이끄는 대표적인 유럽연합주의자로 미국 도널드 트럼프(Donald Trump)대통령을 비롯한 극우 고립주의자들을 비판해온 바 있다.     

 

유럽의회 선거는 투표율이 상대적으로 낮고, 유권자들이 항의표시로 보이콧하는 경우가 많다. 이 때문에 차이트는 이번 선거가 서민들을 움직일 수 있는 선동적인 극우주의자들에게 유리할 것으로 전망했다. 지난 2014년 선거에서는 전체투표율이 43%에 그쳤고, 그마저도 체코(18%)와 슬로바키아(12%)는 채 20%를 넘지 못했다. 유럽에서 독일 총리 앙겔라 메르켈(Angela Merkel) 다음으로 집권기간이 긴 오르반 총리와 이탈리아의 신진정당 오성운동을 지지율 6%에서 33%의 집권여당으로 끌어올린 살비니 총리가 이 점을 놓칠 리 없다.

 

차이트는 캠페인의 주요 내러티브가 역시 이슬람Ÿ아프리카 이민자와 비겁한 겁쟁이들에 맞서 용감한 영웅들이 유럽문명을 지키는 스토리가 될 것으로 내다보았다. 하지만 오르반 총리와 살비니 총리를 비판하는 나라(그리스, 스페인, 프랑스)들 역시 난민문제로 골머리를 앓고 있기 때문에 다소 단순한 이 내러티브도 강력한 설득력을 가지게 될 수 있다는 것이다. 동시에 차이트는 악명 높게 까다로워진 난민수용방식으로 인해 헝가리와 이탈리아로 유입되던 난민신청자들이 프랑스와 스페인으로 이동하면서, 극우주의자들의 극우어젠다가 현실적인 지지를 받을 수도 있다고 경고했다.

<사진: 차이트 온라인(Zeit Online) 전재>                          

 

독일 유로저널 박진형 기자

   eurojournal09@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285 인도, EU 철강 세이프가드에 반발… WTO 위원회에 조정 요청 imagefile 2019 / 01 / 14 232
5284 지난 해 민주주의 지수 순위 발표, 서유럽 순위 3년 연속 하락해 2019 / 01 / 14 283
5283 EU, 불법이민 5년만에 최저치… 스페인 예외 imagefile 2019 / 01 / 08 230
5282 EU권력교체, 2019 유럽 권력지형 격변 예상 imagefile 2019 / 01 / 08 229
5281 유로화 도입 20년, 역사와 전망 2019 / 01 / 07 202
5280 EU, 공식 회의장에서 성 중립적 단어 사용 위한 가이드라인 공개 2019 / 01 / 07 144
» 2019 유럽의회 선거, EU 극우세력 전략적 연대 전망 imagefile 2019 / 01 / 01 291
5278 발 당니비에, CNN 트래블 선정 숨겨진 유럽 스키 명소 1위 imagefile 2019 / 01 / 01 196
5277 EU 정상회담, 유로존 개혁안 합의 imagefile 2018 / 12 / 16 267
5276 유럽 국가 중 부패도 1위는 이탈리아, 청렴 지수 1위는 네덜란드 (1 면) 2018 / 12 / 10 304
5275 EU, 2050년까지 ‘탄소 배출량 제로(0)’ 목표 2018 / 12 / 03 268
5274 EU, 영국민 브렉시트 투표 29개월 만에 통과로 결별 준비 완료 imagefile 2018 / 11 / 26 292
5273 유럽 의회, 각 지역 별 EU 제공 서비스 찾을 수 있는 인터넷 사이트 선보여 2018 / 11 / 19 213
5272 비영어권 국가 영어 테스트, EU에서는 프랑스인들이 가장 낮아 imagefile 2018 / 11 / 06 410
5271 후원자 정체 알 수 없는 '브렉시트 반대' 페이스북 광고비, 25만 파운드에 달해 imagefile 2018 / 10 / 31 265
5270 벨기에 공급 일부 육류, 독일 '최악의 도살장'에서 공급 imagefile 2018 / 10 / 31 336
5269 아일랜드 Stena Line, 'NO DEAL 브렉시트시 식품 공급 타격 우려' imagefile 2018 / 10 / 31 256
5268 노르웨이, 2차대전 당시 독일 군인과 관계로 '낙인' 찍힌 여성들에게 공식 사과 imagefile 2018 / 10 / 31 266
5267 일부 유럽국가 '부르카 착용금지' 에 UN '인권침해 의견' imagefile 2018 / 10 / 31 316
5266 EU시민들은 영국행 최저치, 영국인들은 유럽행 러시로 골머리 imagefile 2018 / 10 / 17 305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