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H O M E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영국 100대 기업 임원진들의 막대한 임금, 공정 경제 가로막는 장벽 2019년이 시작된 지 며칠 되지 않았지만, 이...

by admin_2017  /  on Jan 07, 2019 19:19
영국 100대 기업 임원진들의 막대한 임금, 공정 경제 가로막는 장벽

2019년이 시작된 지 며칠 되지 않았지만, 이미 영국의 최고 경영자들을 비롯한 기업의 임원진들은 영국의 평균 직장인 연봉보다 많은 돈을 벌어들였다. 

고임금 연구 센터와 Chartered 인력개발센터의 연구에 따르면, 영국 100대 기업 CEO들의 평균 연봉은 약 390만 파운드에 달하는데, 이는 시간당 평균 1,020 파운드에 해당하는 수치다. 이번 연구에 따르면, 100대 기업의 CEO들은 2019년이 시작되고 1월 4일 오후까지 영국인 근로자들의 평균 연봉인 29,500 파운드를 벌어들였다. 연구진들은 이 날을 “Fat Cat”이라 명명했다. 

유럽 지역 전문 언론사 Euronews의 보도에 따르면, 이번 보고서는 평균 직장인들의 연봉 대비 60배 정도이던 100대 기업 임원진들의 연봉이 최근 133배까지 치솟았다고 강조한다. 고임금 연구 센터 책임자 Luke Hildyard는 “기업 이사회는 최고 경영진에게는 정당성 없는 수백만 달러를 지출하려 들면서, 그 외의 인력들에 지급되는 돈은 최소화 해야 하는 비용으로 취급된다”고 말하며 이러한 추세가 공정한 경제를 가로막는 장벽이라 말했다. 

CIPD의 수석 고문인 Charles Cotton 또한 이러한 임금 불균형이 기업의 평판을 크게 해칠 수 있다고 말했다. “과도하게 높은 임원 급여는 사업에 대한 신뢰도를 하락시키는 주요 요인들 중 하나이며, 장기적으로 기업의 성장에 심각한 위협이 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영국 유로저널 김예지 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31268
Date (Last Update)
2019/01/07 19:19:04
Read / Vote
35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31268/fe9/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855 브렉시트 협상안 국회 비준 실패 imagefile 2019 / 01 / 16 248
11854 영국 경제성장률, 6개월 만에 최저치 기록 2019 / 01 / 14 29
11853 지난 해 연말, 십년 만에 처음으로 소매업계 판매 증가 없었다 2019 / 01 / 14 22
11852 영국 정부, “브렉시트 합의안 투표 지지 부탁” 호소문 발행 2019 / 01 / 14 26
11851 영국 산업 생산성 증가율, 지난 해 3분기에 다시 하락 2019 / 01 / 14 19
11850 드론 회사들, 불법 비행 막기 위해 ‘인식 태그’ 부착 제안 2019 / 01 / 14 32
11849 전 브렉시트부 장관, “현 상황에서는 노딜 브렉시트가 가장 현실적 시나리오” 2019 / 01 / 14 30
11848 런던, 여전히 유럽 내 부동의 기술산업 선두주자 2019 / 01 / 14 25
11847 영국 일하기 가장 좋은 기업, 1위는 수도 회사 Anglian Water가 차지 imagefile 2019 / 01 / 08 56
11846 2019년, 에너지 효율성 높이는 가이드 라인 imagefile 2019 / 01 / 07 53
11845 유로화 대비 파운드 회복세, 파운드화 당분간은 긍정적 전망 2019 / 01 / 07 56
11844 테레사 메이 총리, “브렉시트 협의안 의회 부결될 시 영국 ‘미지의 영역’ 될 것” 2019 / 01 / 07 58
» 영국 100대 기업 임원진들의 막대한 임금, 공정 경제 가로막는 장벽 2019 / 01 / 07 35
11842 “노딜 브렉시트 지지” 청원, 30만명 서명 제출 2019 / 01 / 07 78
11841 영국, 브렉시트 이후 일상생활용품 가격 큰 폭 상승 우려 2019 / 01 / 07 94
11840 1월, 영국 전역 극도의 한파 몰아칠 것으로 전망 2019 / 01 / 07 49
11839 영국 GP 99%, “NHS 청소년 정신 건강 서비스 부족 우려” 2018 / 12 / 31 104
11838 캠브리지 사전, 2018년을 대표하는 단어 ‘Nomophobia’로 선정 2018 / 12 / 31 98
11837 브렉시트 후 EU 예산에 생길 큰 타격, 대안 찾기에 난항 중 2018 / 12 / 31 127
11836 2019년 1월, 에너지 가격 더 오른다 2018 / 12 / 31 105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