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영국 의회, EU-메이 총리 간 새로운 브렉시트 협의안 요구 영국 의회가 1월 29일 진행된 투표에서 테레사 메이...

by admin_2017  /  on Feb 06, 2019 08:23

영국 의회, EU-메이 총리 간 새로운 브렉시트 협의안 요구

 

영국 의회가 129일 진행된 투표에서 테레사 메이 총리의 브렉시트 합의를 수정해야 한다는 의견에 찬성표를 던지며 노딜 브렉시트를 피하고자 하는 의지를 드러냈다.

 

유럽 전문 언론 Euronews의 보도에 따르면, 이번 투표 전 진행된 토론회에서 야당 지도자인 Jeremy Corbyn은 메이 총리에게 브렉시트 합의안 갈등의 중심인 아일랜드 백스톱 내용을 대체하기 위한 준비가 되어있는지 물었고, 메이 총리는 몇몇 의원들이 제안해온 방안들을 검토하고 있는 중이라 말했다.

 

이후 진행된 투표에서 의회는 메이 총리가 백스탑을 삭제하거나 대체하는 내용을 포함한 새로운 합의안을 확보할 시 노딜 브렉시트를 피해갈 수 있다는 의견에 지지를 보내는 결과를 내놓았다.  

 

이번 의회 투표 결과에 대해 테레사 메이 총리는 하원에서 브렉시트 관련 합의가 이루어 질 수 있다는 분명한 메세지를 EU 측에 보낸 것이라며 이후 EU와의 해결책을 찾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투표 결과가 나온 후 아일랜드 측은 어떠한 재 협상도 없다는 입장을 밝혔으나, 메이 총리는 빠른 시일 내에 아일랜드 총리와 회담을 갖고 새로운 협정을 내 놓겠다고 말했다.

 

 

영국 유로저널 김예지 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32751
Date (Last Update)
2019/02/06 08:23:02
Read / Vote
241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32751/0b5/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872 인스타그램, 영국 청소년 자살사건 이후 ‘자해 이미지’ 전면 금지 2019 / 02 / 12 200
11871 영국 교육부, 교사 인력 부족하자 채용 기준 낮추는 중 2019 / 02 / 12 158
11870 영국 제조업 지수 최저치 기록, 유로화 대비 파운드화 하락 imagefile 2019 / 02 / 06 194
11869 지난 해 영국 자동차 생산량 10분의 1 하락, ‘빨간 불’ file 2019 / 02 / 06 205
11868 영국 교육부 장관, “학교 내 스마트폰 사용 금지 할 것” 2019 / 02 / 06 200
» 영국 의회, EU-메이 총리 간 새로운 브렉시트 협의안 요구 2019 / 02 / 06 241
11866 에어버스사 CEO, ‘노딜 브렉시트’시 영국 사업 철수까지 고려 2019 / 02 / 06 273
11865 영국, 지난 해 폭력 범죄 19% 증가 2019 / 02 / 06 225
11864 영국정부, 소도시 현금 지급기 폐쇄 막기위해 4월부터 보조금 지급 2019 / 02 / 06 162
11863 영국 의사 3/4이 환자로부터 폭행 또는 위협 받아 imagefile 2019 / 01 / 22 275
11862 영국 자동차 세율, 오는 4월부터 증가 2019 / 01 / 22 364
11861 매달 4-500파운드 절약, 다섯 단계에 달려있다 2019 / 01 / 22 352
11860 영국 퇴직 후 연금 수령한다면, 최고의 은퇴지는 호주 2019 / 01 / 22 378
11859 IMF(국제통화기금), “노딜 브렉시트, 유로존 침체 악화시킬 것” 2019 / 01 / 22 292
11858 메이 총리 플랜 B 발표 후 달러, 유로 대비 파운드화 상승 (1면) imagefile 2019 / 01 / 22 341
11857 테레사 메이 총리, ‘브렉시트 플랜 B’ 발표 2019 / 01 / 22 267
11856 브렉시트 합의안 의회 부결, ‘브렉시트 서바이벌 키트’ 까지 등장 2019 / 01 / 22 237
11855 브렉시트 협상안 국회 비준 실패 imagefile 2019 / 01 / 16 516
11854 영국 경제성장률, 6개월 만에 최저치 기록 2019 / 01 / 14 292
11853 지난 해 연말, 십년 만에 처음으로 소매업계 판매 증가 없었다 2019 / 01 / 14 178
Board Search
3 4 5 6 7 8 9 10 11 12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