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H O M E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美 달러강세 국면, 2011년 8월이래 90개월째 지속 美 달러강세가 트럼프의 재정부양 및 보호무역정책에 따라 1973년...

Posted in 국제  /  by admin_2017  /  on Mar 06, 2019 05:36
美 달러강세 국면, 2011년 8월이래 90개월째 지속

美 달러강세가 트럼프의 재정부양 및 보호무역정책에 따라 1973년 이후 가장 긴 90개월째 지속되고 있지만, 美 재정·통화정책 기조의 변화로 점차 약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역대 美 달러강세(연준 명목 달러지수) 국면은 78개월(1978.10~1985.3),
83개월 (1995.4~2002.2)에 이어 이번이 90개월(2011.8~2019.2)로 가장 길게 지속되고 있다. 

1172-국제 3 사진.png
사진)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의 감세와 경기부양 정책에 따른 미 정부의 재정악화가 국채금리 인상으로 이어지면서 경기를 위축시킬 수 있다는 경고도 제기됐다. 미 의회예산국(CBO)은 미 재정적자가 1조달러를 넘어서는 시점이 2020년이 될 것으로 예측했다. 재정적자 증가로 2028년 말 미국의 전체 공공부채는 28조7,000억달러까지 급증해 국내총생산(GDP) 대비 비중이 96.2%까지 뛸 것이라는 경고도 이어졌다. 현재 미국의 GDP 대비 적자 비중은 77% 수준이다. 뉴욕타임스(NYT)는 정부 재정이 취약해지면 미 국채의 투자 리스크가 커지면서 국채금리가 오르고 이로 인해 대출금리가 상승하면 경제활동이 둔화해 경기가 위축될 수 있다고 분석했다. 


포스코경제연수 보고서에 따르면 이와같이 2018년 글로벌 외환시장에서 美 달러강세의 원인은  트럼프 정부의 재정부양 및 보호무역정책과 글로벌 경기둔화와 정책 불확실성, 미국의 중국 등 對美 무역흑자국에 대한 통상압력 강화에 기인한다.

트럼프 대통령의 세제감면 정책으로 미국의 총수요 압력이 확대되면서, 미국 연준의 금리인상 사이클은 강화되고 대외 달러공급량이 축소되었다.
하지만, 트럼프의  법인?소득세 감면 등 재정 정책은 부양효과의 감소, 여야 간 갈등 확대로 한계에 봉착하게 되어 달러화 약세에 기여할 전망이다.

트럼프의 정부지출 계획안에 대해 부채상한선, 인프라투자, 소득세 감면조치 영구화 등 굵직한 재정정책 현안들이 의회 내에서 논의될 예정이지만, 공화당의 하원장악 실패와 재정건전성 악화 우려 등으로 여야 협상과정에서 난항 지속이 예상된다.

트럼프 집권 이후 연방정부 셧다운이 3차례 발생하는 등 트럼프 경제정책에 대한 민주당내 불신확산과 재정적자 확대 우려로 정부의 재정지출 계획안이 예정대로 통과되기 어려운 환경이라는 분석이다.
미 연준의 기존 매파적 통화긴축 기조 유지는 자산시장 불안, 경기둔화 우려로 완화될 가능성이 높아, 연내 금리인상 기조의 추가적 완화를 시도할 가능성이 증대하고 있다.
미국은 2015년 첫 금리인상 이후 지난해 가장 큰 폭으로 금리인상(1%p)을 단행했다.

美 재무부에 따르면 최근의 재정수지 적자 지속시 2020년경 재정적자 규모는 약 U$ 1조를 상회할 것으로 예상된다.
유로존의 경우도 경기가 하락할 수 있는 위험성이 높은 데도 불구하고 고용시장 강세를 이유로 현행 통화긴축 기조 유지를 시사함으로써 미국-유로존 간 금리차 축소와 유로화 약세 기조의 전환을 전망케 했다.
또한, 글로벌 경기둔화와 정책 불확실성에 이어, 미국의 중국 등 對美 무역흑자국에 대한 통상압력 강화는 안전자산 선호심리를 자극해 대외 달러자산 수요가 증가했다.

2019년 들어서 글로벌 경기둔화 압력이 확대되고 경제정책 불확실성이
높아지면서 달러자산 수요가 일정 수준 유지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2018년 6월 미-중 무역분쟁 확대 이후 달러지수는 연초대비 4.3%로 상승했다.


유로저널 김세호 기자
  eurojournal01@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34579
Date (Last Update)
2019/03/06 05:36:12
Category
국제
Read / Vote
57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34579/0c1/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여성 부모 중 한쪽이 한국 국적, 본인 의사와 관계없이 한국 국적 자동 취득(2017년 6월 15일자 속보 포함) imagefile 2015-06-09 74200
공지 사회 2002년 출생 선천적 복수국적자,2020년 3월31일까지 국적이탈 신고해야 2015-07-19 69651
공지 건강 국내 주민등록자, 해외 재산·소득 자진 신고하면 처벌 면제,10월1일부터 6개월간 imagefile 2015-09-22 63997
공지 기업 한국 국적 포기자, '최근 3년간 5만명 육박,병역기피자도 증가세, (2017년 6월 15일자 속보 포함) imagefile 2015-09-23 70121
공지 사회 재외동포 등 외국인 입국 즉시 공항에서 휴대폰 개통 가능 imagefile 2015-10-01 65148
공지 사회 재외국민 선거, 법 위반하면 국적에 관계없이 처벌 받는다. imagefile 2015-11-17 64147
공지 사회 재외동포, 입국시 자동출입국심사 가능한 반면 지문정보 제공 필수 imagefile 2015-11-23 64734
공지 사회 병역 의무 회피나 감면 목적 외국 여행이나 유학 후 미귀국시 강력 처벌 imagefile 2016-02-22 59689
공지 사회 재외국민 국내거소신고제도 폐지에 따른 재외국민 주민등록증 발급 안내 2016-05-22 55482
공지 정치 10억 넘는 해외금융계좌 내국인과 일부 외국인 신고 안 하면 과태료율 40% 2016-05-31 54461
공지 사회 병역 미필자는 국적 회복 불허, 해외 병역대상자 40세로 !!! imagefile 2017-06-20 30426
공지 사회 5월부터 41세 미만 병역미필자는 재외동포 비자 발급제한 imagefile 2018-02-19 7481
공지 사회 선천적 복수국적자 국적선택신고 안내 -외국국적불행사 서약 방식- imagefile 2019-01-07 854
39572 정치 차기 대권 후보, 범진보·여권 주자들이 범보수·야권 압도해 imagefile 2019 / 03 / 06 163
39571 정치 이명박 전 대통령 병보석 허가, 반대 60.3% vs 반대 30.4% imagefile 2019 / 03 / 06 55
39570 정치 개성공단·금강산관광 재개 찬성 69%, 2년전보다 20% 상승 imagefile 2019 / 03 / 06 99
» 국제 美 달러강세 국면, 2011년 8월이래 90개월째 지속 imagefile 2019 / 03 / 06 57
39568 국제 세계 경기, 산업생산과 수출 증가율 모두 하락해 둔화 지속 전망 imagefile 2019 / 03 / 06 52
39567 경제 1인당 국민소득 3만1349달러로 선진국에 진입 imagefile 2019 / 03 / 06 95
39566 경제 세계 경제 둔화 영향 받은 한국 무역, 2월 수출입 두 자릿수 하락 imagefile 2019 / 03 / 06 49
39565 연예 2019 가요계 끝판왕 ' 5인조 신인 걸그룹' ITZY 등장 imagefile 2019 / 03 / 05 95
39564 연예 왜그래 풍상씨, "내년에도 이 옷을 내가 또 입을 수 있을까?" imagefile 2019 / 03 / 05 49
39563 연예 'SBS 빅이슈'주진모, 촬영장 들썩이게 만든‘매력 3종 세트’메이킹 영상 공개! imagefile 2019 / 03 / 05 50
39562 연예 슈퍼주니어 국내 첫 단독 콘서트 , 업그레이드 된 ‘슈퍼쇼 7S’로 관객 홀렸다! imagefile 2019 / 03 / 05 50
39561 연예 ‘모두의 주방’ 샤이니 태민, 인생 첫 요리에 도전! imagefile 2019 / 03 / 05 61
39560 연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김소연, 美친 카리스마 뽐낼 알파걸 imagefile 2019 / 03 / 05 47
39559 연예 배우 이주우, ‘유튜버’대열 합류! 소소일상→메이크업까지 직접 제작 imagefile 2019 / 03 / 05 46
39558 연예 박보검, 인류 최초 복제인간 소재 영화로 4년만에 스크린 컴백 imagefile 2019 / 03 / 05 93
39557 여성 직장인 성희롱 피해,여성·저연령층·비정규직,사회서비스업에서 높아 imagefile 2019 / 03 / 05 65
39556 여성 10대 성교육, 실질적 피임법 및 건강관리법까지 가르쳐야 imagefile 2019 / 03 / 05 66
39555 건강 '콜록콜록', 지속되는 기침 '급성 기관지염'이 의심된다! imagefile 2019 / 03 / 05 63
39554 건강 구강청결제, 잘못 사용하면 오히려 독! imagefile 2019 / 03 / 05 69
39553 건강 신체 활동ㆍ비타민 보충이 근감소증 위험, 반감시키는 비결 imagefile 2019 / 03 / 05 62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www.eknews.net는 최대발행부수와 최대발행면을 통해 전유럽 19 개국 한인사회로 유일하게 배포되고 있는 주간신문 유로저널의 홈페이지입니다.
기사 제보를 비롯한 광고 문의 등은 아래 연락처를 이용해 주시길 바랍니다.

+44 (0)208 949 1100, +44 (0)786 8755 848
eurojournal@eknews.net 혹은 eurojournals@hot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