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영국, 여성위한 개인 자산 관리 금융 서비스 부족해 영국 여성들이 개인 자산에 대해 투자 및 유용에 관심은 증...

by admin_2017  /  on Mar 13, 2019 00:09
영국, 여성위한 개인 자산 관리 금융 서비스 부족해

 영국 여성들이 개인 자산에 대해 투자 및 유용에 관심은 증가하고 있으나, 주요 금융업계에서는 여성고객의 트렌드를 맞춘 서비스 상품에 대한 대비가 미흡하다는 지적이다.

영국 경제 전문지인 파이낸셜 타임즈 보도에 따르면 여성의 사회 진출이 증대되면서, 재산 관리의 필요성도 함께 증가하고 있는데, 주요 금융 서비스 업계에서는 여성 고객 수가 여전히 소수에 그친다며 서비스에 대한 질적 향상에 소홀히 하고 있다는 것이다.
재산관리(Wealth Management System)는 JP모건, 인베섹 투자은행 등 금융 전문가 집단이 펀드, 주식, 채권, 보험, 예적금 등 다양한 금융상품으로 고객에 맞는 재무설계 및 투자설계를 해주는 고급 금융 서비스등이 여성 고객들에게도 매우 중요하고 꼭 필요한 금융 상품이다.

1.1.여성의날 FT보도 사진.jpg

한 여성고객은 이 신문과 인터뷰에서 “나는 £15.5M 자산가치 회사를 설립 하였고 운영하고 있다. 회사를 매각하고 재산을 관리하는 과정에서 신뢰할 수 있는 전문가 조언이 절실했다. 주로 가족에게 조언을 구했지만, 금융 전문가에게 저에게 필요한 상담을 받길 원한다."고 말했다. 

경제 비즈니스센터 리서치 연구기관의 최근 조사에 따르면 2020년에 영국의 백만장자의 53%는 여성이 될 것이라고 전망한다. JP모건사는  현재 자신의 전체 개인금융 고객중 여성고객이 25%를 차지한다고 밝혔고, 투자회사 Investec은 1/3이 여성고객이라고 했다. 

Kantar, 미디어 리서치기관의 조사에 따르면, 18세~34세 여성의 32%가 가까운 미래의 투자나 재산 운용계획이 없다고 응했다. 이는 '금융상품에 투자하여 수익을 추구하고 싶다'라고 응답한 같은 연령대의 남성 그룹과는 2배이상 차이가 난다. 

여성 맞춤 금융서비스 결핍의 문제점을 사업기회로 포착한 재무설계 재산관리 전문집단이 생겨나기도 하였는데 영국의 바클리은행(Barclays), HSBC은행, 인베스텍 투자회사(Investec), JP모건 파트너들이 모여 만든 합작회사인 WealthiHer는 여성고객 전용 금융 서비스를 제공한다.

기존에 여성은 재무관리에 소극적이고, 은행들도 여성들을 위한 특별한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적극적인 태도를 보이지 않았다고 한다. JP모건 개인금융 부서장 그레이스 피터씨는 "여성고객은 최대 수익 추구형이 아닌 목표 설정형 재무설계를 선호하며, 부동산이나 등록금등 실물자산에 관심이 높다"고 한다.

따라서 여성고객을 잡기 위해서는 여성고객의 우선순위 가치를 반영한 Agenda형 재무설계가 적합하다. 여성의 성공적 재산관리를 돕고 세무와 법률상담 등 은행 밖에서 이루어지는 업무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여성전문적 금융 서비스의 필요성이 대두된다. 


출처: 파이낸셜타임즈 

영국 유로저널 홍선경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905 영국인들이 뉴질랜드 슈팅사건에 경악을 금치 못하는 이유 imagefile 2019 / 03 / 18 132
11904 브렉시트 영향, 자동차산업계 불안 (1면) imagefile 2019 / 03 / 18 220
11903 영국 젊은층 40세 되어야 내집장만, 8년4개월 걸려 imagefile 2019 / 03 / 18 218
11902 영국의 명물 스톤헨지 새 고고학적 발견으로 고대인 이동경로 밝혀져 imagefile 2019 / 03 / 18 106
11901 영국 교실내 사라져가는 음악 수업 imagefile 2019 / 03 / 18 141
11900 새 그린 에너지 주택 법률안 기존 가스 보일러에 종말 선고 imagefile 2019 / 03 / 18 105
11899 유럽연합, EU의회 선거 불참시 브렉시트 연기 불가 '영국 하원도 3차 탈퇴협정 투표 불가, 헌법적 위기' image 2019 / 03 / 16 345
11898 아스다(ASDA) 4월말부터 전국 매장에서 칼판매 사라져 imagefile 2019 / 03 / 13 141
11897 런던의 아파트형 주택 선풍적 인기 imagefile 2019 / 03 / 13 178
11896 옥스포드와 캠브릿지대학교 소외계층 자녀 특별 전형에도 턱없이 부족 imagefile 2019 / 03 / 13 157
11895 여왕의 첫 인스타그램 포스팅 화제 imagefile 2019 / 03 / 13 107
11894 영국 거대 럭셔리패션 체인 LK Bennet 파산절차 돌입 imagefile 2019 / 03 / 13 110
» 영국, 여성위한 개인 자산 관리 금융 서비스 부족해 (1면) imagefile 2019 / 03 / 13 115
11892 브렉시트-무역 불안 속 영국 기업 6년째 저성장 2019 / 03 / 04 224
11891 서지현 검사, 런던서 ‘한국의 미투 운동’ 좌담회 2019 / 03 / 04 175
11890 영국 중등학교, 20년 사이 외국어 학습자 반토막 imagefile 2019 / 03 / 04 124
11889 영국 공공부분 근로자들 임금, 최소 생활비보다 적은 수준 (1면) 2019 / 03 / 04 114
11888 테레사 메이 총리, “브렉시트 연기 가능성 검토 중” 2019 / 03 / 04 155
11887 한달도 채 남지 않은 브렉시트, 개인 재정에 끼치는 영향 보니 2019 / 03 / 04 130
11886 세계여성의 날 기념 다양한 행사 예정 imagefile 2019 / 02 / 26 151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