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유럽 재활용업계, 중국 폐지 수입금지로 위기상황 유럽 재활용 업계가 중국의 재활용 폐기물 수입금지로 폐지 가격...

by admin_2017  /  on Sep 04, 2019 07:56
유럽 재활용업계, 중국 폐지 수입금지로 위기상황

유럽 재활용 업계가 중국의 재활용 폐기물 수입금지로 폐지 가격이 2년 전에 비해 300% 하락했다며 정책당국의 조속한 개입을 촉구했다.

중국은 환경보호를 이유로 2017년 7월 WTO에 2018년의 24개 품목에 이어 2019년까지 모든 폐기물의 수입을 금지한다고 통보했다.

유럽재활용협회(EuRIC) 통계를 인용한 유럽KBA에 따르면 지난 6월 유럽 폐지 가격은 2018년 기준 폐지 5,650만톤 중 4,850톤만 재활용되는 등 공급과잉 지속으로 2017년 6월 대비 300% 폭락했다.

EuRIC은 주요 수출처를 잃은 유럽 폐지 재활용산업이 단기적인 위기상황에 놓여 있어, 유럽의 순환경제 이행 차질이 예상된다고 주장했다.

한편, 유럽제지협회(CEPI)는 중국의 금수조치로 역내 폐지 공급이 과잉 상태이나, 중장기적으로 균형을 이룰 것으로 전망된다.

유럽 제지업계가 재생지 생산설비 투자를 확대하고 있어, 2~5년 후에는 공급과잉 문제가 해결된다는 것이다.

특히, 과거 중국의 폭발적인 폐지 수요에 따라 유럽 재활용기업 또는 제지업계가 재생지 생산 투자를 소홀히 했던 것이 현재 공급과잉의 원인이기 때문에 생산설비 확대를 통해 수급 조절이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유로저널 김세호 기자
   eurojournal01@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44708
Date (Last Update)
2019/09/04 07:56:06
Read / Vote
1045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44708/666/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388 에어버스 보복관세,EU는 대화 희망에 미국은 '그대로 강행 예고' 2019 / 10 / 09 523
5387 EU 구글의 저작권료 요구에 구글 뉴스 중단도 가능 예상 (1면) imagefile 2019 / 10 / 02 601
5386 아일랜드, 영국의 '국경 외곽 통관센터' 설치 제안 반대 2019 / 10 / 02 977
5385 프랑스 유로스타와 벨기에 탈리스, 합병 추진 imagefile 2019 / 10 / 02 657
5384 EU, '노딜 브렉시트, 자동차 업계 지각변화 초래' 2019 / 09 / 25 632
5383 WTO, 에어버스 보조금 분쟁에서 미국에 손해배상 청구권 인정 2019 / 09 / 25 638
5382 유럽 농업국가들, EU-메르코수르 무역협정 반대로 비준 난항 imagefile 2019 / 09 / 25 1091
5381 EU, '노딜 브렉시트 현실화 위험 매우 높아'우려 확산 (1면) imagefile 2019 / 09 / 25 699
» 유럽 재활용업계, 중국 폐지 수입금지로 위기상황 2019 / 09 / 04 1045
5379 EU-英, 'backstop' 대안 마련 실무협상 개시 2019 / 09 / 04 1220
5378 유럽내 한인 대상 각종 범죄 급증해 주의 요망 (1면) imagefile 2019 / 09 / 04 1471
5377 프랑스·아일랜드, EU-메르코수르 FTA협정 비준 반대 (1면) imagefile 2019 / 08 / 28 1082
5376 독일과 프랑스, 영국-EU 딜 체결 가능성 시사로 긍정적 분위기 imagefile 2019 / 08 / 28 1564
5375 미국·프랑스, 프랑스 디지털세 도입에 조건부 합의 2019 / 08 / 28 752
5374 브렉시트 후 EU 회원국민, 영국 '이동의 자유' 'STOP' 공식화 (1면) imagefile 2019 / 08 / 21 937
5373 유럽 3대 경제 대국, 경기 침체 벼랑에 몰려 imagefile 2019 / 08 / 21 1403
5372 영국, 노딜 브렉시트 준비 안되어 혼란 불가피 imagefile 2019 / 08 / 07 1547
5371 스위스-EU, 기본협정 통합 실천 지연에 주식시장 혼란 장기화 imagefile 2019 / 08 / 07 1156
5370 유럽, 두 번째 사하라 플룸 몰아쳐 여름 열파 겪어 (1면) imagefile 2019 / 07 / 24 1009
5369 아일랜드, 노딜 브렉시트시 영국 육류 등에 통관검사 불가피 imagefile 2019 / 07 / 24 2636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