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테오의 프랑스 이야기 프랑스의 부유함은 누가 가지고 있나 (2) 사람을 움직이게 만드는 재물 세상 모든 사람이 ...

Posted in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  by admin_2017  /  on Sep 30, 2019 22:25
extra_vars1 :  
extra_vars2 :  
테오의 프랑스 이야기
프랑스의 부유함은 누가 가지고 있나 (2)

사람을 움직이게 만드는 재물

세상 모든 사람이 움직일 때 이민이나 난민들도 보다 나은 삶의 조건이나 재물을 찾아 간다. 
프랑스 국부의 가장 많은 부분은 국가가 소유하고 있으며 국가가 그 재물을 운용하고 있다.
샹보르 성을 주말에 빌리려면 15만 유로를 내면 된다. 프랑스 국가가 소유한 교회들, 신도들이 없어 부동산에 나온 가격을 보며 에트르따의 우편엽서에 나온 바다를 바라보는 전망 좋은 노트르담 드 라 갸르드 교회가 28만 유로다. 

테01.jpg
에트르따 해변과 마을 그리고 해변 언덕 위에 교회

"지혜로운 자가 달을 가리킬 때, 
멍청한 자는 그 손가락을 본다."

재물의 우선 순위는 부동산 

1789년 대혁명 당시 '시민과 인간의 권리 선언"이 선포 되었을 때 제 2조는 소유권, 개인의 사유 재산을 허락했다.  

테02.jpg

그 이후 모든 시민은 사유 재산을 모으기 위하여 인생을 허비하게 되었다. 물론 국가도 시민처럼 국가의 부를 축적하기 위하여 애써왔다. 그리고 사회 불공정과 불평등은 보다 심화되었다.

국가가 재물에 관심을 가지고 그 부를 손에 쥐었을 때

프랑스는 대혁명 당시 1789년 10월2일 교회 재산을 접수하였을 때 헌법의회는 교회 재산을 국가 재산으로 분류하였다. 혁명의 주교 딸레랑은 교회 재산 목록을 들고 혁명에 참여하였다. 


테03.jpg
딸레랑 주교는 혁명 이 후 여러 정부에서 외교 장관으로 명성을 남겼다. 


공화국 정부는 성직자를 각 도의 선거인단이 선출하고 성직자는 국가 공무원이 되어 국가에 충성하라고 요구하였다. 정부의 제안에 협력하던지, 고향을 떠나 망명길에 오르든지, 새로운 국가가 준비한 감옥에 가던지 선택은 다양했다.
시민과 인간의 권리선언에 예배의 자유는 보장되어 있었다. 하지만 교회 재산은 국가 관리로 몰수하였다. 1789년 신도의 십일조를 폐지하였다.

교회 재산 몰수와 더불어 망명한 귀족 재산의 국유화도 국가의 부를 키우는데 크게 일조하였다. 
대혁명 당시 국토의 20%에 달하던 성직자들의 토지가 1802년 0%로 줄었다. 
귀족의 토지 22%는 12%로 줄었으며 부르쥬와 재산가들이 16% 소유하던 것은 28%로 늘었다. 농민이 30%에서 42%로 토지를 늘렸다. 국가는 18%의 토지를 소유하였다. 당시 농민은 전체 국민의 80% 이상을 점하고 있었다. 
토지 소유만 보면 프랑스 대혁명은 부르쥬와 시민 혁명이라고 결론 지을 수 있다. 국가가 몰수한 귀족들의 저택에는 공화국 고위직이 관저로 사용하기 시작하였다. 공화국의 귀족들은 직분이 주어지고 임기를 마칠 때까지 왕국의 귀족처럼 지냈다. 
1802년 보나파르트 통령 시절에는 최고의 납세자로 지주와 법률가 도매상인들이 600명을 도 선거인단에 포함되었다. 

테04.jpg
제1통령 보나파르트


1815년 나폴레옹 시대 전쟁에 패한 프랑스는 여러 가지로 경제적인 측면을 다시 한 번 심사 숙고해 보아야 했다.
해상 무역 길은 다 파괴되었지만 인구 증가와 도시화로 농업이 산업화되고 생산성 증가가 이루어졌다. 도시로 해외로 원정을 경험했던 군인들도 고향으로 돌아가는 선택을 주저했다. 19세기는 서서히 산업화 공업화의 길에 들어섰다. 


테05.jpg
프로스페르 메리메

프랑스 국가 문화재 재산 목록을 처음 기록하고 등록한 사람은 프로스페르 메리메(1803-1870)다. 그는 31세에 문화재 국장이 되어 19세기 중반 800개의 문화재를 등록하였다. 


테06.jpg
복원 건축가 으젠 비올레 르 뒤끄

그는 알고 지내던 건축가 비올레 르 뒤끄(1814-1879)를 통하여 수 많은 중세 유적을 복원시켜 놓았다.
                     
 (다음 호에 계속)
                          유로저널 칼럼니스트 테오
bonjourbible@gmail.com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조성희의 마인드 파워 칼럼 조성희 칼럼니스트 소개 image admin_2017 2019-01-29 4495
공지 하재성의 시사 칼럼 하재성 칼럼니스트 소개 admin_2017 2019-01-29 3380
1773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미라보 다리에서 흘러간 사랑 imagefile admin_2017 19/10/09 01:34 134
1772 영국 이민과 생활 특수한 경우 10년루트 배우자비자 imagefile admin_2017 19/10/09 01:27 86
1771 유로저널 와인칼럼 서연우와 함께하는 와인여행(24)-소박한 거품(bulles)과 귀로 마시는 와인의 즐거움 (2) imagefile admin_2017 19/10/08 23:48 103
1770 아멘선교교회 칼럼 어떤 병든 자가 있으니 admin_2017 19/10/08 23:41 85
1769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프랑스의 부유함은 누가 가지고 있나 (3) imagefile admin_2017 19/10/08 23:39 91
1768 최지혜 예술칼럼 나는 끝없는 불확실성을 좋아한다 imagefile admin_2017 19/10/07 00:39 112
1767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열정적 로맨스와 그들만의 사랑 imagefile admin_2017 19/10/01 18:03 381
1766 아멘선교교회 칼럼 예루살렘에 있는 양문 곁에 admin_2017 19/09/30 22:36 846
»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프랑스의 부유함은 누가 가지고 있나 (2) imagefile admin_2017 19/09/30 22:25 200
1764 영국 이민과 생활 사업비자 연장심사와 인터뷰 imagefile admin_2017 19/09/30 21:16 188
1763 최지혜 예술칼럼 제2의 현대미술에 관한 논의 imagefile admin_2017 19/09/30 00:20 221
1762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밤을 지새는 백야 축제 '라 뉘 블랑쉬' ( La Nuit Blanche) imagefile admin_2017 19/09/24 22:54 515
1761 유로저널 와인칼럼 서연우와 함께하는 와인여행(23)-소박한 거품(bulles)과 귀로 마시는 와인의 즐거움 (1) imagefile admin_2017 19/09/24 22:01 261
1760 테오의 프랑스이야기 프랑스의 부유함은 누가 가지고 있나 (1) imagefile admin_2017 19/09/23 01:01 301
1759 영국 이민과 생활 주재원비자와 솔렙비자 첫신청 imagefile admin_2017 19/09/23 00:56 308
1758 아멘선교교회 칼럼 썩는 양식을 위하여 일하지 말고 admin_2017 19/09/23 00:08 254
1757 최지혜 예술칼럼 회화의 존재조건이 무엇인가 imagefile admin_2017 19/09/23 00:02 219
1756 영국 이민과 생활 T2G 이직과 CoS할당심사 및 발행 imagefile admin_2017 19/09/10 20:53 331
1755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9월의 파리 imagefile admin_2017 19/09/09 21:15 651
1754 아멘선교교회 칼럼 길 가실 때에 혹이 여짜오되 admin_2017 19/09/09 19:42 336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