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보수당 승리로 들썩이는 영국 주택시장, 지만 구매자는 서둘러서는 안돼 영국 보수당의 총선 공약인 주택시장 부양...

by admin_2017  /  on Dec 18, 2019 05:04
보수당 승리로 들썩이는 영국 주택시장, 지만 구매자는 서둘러서는 안돼

영국 보수당의 총선 공약인 주택시장 부양책에 따라, 크리스마스 이후 주택 시장 수요 크게 증가하겠지만, 실수요자들이 주택 구매를 서두르는 것은 주의가 당부된다는 지적이다.

올 여름은 브렉시트의 불확실성으로 경기가 둔화되면서 주택 판매자와 잠재적 구매자들이 감소하면서 주택시장이 침체했었다.

1207-영국 3 사진.png

영국 일간 Daily Mail 보도에 따르면 브렉스트 등에 대한 정치적,경제적 불확실로 인해 침체되었던 주택 시장이 보수당의 압도적 승리로 억눌린 수요가 조금 풀리면서 새해에 주택 시장이 뜨거워질 것으로 보이지만 전문가들은 판매자들이 너무 욕심을 내서는 안된다고 경고한다. 

부동산 중개인들과 모기지(주택융자) 브로커들은 정치적 불확실성으로 인해 주택 관련 계획을 일시 보류했던 판매자들과 구매자들에게 주택 시장을 다시 찾으라고 조언하기 시작하고 있다. 

주택 판매가 증가될 것으로 예상되며 보수당의 압도적인 승리는 주택 시장에 대한 '상당한 부양책'으로, 시장이 형성돼 구매하고,판매하고 임대하고 집을 내놓겠지만 집값이 상승하지 않을 수도 있다는 것이다. 
오히려 일각에서는 1월에 주택 구매를 하는 사람은 아마 금년에 비해 5% 더 낮게 구매할 수 있을 것이라고 예상을 내놓고 있다.

한편, 보수당의 승리 이후 브렉시트와 경제에 대한 경로가 선명해졌지만 집을 판매해 큰 이득을 보려는 판매자들은 실망할 수도 있다고 주택 전문가들이 경고했다. 

 14일에 발표된 Royal Institution of Chartered Surveyors 보고서에 따르면 11월에 새로운 잠재적 구매자들의 수요가 3개월 연속 하락했으며 시장에 진입하는 부동산 수가 최저치로 주택 시장이 침체 상태임을 보여주었고, 110월 대비비 평균 집값이 특히 남동 런던 및 동앵글리아를 중심으로 오하려 하락했다.

한 부동산 중개인인 Mr Pryor는 "많은 부동산 중개인, 모기지 브로커, 대출업체 및 이삿짐센터들은 선거가 집값 상승, 판매 증가 및 대출 증가를 초래한다고 믿게 하고 있지만, 쉬운 판단이 아니다."라고 밝히면서 주택 가격이 하락은 없을 수도 있겠지만 "주택시장은 아직도 위험요인이 많다 - 크리스마스, 1월 말의 브렉시트, 2월의 예산안, 3월의 눈 그리고 12월까지의 무역협정."등을 참고해야 한다.

그는 구매자들은 서두르지말고 "기회는 계속 있을 것이다. 내년에 이사하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하고 싶은 말은, 급하게 결정하지 말고 5년 후에 이사할 집이 아닌 10-15년 동안 살 집을 찾으라는 것이다."고 조언했다.

부동산 명단 사이트 Rightmove의 최신 보고서를 통해 판매자들이 선거 불확실성 때문에 판매를 꺼려하며 부동산 시장이 금융위기 이후 판매를 위에 내놓은 주택 수가 가장 적었지만,새해에는 반대로 전통적으로 바쁜 봄 시기를 대비해 판매자들이 집을 서둘러 내놓아 2020년 초반에 거래량이 상당히 많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최근 보고서에 의하면 집값 상승률이 하락해 Nationwide 보고서는 11월까지 1년동안 평균 집값이 0.8% 증가해 £215,734를 기록했다고 말했다. 
한편, 영국 통계청의 최신 보고서에 의하면 9월까지 1년동안 평균 집값이 1.3% 상승해  £234,000를 기록했다. 

지난 1년간 더욱 더 비싼 부동산 시장인 런던, 남동부 및 남부는 집 값이 크게 상승하지 못했으나 더욱 더 저렴한 지역의 도시들 그리고 북부는 집값이 더욱 더 많이 상승했다.  
주택 융자율이 사상 최저이지만 런던과 런던 근교권의 구매자들은 높은 가격 때문에 집을 구매하지 못하고 있다. 

구매 희망자들은 비교적 비싼 지역에 집값 상승이 계속 침체가 인지세와 주택 구입에 대한 세금 감소를 보수당 성명서가 포함하지 않고 있음도 한 이유이다.
경우에 따라 일부 잠재적 구매자들은 2월에 예상되는 예산안이 발표되어 인지세가 감소될 떄까지 구매를 보류할 수도 있다. 

부동산 중개업체 회사 Jackson-Stop의 회장인 Nick Leeming은 "지난 선거운동 중 존슨 총리는 영국 주민들에 대한 인지세 감소를 약속했었으나 당선 이후 진전을 보지 못하고 있다.   
이 중개업체의 여론 조사 결과, 41%의 소비자들은 모든 계층에서 인지세가 감소해야 한다고 하고 있으며 25% 이상이 정부가 £500,000 미안의 주택에 대한 인지세를 없애야 한다고 생각했으며 불과 3%만이 인지세 인상이나 인하에 무관심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선거에서 승리한 보수당은 4월 예산안 발표에서 보수당이 약속한 더욱 더 많은 주택, 더욱 더 긴 고정 모기지 및 첫 구매자 지원 등의 다양한 주택 관련 정책이 포함될 것으로 예상된다. 

영국 유로저널 김해솔 기자
eurojournal17@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50131
Date (Last Update)
2019/12/18 05:04:38
Read / Vote
468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50131/5ae/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딜 브렉시트 후 영국 거주자들에게 미치는 영향 10가지 imagefile 2019-09-04 4326
공지 영국 정부, 자영업자 평균 월수익의 80%까지 보조금 지급 imagefile 2020-04-02 4052
공지 유로저널 5월 10일자 속보 포함:영국 5 단계 코로나19 완화 계획 (식당 8월 30일까지 영업 못해 한인 사회 직격탄) imagefile 2020-05-08 4536
공지 영국, 경제 재개와 규제 완화했지만 한인사회는 '고통 지속 불가피' (매일 추가: 6월 20일자 유로저널 속보 포함) imagefile 2020-05-12 5496
12095 영국 시민 7명중 1명은 해외에서 태어난 이주자 imagefile 2020 / 01 / 29 177
12094 영국 정부 각료들, 브렉시트이후 EU규정 미준수 주장에 EU 우려 imagefile 2020 / 01 / 29 293
12093 한국 청년의 영국 교류제도(YMS) 참가, 추첨권 영국 정부로 imagefile 2020 / 01 / 29 367
12092 영국, 브렉시트 후 EU 규정 무시하면 식품가격 인상 불가피 imagefile 2020 / 01 / 22 137
12091 영국 대학, 학점 인플레이션에 강력한 경고 받아 2020 / 01 / 22 234
12090 영국, 브렉시트 이후 EU의 소송제기에 타격 크게 입을 수 있어 imagefile 2020 / 01 / 22 215
12089 각종 에너지 가격 인상전 공급자 바꾸는 것이 유리해 2020 / 01 / 22 88
12088 영국, 올 1월 31일 유렵연합(EU) 탈퇴 변함없어 imagefile 2020 / 01 / 15 310
12087 런던시, 브렉시트후 EU 없이도 번창 충분히 가능 imagefile 2020 / 01 / 15 302
12086 영국 주택 가격, 2019년 4% 상승했지만 2020년엔 상승폭 둔화 전망 imagefile 2020 / 01 / 15 304
12085 영국 최저임금 4월부터 6.2% 인상해 시간당 £8.72(약 13,091원) ! imagefile 2020 / 01 / 15 218
12084 런던 소재 약국과 독일 부동산업체, GDPR 위반 벌금 부과 imagefile 2019 / 12 / 30 445
12083 영국 고용률, '2019년 최고치 기록,2020년에는 악화 전망' 2019 / 12 / 30 364
12082 영국 과속 운전 단속, 지역 경찰에 따라 큰 차이 있어. 2019 / 12 / 30 227
12081 영국 금리 유지 속에도 유로화 대비 환율 안정세 지속 2019 / 12 / 30 350
12080 英 보수당, 총선 과반의석 확보로 1월말 브렉시트 확실시 imagefile 2019 / 12 / 18 387
» 보수당 승리로 들썩이는 영국 주택시장, 지만 구매자는 서둘러서는 안돼 imagefile 2019 / 12 / 18 468
12078 영국 보수당 총선 압승에 시장 긍정 반응: 파운드화 및 주가 급등 imagefile 2019 / 12 / 18 386
12077 영국 보수당의 완승으로 영국 거주민들이 얻게되는 혜택들도 풍부해 imagefile 2019 / 12 / 18 329
12076 영국 가계 부채, 학자금대출과 할부구입 증가로 크게 상승해 imagefile 2019 / 12 / 11 418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