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최지혜의 예술 칼럼 (255) 이것도 예술인가? 뉴욕에 머무르면서 전위적 퍼포먼스와 해프닝, 회화, 조각 등을 선보이...

Posted in 최지혜 예술칼럼  /  by admin_2017  /  on Jul 20, 2020 20:32
extra_vars1 :  
extra_vars2 :  
최지혜의 예술 칼럼 (255) 
이것도 예술인가?

뉴욕에 머무르면서 전위적 퍼포먼스와 해프닝, 회화, 조각 등을 선보이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 쿠사마 야요이는 팝 아티스트의 전설인 앤디 워홀과 같은 세계적 작가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면서 일상적인 사물의 재발견을 표현한 설치 작품과 행위 예술들을 선보였다.

1Yayoi Kusama,14th Street Happening, 1966.jpg

1960년대 후반 들어서 그녀가 제도권 전시장 밖으로 창작의 시공간을 확장하면서 매진한 해프닝과 퍼포먼스도 그 무렵 서구에서 유행한 비주류 예술 운동의 일환 중 하나였다.  

2Yayoi Kusama, Self-Obliteration, 1966.jpg

<육체의 향연 (Body Festivals)>(1967)을 조직한 쿠사마 야요이는 알몸 퍼포머들을 고용해서 언론의 주목을 끌었다. 당시 그녀는 자신이 팝 아티스트 앤디 워홀보다 더욱 많은 신문 기사를 장식했다고 주장했다.

4야요이 쿠사마에 대한 신문 기사 중 하나.jpg

1968년 그녀는 또 다시 알몸 퍼포먼스를 계획했다.

5Kusama's Anatomic Explosion outside the New York Stock Exchange, 1968.jpg

<해부학적 폭발 (Anatomic Explosion)>은 “주식으로 마련된 자금이 전쟁에 사용된다”는 반전 메시지를 전달하며 뉴욕 증권 거래소에 반대하는 알몸 퍼포먼스였다. 락앤롤 뮤직에 맞춰 폴카 도트를 온몸에 그린 알몸의 퍼모머들이 춤을 추며 빙빙 돌았다. 그리고 그녀는 그 속에서 폴카 도트를 가진 월 스트리트 남자들을 몰아내자라고 소리를 쳤다. 

6Yayoi Kusama in 'Performance Self-Obliteration by Dots,' 1968.jpg

<자기 소멸 (self Obliteration)>(1968)은 자신과 자신의 작업을 실험적 영화로 연출하여 기록한 영상작업이다. 

7Yayoi Kusama, Anatomic Explosion Central Park New York, Central Park, New York, 1969.jpg

또한 그녀는 베트남전 참전 반대로 뜨거워지던 미국 사회의 반전 문화와 1968년 미국 대선을 기회 삼아서, 센트럴 파크와 브루클린 다리 등지의 공공장소에서 알몸의 퍼포머들로 구성된 반전 해프닝도 기획했다. 
전쟁을 반대하며 벌인 이 퍼포먼스에서는 알몸의 남성은 피켓을 들고 있고, 알몸의 여성들은 서로 부둥켜 안고 있었다. 그녀는 게이 결혼식도 또한 의도 했던 것일까? 분명한 것은, 포스트모던의 꿈틀거림 속에서 그녀가 당시의 사회적 개념과 통념에 반기를 제시한 것이다.  

8_y.jpg

그녀의 악명이 점점 사그라 들 때쯤, 그녀는 자신의 전략을 바꿨다. 장르를 넘나들며 다양한 활동을 하기 시작했다.
1969년에는 ‘nudity love sex & beauty’라는 타블로이드 잡지 <쿠사마 의식(儀式) (Kusama orgy)>도 간행하고 하고, 소설도 썼다. 또한 ‘Nude Fashion Company’라는 이름아래 자신만의 샵을 열어 자신이 디자인한 옷을 팔기도 했고, 자신의 그림과 조각들로 구성된 무대를 만들어 패션쇼도 열었다.

9_y.jpg

그녀는 폴카 도트와 같은 무한 패턴이 있는 튜닉도 만들었고, 신체의 은밀한 부분이 노출되도록 구멍을 낸 옷들도 손수 디자인하고 만들었다. 
또한 ‘쿠사마 엔터프라이즈’을 만들어 아트 활동을 조직하면서 기존의 보수적인 예술로부터 더욱 멀리 거리를 두기 시작했다. 

10_y.jpg

이런 다양한 몸부림에도 불구하고, 그녀는 결국 1973년 일본으로 돌아가게 되었다.  

(다음에 계속…)

최지혜
유로저널 칼럼니스트 / 아트컨설턴트
메일 : choijihye107@gmail.com
블로그 : blog.daum.net/sam107
페이스북 : Art Consultant Jihye Choi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조성희의 마인드 파워 칼럼 조성희 칼럼니스트 소개 image admin_2017 2019-01-29 7627
공지 크리스티나의 음악일기 크리스트나 칼럼니스트 소개 imagefile admin_2017 2019-01-29 7422
1945 크리스티나의 음악일기 비 내리는 날 imagefile admin_2017 20/08/05 00:16 119
1944 유로저널 와인칼럼 서연우와 함께하는 와인여행 (37) - 어디서 무엇이 되어, 다시만나랴 imagefile admin_2017 20/08/04 18:27 103
1943 영국 이민과 생활 영국서 한글학교 교사 가능한 비자들 imagefile admin_2017 20/08/03 22:05 14
1942 최지혜 예술칼럼 무한 거울방의 히트 imagefile admin_2017 20/08/03 21:55 20
1941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긴 시간 격리 후 자전거와 발견한 깔바도스 지방 imagefile admin_2017 20/08/03 21:30 162
1940 아멘선교교회 칼럼 아멘선교교회 8월5일자 말씀 imagefile admin_2017 20/08/03 20:32 9
1939 영국 이민과 생활 영국서 한글학교 교사 가능한 비자들 imagefile admin_2017 20/07/29 00:23 80
1938 에이미리의 파리에서 랑데뷰 긴 시간 격리 후 알프스 산행기 imagefile admin_2017 20/07/22 00:34 354
1937 유로저널 와인칼럼 서연우와 함께하는 와인여행 (36) - 복날, 바베트의 만찬과 와인 imagefile admin_2017 20/07/21 18:51 255
1936 영국 이민과 생활 여러 비자 체류경력 영주권 신청시기는? imagefile admin_2017 20/07/21 00:20 56
1935 영국 이민과 생활 구영주권 스티커와 해외거주 imagefile admin_2017 20/07/21 00:18 43
1934 영국 이민과 생활 갭이어와 10년 영주권 문제 imagefile admin_2017 20/07/21 00:17 43
1933 아멘선교교회 칼럼 아멘선교교회 7월22일자 말씀 imagefile admin_2017 20/07/20 21:41 41
1932 아멘선교교회 칼럼 아멘선교교회 7월15일자 말씀 imagefile admin_2017 20/07/20 21:40 23
1931 크리스티나의 음악일기 별이 되다 - 엔니오 모리코네를 기억하며··· imagefile admin_2017 20/07/20 21:29 184
» 최지혜 예술칼럼 이것도 예술인가? imagefile admin_2017 20/07/20 20:32 43
1929 크리스티나의 음악일기 클래식 꽃밭 산책 imagefile admin_2017 20/07/01 02:41 238
1928 영국 이민과 생활 T2동반비자 성격과 별도관리 imagefile admin_2017 20/07/01 00:26 129
1927 최지혜 예술칼럼 무한 거울방의 시작 imagefile admin_2017 20/06/30 18:46 109
1926 아멘선교교회 칼럼 아멘선교교회 7월1일자 말씀 imagefile admin_2017 20/06/29 23:49 85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