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하얀 새의 여로’ 제3시집 펴낸 이금숙 시인- 그녀의 삶이 녹아있다 깔끔한 핑크색 표지의 시집이 우체통에 들어 있었다...

Posted in 독일  /  by eknews05  /  on Mar 28, 2021 07:19

하얀 새의 여로 3시집 펴낸 이금숙 시인-

그녀의 삶이 녹아있다


1247-한인취재 2 사진 2.jpg




깔끔한 핑크색 표지의 시집이 우체통에 들어 있었다.


<향수(Die Sehnsucht nach Heimat)>, <흑인 아닌 흑인들의 염원이> 시집을 펴낸 이번에 3번째 시산맥 해외기획시선으로  출판된 시집, 이금숙 시인이 보낸 귀한 선물을 손에 들자마자 속으로 빠져 들었다.


제1 아, 나는’ 시작으로, ‘뮌헨 옥토버페스트’, ‘마음의 휘장’, ‘ 하늘의 중엔’, ‘하얀 새의 여로’ 5부로 나뉘어진 시집은 이금숙 시인이 파독 간호사로 이의 고향 독일 하늘 아래 살면서 그의 인생 여로에 얽힌 진득한 삶이, 문학이라는 그릇에 고스란히 담겨 있었다.


문정영(시인) 시산맥 발행인은 추천글에서, ‘이금숙 시인의 시는 체험의 산물이다. 삶과 죽음의 경계를 건너 다녀본 사람의 고통 일기이다. 그러나 고통을 이겨낸 ‘찬란’이 있다. 습기 많은 지난한 독일의 생활을 그림과 글쓰기로 이겨낸 시인의 손발이 아직 살아 움직이고 있다.

이런 이금숙 시인의 시편들은 오히려 마음을 편안하게 해준다. 먼저 아파본 사람이 주는 선물처럼 따뜻한 어감으로 가득 있다. 시인이 시를 쓰는 이유이기도 하다. 그리하여 시인이 끝내 얻어낸 평안과 감사의 마음이 독자에게 그대로 전해진다.

이번 이금숙 시인의 시집은 우리를 오래 훈훈하게 해줄 것이다. 그래서 2020년 2021 어려운 시기를 넘어가는 디딤돌이 것이다. 진심으로 축하드린다. ’ 했다.



1247-한인취재 2 사진 1.jpg



이금숙 시인은 책의 장에서 직장에서 가정에서 하얀 새의 날개를 밤낮없이 퍼덕거리며 독일 하늘 아래 소독 내음에 젖어 삶을 헤쳐 왔다. 하얀 날개를 접고 안주하면서 젊은 날의 꿈이었던 시인의 날개를 얻고 늦깍이 시인으로 새롭게 날갯짓을 시작했다. 애드벌룬 가슴으로 창공을 날다 도중에 수필과 동화를 쓰며 시작(詩作) 소홀하고 곁길로 가던 중에 시산맥이 일깨웠다. 초심으로 돌아와 시집 원고를 다듬었다.’




60편의 나를 울먹이게 하고 책의 제목으로도 선정된 시를 이곳에 소개한다.




하얀 새의 여로     (이금숙)



하얀 새는 하늘을 날기보단 땅만 보고 걸었네


꿈을 향해 창공을 훨훨 날기엔 날개깃이 너무 빈약했네


잃어버린 꿈을 찾아 백의의 천사 날개 덧입어 하늘 날아왔지만


이곳에도 찬연한 꿈을 향한 무지개다리는 보이지 않았네




 

청아한 소리로 노래해야 하얀 이역만리 하늘 아래서 울었네


언어가 통하지 않아 노래 대신 울음 울었네 떠나온 고국 하늘 까마득히 멀어


날아갈 수조차 없어 부모 형제 그리며 외로움에 지쳐 홀로 울었네


억울한 당해도 변명조차 없어 가슴앓이하듯 파랗게 멍든


작은 새가슴 두드리며 남몰래 울었네




 

소독 냄새 몸에 배고 낯선 말, 귀에 익고 입이 열렸을


하얀 새는 고국으로 돌아가야 했네 정약한 기한이 지났다네


그때 독일인들은 하얀 새에게 말했네




 

당신은 하얀 새가 아니라 하얀 천사입니다


땅을 떠나지 말고 부디 우리 곁에 머물러 주세요




 

하얀 새는 외로움 중에 이곳에서 짝짓고 둥지 틀어 자랑스러운 사랑의 결정체


독수리를 능가한 영특하고 민첩한 새들로 버젓이 띄어놓았네


이방인의 나그네 하얀 새는 독일 하늘 아래 지친 날개를 접고


눈물 많은 발자국을 되돌아보며 인생의 가을을 나직이 노래하네.




 

이금숙 프로필



시인, 아동문학가, 수필가, 화가


1970년 국가 공무원(보건소 근무), 1971년 파독간호사


5회 미술 개인전


교포신문 재독동포 문학상 시 부문 수상


학세상 신인문학상 부문수상


국제PEN클럽 해외동포창작문학상 최우수상()


한국시상위원회주최톨스토이 탄생기념 대 축전 최우수상(동화)


재외동포재단주최 재외동포문학상 수필부문 수상


교보교육재단 에세이 수상, 문학의식 동화 신인문학상 수상


국제 가이아문학상 수기부문 최우수상


저서


1시집 "향수" (Die Sehnsucht nach Heimat)


2시집 "흑인 아닌 흑인들의 염원이"


동화집 ‘오스카와 니나


가곡으로 작곡된 향수’ 13편(김영식 작곡가)


국제펜클럽회원, 시산맥 특별회원, 문학의 작가회회원


시집 문의-메일: jungks@gmail.com 





 

 

독일 유로저널 오애순 기자(mt.1991@hotmail.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한인 총연합회 전현직 임원,그리고 재유럽 한인 여러분 ! (통합관련 총회 소집 공고) 2011-09-05 73530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임시총회,통합 정관 부결로 '통합 제동 걸려' imagefile 2011-09-20 78330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두 단체에 대한 유총련의 입장(통합 정관 부결 후 정통유총련 입장) file 2011-10-31 69653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임시총회(회장 김훈)와 한-벨 110주년 행사에 500여명 몰려 대성황이뤄 imagefile 2011-11-16 86113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회장 김훈) , 북한 억류 신숙자씨 모녀 구출 촉구 서명운동 2011-11-23 74897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대정부 건의문(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76980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들을 위한 호소문 (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70504
공지 유럽전체 존경하는 재 유럽 한인 여러분 ! (정통 유총련 김훈 회장 송년 인사) imagefile 2011-12-07 57844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대표 단체 통합을 마치면서(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2-02-22 45280
공지 유럽전체 해외 주재 외교관들에 대한 수상에 즈음하여(발행인 칼럼) 2012-06-27 53458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 단체, 명칭들 한인사회에 맞게 정리되어야 2013-03-27 46470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창립대회 개최로 동포언론사 재정립 기회 마련 imagefile 2017-05-11 43085
공지 영국 [유로저널 특별 기획 취재] 시대적,세태적 흐름 반영 못한 한인회, 한인들 참여 저조와 무관심 확대 imagefile 2017-10-11 30092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은 유럽한인들의 대표 단체인가? 아니면 유총련 임원들만의 단체인가? 2018-03-21 23140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 언론사 발행인들,한국에 모여 첫 국제 포럼 개최해 imagefile 2018-10-20 18128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 1회 해외동포 언론 국제 포럼 성공리에 개최되어 imagefile 2018-10-30 22155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철원군 초청 팸투어 통해 홍보에 앞장 서 image 2019-06-07 18535
공지 유럽전체 (사)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2회 국제포럼 깊은 관심 속에 개최 image 2019-06-07 16979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 3회 국제포럼 성황리에 개최해 imagefile 2019-11-06 14157
공지 유럽전체 유로저널이 선정한 2020년 유럽 한인 사회 10 대 뉴스 imagefile 2021-01-06 2454
5855 독일 주독일 한국문화원, 리얼 디엠지 프로젝트-'경계협상’ 온라인 전시 개최 2021 / 04 / 21 24
5854 영국 전주기전대학 ‘국제 윤동주 시 낭송 영국대회’ 개최 imagefile 2021 / 04 / 18 39
5853 독일 도이칠란트 재향군인회 2021년 제 11차정기총회 비대면 총회로 개최 2021 / 04 / 16 120
5852 독일 주프랑크푸르트총영사관 독일 청년취업 법률자문 지원 서비스 제공 imagefile 2021 / 04 / 14 48
5851 독일 민주평통 북유럽협의회 본 분회, 임시정부수립 102주년 기념 역사 강연회 개최 imagefile 2021 / 04 / 11 75
5850 독일 비스바덴 한글학교 음악감상반 견학 수업 imagefile 2021 / 04 / 11 76
5849 영국 주영한국문화원,4월6일부터 영상작품 온라인 전시 개최 imagefile 2021 / 04 / 03 89
5848 독일 주독일 한국문화원, ‘82년생 김지영’ 독일어 낭독 영상 유튜브에 공개 imagefile 2021 / 04 / 02 113
5847 독일 세계한민족 여성네트워크 독일지역( Kowin Germany) 조선희작가 초청 온라인 북 토크 imagefile 2021 / 03 / 29 333
5846 독일 온라인으로 찾아가는 프랑크푸르트 총영사-동포들 반응 뜨거워 imagefile 2021 / 03 / 28 129
» 독일 ‘하얀 새의 여로’ 제3시집 펴낸 이금숙 시인-그녀의 삶이 녹아있다 imagefile 2021 / 03 / 28 143
5844 독일 주독한국교육원장, 남부지역 한글학교 온라인 간담회 개최 imagefile 2021 / 03 / 21 128
5843 독일 쾰른한인회, 코로나 취약(연로)계층 지원 “Covid 19 예방접종 동행서비스” imagefile 2021 / 03 / 20 138
5842 유럽전체 모스크바 한인동포 2세 소피아 박, 댄스 스포츠에서 새 출발 imagefile 2021 / 03 / 14 192
5841 베네룩스 브뤼셀 트램은‘한국의 향기’와 함께 달린다 imagefile 2021 / 03 / 14 132
5840 독일 코윈독일 임원회의 (Zoom 화상회의) 개최해 활동 보고해 imagefile 2021 / 03 / 14 202
5839 독일 재독한인간호협회 제 1차 임원회 화상회의로 개최 imagefile 2021 / 03 / 14 213
5838 독일 국제여성의 날, 베를린 평화의 소녀상 영구존치 촉구 imagefile 2021 / 03 / 13 335
5837 프랑스 재불 한인여성회 제 8대 회장에 이미아 선출 신임 회장 당선자 다양한 활동 약속 제시로 많은 기대 모아 imagefile 2021 / 03 / 08 295
5836 영국 영국 한인교육기금, 한인 청소년 멘토링 행사 성공적 개최 imagefile 2021 / 03 / 05 159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