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LG디스플레이, 세계 최초 88인치 8K OLED 디스플레이 개발 LG디스플레이가 OLED의 한계를 스스로 넘어서는 새로...

Posted in 기업  /  by eknews02  /  on Jan 09, 2018 04:56
LG디스플레이, 세계 최초 88인치 8K OLED 디스플레이 개발


LG디스플레이가 OLED의 한계를 스스로 넘어서는 새로운 초고해상도 디스플레이를 선보인다.

LG디스플레이는 FHD(1920×1080) 보다 16배, UHD(3840×2160) 보다 4배(7680×4320) 더 선명한 3,300만 화소의 8K 88인치 OLED 디스플레이를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

이번 제품은 현존하는 OLED TV 라인업에서 가장 큰 초대형이자 초고해상도의 프리미엄 제품으로, 8K 시대를 앞두고 LCD 대비 OLED가 섬세한 화질을 구현하는 데 기술적 한계가 있을 것이라는 일각의 의견을 불식시키며 OLED의 역사를 새로 썼다는 평가를 받았다.

1119-기업뉴스 6 사진.jpg

일반적으로 디스플레이의 해상도가 높아질수록 미세한 표현이 가능해 선명한 화질을 구현할 수 있는 반면, 화면을 구성하는 화소(Pixel) 사이즈가 작아짐에 따라 개구율¹이 감소하기 때문에 휘도 구현은 어려워진다.

OLED는 스스로 빛을 내는 자발광 디스플레이로서 개구율 감소로 인한 휘도 저하가 없기 때문에 8K 초고해상도 구현이 용이하다. 더구나 LG디스플레이만의 혁신적인 공정/설계 및 보상 기술로 8K까지 구현할 수 있는 기술을 확보한 이상, OLED가 초대형/초고해상도 시장을 지속적으로 선도할 것으로 기대된다.

오히려 LCD는 비자발광으로 픽셀 사이즈가 작아짐에 따라 투과율이 급속히 감소하여 백라이트로 성능을 확보해야 하는데, 기존 UHD와 동일 성능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백라이트의 재료비와 소비전력이 급격히 증가할 수 있다.

OLED TV는 현재 UHD 시장에서 기존의 LCD 보다 월등한 블랙(Black) 및 광시야각, 선명한 색상 구현이 가능하여, 미국, 유럽, 호주 등 12개국 소비자 매거진 평가 1위를 석권할 만큼 최고의 TV로 인정받고 있다.

최근에는 미국의 디스플레이 전문가그룹인 디스플레이메이트(DisplayMate)로부터 “OLED TV는 화질 측면에서 완벽에 가까운 TV로, 지금까지 테스트한 TV 중 가장 우수한 색정확도, 휘도정확도, 명암비를 가지는 TV다”라고 극찬을 받은 바 있다.
아울러 일본의 화질 전문가인 레이지 아사쿠라(Reiji Asakur) 일본화질학회 부회장은 영상/음향(Audio/Video) 전문지 HiVi가 발간한 OLED 백서를 통해 “UHD 이상의 초고해상도에서도 높은 명암비를 통해 섬세한 화질을 구현하는 데 OLED TV가 가장 적합하다”라고 평가하기도 했다.
이러한 화질 우위는 초고해상도 구현을 위해 백라이트의 영역을 나눠 표현해야 하는 LCD와 달리 OLED는 3,300만개의 픽셀 하나하나를 컨트롤 할 수 있어, 더욱 미세해진 8K 초고해상도의 화질을 극대화할 수 있다는 점이다. 

▶ 디자인과 화질의 시너지 극대화

OLED는 8K로 해상도가 높아져도 기존의 슬림한 디자인을 유지할 수 있지만, LCD는 밝기를 구현하기 위해 백라이트 추가가 필요하여 무게와 부피가 늘어날 수 있다.

현재 기술로서 LCD의 경우 4K까지는 디스플레이 베젤 부분에 백라이트를 넣는 엣지 타입으로 제작이 가능하지만, 8K는 4K 동등 수준의 밝기 및 화질 구현을 위해 패널 뒤편에 백라이트를 결합하는 다이렉트 방식이 불가피하기 때문에 제품이 무거워지고 두꺼워질 수밖에 없다.

반면 자발광 디스플레이인 OLED는 강점인 얇고 가벼운 제품 디자인을 통해 초고해상도 시장 역시 지속적으로 선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더 보기 :
List of Articles
Copyleft © The Sketch Book Since 2001. by hikaru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