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H O M E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영국 과학자들, 알칼리성 물은 특별한 효능 없다 주장 유명 연예인들을 필두로 인기를 얻고 있는 알칼리성 물의 ...

by admin_2017  /  on Nov 06, 2018 23:44

영국 과학자들, 알칼리성 물은 특별한 효능 없다 주장


유명 연예인들을 필두로 인기를 얻고 있는 알칼리성 물의 실제 효능에 대해 과학자들은 체내 산성농도와 질병 발생률은 관계가 없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  


알칼리성 물 제조사와 애호가들은 "평소 식단에 포함되는 대부분의 산성 식품들은 우리 몸에 염증을 일으키고 질병 발생률을 증가시켜서 건강에 좋지 않다"고 알칼리성 물을 통해 이를 중화시켜야 한다는 주장을 펼쳐왔다

그러나 영국 매체 Daily Mail지 보도에 따르면, 과학자들은 '체내 산성농도와 질병 발생률은 관계가 없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 또한 관계가 있다고 하더라도, 알칼리 물을 마시는 것으로는 체내 산성-알칼리 균형을 맞출 수 없다고 말했다.


완전히 중립적인 환경에서 인간의 체내 산성도(pH)는 7이다. 이는 가장 산성일 때의 지수 0과 가장 알칼리성일 때의 지수 14의 정확히 중간인 값이다. 


영국 3 사진.jpg



중요한 것은, 우리 몸의 장기들은 각자 다양한 pH농도를 유지해야 한다는 점이다. 혈액은 보통 산성도 중립(7)을 유지하며, 7.35-7.45 정도의 수치까지만 변동한다. 만약 혈액의 pH농도가 이 수준을 벗어난다면, 우리 몸은 혈액의 산성도를 맞추기 위해 다른 기관에 필요한 영양분들을 떼어서 가져온다. 


결국, 혈액의 pH농도가 알칼리성으로 변하는 현상은 (알칼리수 회사의 주장 대로) 식단의 과도한 산성화 때문이 아니라 혈액 속 이산화탄소 농도가 증가했기 때문이며 이 상태는 건강에 매우 해롭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공통된 의견이다.


Calgary대학의 영양학자이자 역학자인 Tanis Fenton 박사는 "우리 몸은 pH 농도를 아주 좁은 범위에서만 조정하고, 식단이나 음료로는 그 농도를 바꿀 수 없다. 또한 알칼리성 물의 효능은 소변으로 체크할 수 있다고 하는데, 소변의 산성도는 원래 4.5에서 8 사이의 넓은 범위로 변동하며 이는 신장의 기능과 관련된 것이지 체내의 일반적 산성도와는 관계 없다" 고 말했다.


한편, 알칼리성 물 제조업계는 2014년부터 지금까지 약 2,100 퍼센트 정도의 큰 폭으로 성장해 왔다. 일반 물과 비교해 가격도 매우 높은데, 가장 인기 있는 알칼리성 물 브랜드 Essentia의 12팩 가격은 16파운드 가량이다. 

이에 대해 Tanis Fenton 박사는 "알칼리성 물을 사먹는 것은 주머니 사정을 힘들게 할 뿐이다. 관련업계의 엄청난 성장은 초대형 자본을 투자한 마케팅과 홍보 전략의 결과라고 본다"고 말했다. <사진: Daily Mail 캡쳐 >  


  영국 유로저널 김예지 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28191
Date (Last Update)
2018/11/06 23:44:22
Read / Vote
64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28191/77d/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11825 5.3 지방선거 실시 - 연립정부 참패, UKIP 크게 선전 imagefile 2013 / 05 / 05 11359
11824 옥스포드, 공립학교 출신 합격자 80년대 이래 최대 imagefile 2010 / 03 / 23 9681
11823 런던운수국(TfL), “연착에 대한 환불 자금 따로 없어” 물의 (1면 상단) imagefile 2012 / 08 / 07 8198
11822 담배 진열 금지법으로 청소년 흡연 감소 기대 imagefile 2012 / 04 / 10 7609
11821 영국 은행, 글로벌 라이벌에 설 자리 잃어 imagefile 2015 / 06 / 30 7459
11820 노키아, 英 인력 700명 감원 예정 imagefile 2011 / 04 / 29 7439
11819 올림픽으로 런던 호텔들 완만한 신장 보여 imagefile 2012 / 08 / 16 7358
11818 수퍼마켓 생닭, 박테리아 검출 우려 imagefile 2009 / 10 / 13 7111
11817 수영장 다녀온 후 금발에서 초록색 머리로 imagefile 2006 / 12 / 22 6647
11816 유럽난민 분산 수용에 소극적인 영국, 국내외로부터 비판 높아 (1면) imagefile 2015 / 09 / 08 6580
11815 치과의사 25%, 연봉 10만 파운드 이상 imagefile 2011 / 10 / 11 6514
11814 2500만 운전자, 면허증 갱신 imagefile 2008 / 09 / 18 6427
11813 식품 유통기한 표시법 중 ‘Best before’ 없어진다 imagefile 2011 / 04 / 21 6367
11812 522년 역사상 첫 여성 근위병 임명 imagefile 2007 / 01 / 07 6280
11811 오이스터 카드 사용자, 올 여름 바가지 요금 주의 imagefile 2012 / 05 / 08 6129
11810 英 성공회, 교회 결혼식 및 장례식 비용 인상 imagefile 2012 / 02 / 14 6076
11809 동런던 올림픽 부흥 효과, 20년 소요 (1면 상단) imagefile 2012 / 08 / 16 5879
11808 13세 아빠와 15세 엄마 이야기 속에 숨겨진 어두운 영국의 그늘 imagefile 2009 / 02 / 16 5753
11807 522년 역사상 첫 여성 근위병 임명 imagefile 2007 / 01 / 07 5747
11806 헐리우드 새로운 스타, 데이비드 베컴 imagefile 2007 / 01 / 28 5551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