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영국의 과열된 부동산 시장, 6월부터 점차 둔화 시작 지난 수 개월간 가격이 상승하고 구매자들의 수가 급증했던...

by admin_2017  /  on Jun 27, 2021 00:51
영국 01 유로여행사 + KJ레스토랑.png 영국 02 트리스톤+라파엘.png


영국의 과열된 부동산 시장, 6월부터 점차 둔화 시작


지난 수 개월간 가격이 상승하고 구매자들의 수가 급증했던 영국의 부동산 시장의 열기가 서서히 식으면서 둔화 조짐을 보이고 있다.

기록적인 저금리와 인지세 감면 덕분에 많은 사람들이 더 높은 가격을 감당할 수 있었으며,코로나로 재택 근무 경험을 이미 경험한 새로운 시대에 맞는 새 집에 대한 억눌린 욕구로 구매자 수가 급증하면서 공급이 이를 따르지 못해 일시적인 상승세를 나타내고 있다는 분석이다.

브룸버그 통신은 영국의 부동산 시장이 세계에서 5 번째로 거품이 심하다고 지난 주 보도를 통해 지적했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지 보도에 따르면 영국의 주택 가격 상승이 4월의 2% 상승을 정점으로 6월 중순까지는 0.8% 상승에 머무는 등 상승 폭이 둔화되고 있지만, 2020 년 3 월 이후 일반 주택 가격은는 7.5 % 또는 23,448 파운드 상승했다.

영국 03 솔데리 + 이민센타.png 영국 04 H-MART + 양승희.png

부동산 웹 사이트에 따르면 영국의 주택 가격 상승률은 판매에 비해 수요가 넘치면서 3 개월 연속 신기록을 세웠으며 2015 년 이래 가장 큰 상승세를 기록했다.

그러나 부동산 전문업체인 Rightmove의 Tim Bannister는 " 6 월 말 인지세 면세 혹은 감세 마감을 앞두고 부동산 시장이 과열된 열기를 보였으나, 가격 상승 속도가 둔화 될 조짐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주택 가격의 상승률은 4월 2%, 5월 1.8%에 이어 6월 준순까지는 0.8%로 상승률이 점차 둔화세를 보였지만,전문가들은 올해 말까지 비록 소폭일지라도 상승세가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주택 구매자의 인지세가 최대 15,000 원까지 감면되는 정부의 정책 기간이 6월말에 종료되고 7월부터는 최대 2,500 원으로 축소되며 9 월 말에 완전히 끝난다는 것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분석된다.

5 월 주택 판매 건수는 2019 년 같은 기간보다 17 % 높았으나, 4 월보다는 45 % 하락했다.

반면, 판매자 수는 5월의 경우 저년동기대비 17% 오히려 감소해 주택 가격 상승의 요인이 되었다.

영국 05 시내레스토랑 3개.jpg
 영국 06 영국 운송 모음.png

COVID 대유행이 시작된 이래 영국 내 이동하는 사람들의 수가 크게 증가했으며, 현재 많은 사람들이 재택 근무의 혜택을 누리면서, 더 큰 정원을 원하거나 더 가까운 이용 명소와 해안가를 원하고 있어 이들 지역의 부동산 가격이 큰 폭으로 상승했다.

Rightmove업체는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지역이 웨일즈와 남서부로 더 비싼 지역에서 현금이 풍부한 사람들의 이주 덕분이다.

더 가격이 높은 지역에서 주택을 판매하고 이들 지역으로 이동했기 때문이다.

웨일즈의 가격은 구매자 수요가 44 % 급증한 덕분에 2020 년 3 월 이후 전체 평균 상승률(7.5%)의 거의 두 배 수준인 14.6 % 상승했고, 남서부 지역에서는 11.4 % 증가했다.

특히, 침실이 4 개 이상인 단독 주택은 나머지 시장보다 가격이 거의 20% 가까운 19.8%가 상승했다.

COVID 대유행에서 경험한 라이프 스타일 재평가는 특히 시골과 교외 지역에 대한 지속적인 수요로 이어지면서 가격 상승이 지속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영국 유로저널 한해인 기자
   eurojournal29@eknews.net  

유럽 1 딤채냉-한인TV.png 유럽 2 YBM & 마스크 장남권.png 유럽 3 유로저널 각국 단독 홈페이지.png




 

 

더 보기 :
List of Articles
Copyleft © The Sketch Book Since 2001. by hikaru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