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독일,개인 현금 자산 처음으로 7조 유로 선 돌파 주식시장 큰 성장세 등으로 역대 최고 개인 자산 금액 돌파 코...

by admin_2017  /  on Aug 01, 2021 20:39
독일,개인 현금 자산 처음으로 7조 유로 선 돌파
 주식시장 큰 성장세 등으로 역대 최고 개인 자산 금액 돌파

코로나 여파로 많은 독일인들이 현금 자산을 저축하려는 경향과 함께, 주식 시장에서 이득을 본 사람들도 점차 늘어나며 역대 최고 개인 자산 금액을 돌파했다.
독일의 개인 현금 자산이 코로나 위기에도 불구하고 계속해서 증가하고 있다고 독일 일간지 프랑크푸르터 알게마이네 차이퉁(Frankfurter Allgemeine Zeitung)이 보도했다. 독일 연방 은행은 지난 16일 2021년 1/4분기 독일 개인 현금 자산은 1,920억 유로 증가하여 7조1400억 유로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는데, 이는 독일 역사상 처음으로 7조 유로 선을 돌파한 것이다.

코로나 위기 이후 독일 국민의 저축 선호도가 지속되는 것이 이러한 증가세의 가장 큰 원인으로 보인다. 독일 ING와 Barkow 컨설팅사의 분석에 따르면 2020년 독일 개인 가정은 유럽에서 가장 많은 현금을 보유하고 있다.

개인 가정에서 빠르게 유용할 수 있는 현금과 저축 보유액은 이번 해 초 470억 유로가 증가했다. 여기에는 현금, 유가증권, 은행 저축, 보험 청구금액이 포함된다. 이는 작년 1/4분기에 비해선 적은 증가액이긴 하지만 여전히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다.

이에 대해 연방 은행은 “여전히 모든 개인 가정에서 유동적이거나 위험부담이 적다고 판단되는 자본 보유 방식을 선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독일 공영방송 타게스샤우(Tagesschau)의 보도에 따르면 이러한 저축액 증가는 코로나 상황 동안의 소비 억제도 큰 영향을 주었다고 분석된다. 여행이 취소되고, 레스토랑과 상점들이 계속해서 문을 닫으며 소비 활동이 중지되었고, 이로 인해 개인 가정의 지출액은 5.4% 감소했다.  

또한 단축 노동이나 실업에 대한 걱정도 우선 갖고 있는 현금을 저축하게 만들었다. 2020년 저축 비율은 16.2% 증가했는데 이러한 증가세는 역대 최고 수준이다.

코로나로 인한 미래에 대한 위험이 증가하며 많은 사람들은 보험과 노후 대책 프로그램에도 자산을 투자했는데, 270억 유로 증가한 2조 4850억 유로가 노후 대책 상품에 투자되었다.

백신 접종과 예방 대책 완화로 인해 시장 경제는 계속해서 회복세를 되찾을 것으로 보이지만, 현금 자산액은 계속해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러한 증가세에는 주식과, 펀드, 투자 증권이 큰 영향을 주고 있다.  

이번 1/4분기의 현금 보유액의 기록적인 수치에도 주식 시장에서 늘어난 시세 차익이 계속해서 영향을 미치고 있다. 주식시장에서 펀드 투자도 선호되고 있는데, 가정에서 약 250억 유로가 펀드 투자를 통해 수익을 얻었다. 연방 은행의 발표에 따르면 이는 코로나 이전에 비해 큰 성장세이다.

주식시장에서는 외국 기업보다 독일 국내 기업으로의 투자가 증가했다. 주식시장에서의 시세 차익은 630억 유로에 달하며 이는 총 현금 보유액 증가에 추진력을 불어넣었다. 특히 작년 2월과 3월에 있었던 코로나발 주식 시장 붕괴 이후 회복 단계에서 많은 투자자들이 시세 차익을 얻은 것으로 보인다. 독일 증권거래소의 발표에 따르면 작년에 20년간 이래로 독일 주식시장에 가장 많은 투자액이 몰렸다.

하지만 증가한 현금 자산이 국민 전체에게 고르게 분배되었는지에 대한 수치는 불분명하다. 통계에 따르면 작년 개인 가정 채무액도 170억 유로 증가한 1조 9800억유로에 달했다.

<사진: 프랑크푸르터알게마이네차이퉁 전재>

 

독일 유로저널 김지혜 기자

eurojournal09@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72430
Date (Last Update)
2021/08/01 20:39:09
Read / Vote
607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72430/ff7/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독일 접촉제한 6월 29일까지 연장 / 한국 입국 대상자들을 위한 질의응답(Q&A) imagefile 2020-05-27 20645
9355 독일, 점점 늘어나는 1인당 거주 면적 … 환경오염에 심각한 피해(7월28일자) 2021 / 08 / 01 810
9354 독일,미국과 '노드 스트림 2' 프로젝트 합의로 '가스 공급 안정'(7월28일자) 2021 / 08 / 01 563
9353 독일 등 유럽의 홍수, 23년만에 최대 피해 발생해(7월21일자) 2021 / 08 / 01 619
» 독일,개인 현금 자산 처음으로 7조 유로 선 돌파(7월21일자) 2021 / 08 / 01 607
9351 독일 전국 택배 회사 대상 최저 임금 준수 등 근로 환경 단속(7월21일자) 2021 / 08 / 01 535
9350 독일 대학생들의대출 신청, 2015년 이래 최고 수준(7월21일자) 2021 / 08 / 01 614
9349 독일, EU 회원국중에서 난민 신청 가장 많이 허락(7월21일자) 2021 / 08 / 01 529
9348 독일도 최악의 기상 ‘토네이도’에 위협 받아 imagefile 2021 / 07 / 03 690
9347 독일, 다음 학기 현장 수업 안정화와 교내 마스크 착용 의무 폐지 불투명 imagefile 2021 / 07 / 03 675
9346 독일, 복잡했던 계약 해지 절차 간소화로 소비자 권익 상승 기대 imagefile 2021 / 07 / 03 503
9345 독일, 2차 접종 시기 앞당겨야 델타 변이 막을 수 있다 imagefile 2021 / 07 / 03 534
9344 독일 등 유럽차들, 2030년을 시작으로 내연기관차 판매 중단 imagefile 2021 / 07 / 03 526
9343 독일, 초등학교 교실 내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 논란 imagefile 2021 / 06 / 27 477
9342 독일, 7월부터 홈오피스(재택근무) 의무 기간 종료 2021 / 06 / 27 484
9341 독일, 숙박업계와 요식업계 인력 부족 심각 2021 / 06 / 27 439
9340 독일, 디지털 코로나 백신 증명서 상용화 시작 2021 / 06 / 27 804
9339 2020년 독일 태양광 발전 개인 주택 두 배 증가 imagefile 2021 / 06 / 21 674
9338 독일, 세수 확보위해 2022년부터 담뱃값 인상 imagefile 2021 / 06 / 21 542
9337 독일, 신축건물에 태양 에너지 발전 패널 설치 의무화 추진 imagefile 2021 / 06 / 21 528
9336 독일, 우선 순위 접종 해제로 백신 부족 등 혼란 가중 imagefile 2021 / 06 / 21 490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