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파독 간호사 55주년 기념 책자 발간식 및 재독한인간호협회 제29차 정기총회 개최

by admin_2017 posted Nov 22, 202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파독 간호사 55주년 기념 책자 발간식 및 
재독한인간호협회 제29차 정기총회 개최

제 16대 신임회장에 김옥순 씨 선출 

 
11월20일 에센 한인문화회관에서는 (사)재독한인간호협회(회장 문정균) 제16대 회장을 선출하는 제29차 정기총회가 있었다. 

행사장에서는 도우미들의 바쁜 움직임속에 코로나 3G 규칙을 준수하고 서명을 받은 회원들에게 도시락을 제공하였다. 

 
14시 총회에 앞서 파독 간호사 55주년 기념 책자 발간식을 가졌다.
 
문정균 회장은 인사말에서 “파독간호사의 지난 55년의 발자취는 단순히 개인적인 삶의 흔적이라고는 할 수 없다. 조국근대화의 선봉이자, 오늘날 한국의 발전상에 이바지한 우리 조국 대한민국 발전에 한 부분을 담당한 역사적 세월들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이어 문 회장은 “지난 세월 파독 간호사들은 열심히 앞만 보고 열정, 근면으로 독일사회에서 큰 신뢰를 받고 독일인 건강을 지켜주고 아울러 민간 외교관으로도 훌륭하고 자랑스러운 대한의 여성으로 모든 정성을 다 쏟았다. 파독간호사 55주년을 우리 스스로 진심으로 축하하는 바다” 라며 자축했다. 

주독한국대사관 본분관 허승재 총영사는 축사에서 “지난 50년이 넘는 세월 동안 독일 사회에서는 의료인으로 동포 사회에서는 어머니로서 동포사회의 기초를 닦고 근간을 세우는 한편, 독일과 우리나라와의 관계 발전에 기여에 오고 계신 여러분이 계시기에 우리 대한민국이 있다”며 여러분의 희생은 잊지 않을 것이다"고 파독간호 55주년 기념책자 발간을 축하했다. 
  
노미자 고문은 격려사에서 “파독간호사 55주년을 맞이해 문정균 회장을 위시하여 임원 및 관계자 여러분의 노고에 깊은 감사를 드리며 어떤 단체와도 뒤지지 않는 재독한인간호협회를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며 단시조 ‘천사들의 세월아’를 낭낭한 목소리로 낭송하였다.
 
이어서 노 고문은 책자 발간에 힘쓴 편집위원(문정균 회장, 현소정 부회장, 김선남 사무총장, 김정희 편집부장)에게 감사표시로 초코렛을 선물했다. 

전체 사진 촬영이 있은 후 김선남 사무총장의 사회로 제29차 정기총회가 진행되었다. 

개회선원과 국민의례에 이어 문정균 회장은 인사말에서 "여러분들의 협조로 인해 2년의 임기를 무사히 마칠 수 있었다."며 감사를 전했다.

이어 문 회장은 “2020년 독일에서 활동하고 있는 고전무용단들과 파독 간호사 서울 투어와 기업 방문을 서울시와 계획했었는데 박원순 시장의 사망과 코로나로 인해 포기해야 했다”고 밝히고 “어려운 시기지만 55주년 파독간호사 기념행사와 기념 책자를 발간할 수 있어서 영광이고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서로 배려와 존중으로 간호협회의 위상을 높이자고 했다. 

 
감사보고는 정운숙 수석감사가 했는데 업무 및 행정은 사진을 곁들인 보고로 깔끔하게 정리되었고, 재정 역시 살림을 아주 잘했다며 수고한 15대에 박수를 쳐주라고 독려했다. 

이어서 현소정 부회장이 사업보고를, 윤미나 재정부장이 재정보고를 하여 다 잘했다며 박수로 인준을 받고 15대 집행부는 해산하고 선거관리위원이 소개되었다. 
 
노미자 고문(선거관리위원장), 문영희 고문(선거관리위원), 정운숙 수석감사(선거관리위원)이 선거 진행사항을 알렸다.  
 
회장 입후보자는 김옥순 뷔셔 한 명이라며 먼저 정견발표를 듣기로 하였다. 

김옥순 후보는 " 전임 회장들이 해 온 ‘독거 노인을 위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유지하고 싶다. 네트워크를 활성화하여 서로의 안부를 묻고 가까이 있는 회원간에는 소규모의 잦은 모임들을 가지며 생활속의 지혜를 서로 나누며 서로 위로하며 지내는 일, 한국에서 지난해 국회를 통과하여 올 6월부터 법률적으로 실행할 수 있는 ‘파독광부 간호사 간호조무사에 대한 지원 및 기념사업’에 관한 법률안이 효력을 갖게 되었으니 글뤽아우프회, 파세연과 협력하여 한국에 있는 기관과 협력을 모색하겠다며 우리가 해낼 수 있는 작은 일부터 찾아 단계적으로 시행할 예정이니 2년간 봉사할 수 있도록 찬성표를 부탁하고 많은 협조를 바란다"고 하였다. 
 
이어서 감사 추천을 받았다. 많은 이가 추천을 받았으나 고사하고 박계순, 정은희, 전영희, 임금앵 4명을 비밀투표하게 되었다. 

결과 정은희 22표, 전영희 20표, 박계순 7표, 임금앵 6표를 얻었으나 박계순이 개인적인 이유로 하고 싶지 않다고 하여 최종적으로 정은희(수석), 전영희, 임금앵이 새 감사로 선출되었다. 
 
과반수 이상의 찬성을 얻어야 하는 회장 투표는 찬성 51표, 반대 5표, 무효 1표를 받아 김옥순 뷔셔가 16대 회장에 당선되어 선거관리위원장으로부터 당선증을 받았다. 
 
이어서 현소정 부회장이 회의록을 낭독한 후 폐회선언이 있은 후 여기저기서 사진촬영을 하고 제29차 정기총회는 무사히 마쳤다. 
 
충남 금산에서 태어나고 공주간호고등학교를 나온 김옥순 뷔셔 신임회장의 공주 동문들이 축하하며 꽃다발을 전하기도 했다. 

독일 유로저널 오애순 기자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