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브렉시트로 유럽 전역에 수십 억 유로 소득 손실 발생 새로운 연구에 따르면 영국이 유럽연합을 탈퇴하면서 유럽 ...

by admin_2017  /  on Apr 09, 2019 19:59
브렉시트로 유럽 전역에 수십 억 유로 소득 손실 발생

새로운 연구에 따르면 영국이 유럽연합을 탈퇴하면서 유럽 전역의 노동자들에게 수십 억 유로에 달하는 소득 손실이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과 독일이 일 년에 670억 유로에 이르는 수입을 잃으며 가장 큰 손실을 입었다. 반면, 미국과 중국의 노동자들은 브렉시트 이후 소득이 늘어날 수도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유럽 내지용 - 경제.jpg

독일 바텔스만 재단(Bartelsmann Stiftung)이 발표한 새로운 연구에 따르면, 영국이 합의안에 따라 나가든 합의안 없이 노딜 브렉시트가 발생하든 유럽인들에게는 막대한 재정적 손실이 발생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해당 연구는 소득 손실이 영국이 아무런 합의안 없이 유럽연합을 떠나는 노딜 브렉시트 발생 시 극대화 될 것으로 전망했다.

소득 손실은 주로 브렉시트 이후 관세가 부과되면서 재화와 서비스의 가격이 오르기 때문에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공동 연구자 중 한 명인 도미닉 포나투(Dominic Ponattu) 씨는 독일 공영방송 도이체 벨레(Deutsche Welle)와의 인터뷰에서 “브렉시트는 재화와 서비스 경쟁을 둔화시키고, 경쟁이 줄면서 가격은 오르고 임금은 낮아질 것”이라고 주장했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영국인들은 노딜 브렉시트 발생 시 연간 총 579억 유로, 인당 873 유로에 달하는 손실를 입는다. 영국을 제외한 유럽인들은 연간 총 400억 유로에 달하는 손실을 입는 것으로 밝혀졌다.      

한편, 미국과 중국은 반사이익을 누리는 것으로 드러났다. 미국인들은 연간 총 130억 유로의 소득이 증가하고, 중국인들은 연간 총 50억 유로의 소득이 늘어났다. 러시아 역시 브렉시트로 연간 총 2600만 유로의 소등이 증가하게 된다.

<사진: 도이체 벨레(Deutsche Welle) 전재>

독일 유로저널 박진형 기자
   eurojournal09@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341 유럽 법원, 직원 근무 시간 기록 의무화 imagefile 2019 / 05 / 20 1005
5340 EU, 2020년 5월 부터 멘톨 담배 판매 금지 imagefile 2019 / 05 / 20 1075
5339 베트남, 유럽연합의 무역 대안 imagefile 2019 / 05 / 20 624
5338 유럽인의 대다수, 20년 이내 유럽연합 종말 예상 imagefile 2019 / 05 / 20 821
5337 EU, 올해 EU 및 유로존 경제전망 하향조정할 듯 (1면) 2019 / 05 / 14 878
5336 EU, 중간소득 60% 수준의 최저임금제 도입 촉구 2019 / 05 / 14 919
5335 EU,-메르코수르 FTA 협상 타결 가능성 매우 높아 2019 / 05 / 14 719
5334 유럽연합과 미국간의 무역 협상은 유럽 기후 목표를 위한 시험 imagefile 2019 / 05 / 13 687
5333 유럽연합 국가중 포르투칼 탄소 배출 최저 imagefile 2019 / 05 / 13 885
5332 세계자연기금 – 유럽 천연자원 사용 ‘고위험’ 지대 imagefile 2019 / 05 / 13 576
5331 알바니아계 시위대, 총리실에 가솔린 폭탄 투하 imagefile 2019 / 05 / 13 602
5330 EU국가들, 러시아 위협으로 국방비 지출 증가 imagefile 2019 / 05 / 13 643
5329 독일·프랑스, '배터리 컨소시엄'에 60억 유로 투자 2019 / 05 / 07 1027
5328 유럽연합과 미국, LNG 무역 증진 방안 논의 imagefile 2019 / 05 / 06 579
5327 유럽연합 내 비자 및 마스터 카드 수수료 인하 imagefile 2019 / 05 / 06 1559
5326 유럽연합 청년 농업인을 위한 수십억 대출 계획 imagefile 2019 / 05 / 06 872
5325 파리 협약 목표달성 위해 유럽연합은 원전사용 빈도 25%로 늘려야. imagefile 2019 / 05 / 06 480
5324 EU, 2020년 4월부터 트랜스 지방 함유량 100g당 2g으로 제한 imagefile 2019 / 04 / 30 664
5323 영국,체코 및 이탈리아 국민들, EU 잔류에 과반수 미만만이 찬성 (1면) 2019 / 04 / 30 657
5322 미국, EU 농산물시장 개방하지 않으면 자동차 관세 부과 2019 / 04 / 30 640
Board Search
6 7 8 9 10 11 12 13 14 15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