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빈곤국 라트비아까지 유로존 가입 신청 EU에서 3번째로 빈곤한 국가인 라트비아가 3주안에 유로존에 가입할 예...

by eknews  /  on Feb 20, 2013 23:54

빈곤국 라트비아까지 유로존 가입 신청


eu01.gif


EU에서 3번째로 빈곤한 국가인 라트비아가 3주안에 유로존에 가입할 예정이다. 

영국 일간 가디언지의 보도에 따르면, 발디스 돔브로브스키스 라트비아 총리는 다음달 초에 정식으로 라트비아의 유로존 가입을 신청할 것이며 자국이 올해 말까지 18번째 회원국으로써 입성할 것을 목표 하고 있다. 수도 리가의 관료들은 유럽 위원회와 유럽중앙은행과 회담을 진행하고 있다. 

돔브로브스키스 총리는 “단지 기술적인 문제만이 남았다. 7월까지 모든 절차가 끝날 것이다”라고 언급했다. 에스토니아는 2011년 유로존 채무 위기가 한창일 때 가입했으며 그 이후 번영을 계속하였다. 라트비아의 경제는 금융 위기 이후 25%가 위축되었으며 유로존 가입 후 에스토니아와 흡사하게 번영할 것을 희망하고 있다. 

리투아니아는 내년에 가입 신청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알기르다스 부트케비시우스 리투아니아 총리는 “계획이 준비되었으며 정부의 결의안도 작성되었다고 말했다. 내년에 지원, 2015년에 유로존에 가입할 것을 염두에 두고 계획을 이번주에 완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로존 가입에 대한 논의는 폴란드에서도 활발하다. 리만 브라더즈 사태 이후 폴란드는 EU에서 경제 침체의 늪에 빠지지 않은 단 하나의 국가이다. 

동유럽 국가들이 3년 동안의 예산에 그 생존이 걸려있는 유로존에 가입하고자 줄을 서는 모습은 자못 역설적으로 느껴진다. 유로존이 가장 불안정한 시기에 오히려 안정을 구하고 있고 있기 때문이다. 

  돔브로브스키스 총리는 “유로존 가입은 보험의 한 종류라고 생각할 수 있다. 우리는 신중한 재정 정책을 고수할 것이며 경제가 재과열되지 않을 것으로 예상한다. 라트비아의 경제는 이미 완전히 유로존의 영향권 내에 있으며 따라서 유로존 가입은 재정과 경제적 안정에 도움이 될 것이다”라고 주장했다. 


유로저널 박소영 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URL
http://eknews.net/xe/411262
Date (Last Update)
2013/02/20 23:54:57
Read / Vote
4288 / 0
Trackback
http://eknews.net/xe/411262/4c0/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5370 EU 회원국들, “썸머타임”에 부정적 imagefile 2018 / 09 / 04 430
5369 EU, 개인정보 보호 및 유통 관련 국제규범 확립 제안 2019 / 06 / 12 430
5368 헝가리, 이민자 돕는 NGO 단속 2018 / 06 / 25 431
5367 EU 인터넷 서비스 제공업체들 비난 imagefile 2019 / 05 / 20 432
5366 페이스북의 가상화폐 도입 계획에 유럽국가들 검증 요구 2019 / 11 / 08 432
5365 Aquarius 호, 말타에 정박 허가 받아 2018 / 08 / 20 433
5364 유로존 실업율, 큰 변동없이 유지 imagefile 2018 / 05 / 16 436
5363 다국적 IT기업들의 유럽내 디지탈세 도입에 난항 2019 / 12 / 30 436
5362 이탈리아, CETA 합의에 반대표 imagefile 2018 / 07 / 17 439
5361 메이 총리, EU 정상들과 브렉시트 관련 대화 거절 2018 / 08 / 20 439
5360 영국, 브렉시트 가속화로 1월말 확정적 imagefile 2020 / 01 / 15 441
5359 헝가리, 불법 이민자들 도와주는 사람에 징역형 imagefile 2018 / 06 / 05 445
5358 유럽 특허 마이스터, 독일 imagefile 2018 / 03 / 12 446
5357 올해 EU 회장직, 불가리아에게 돌아가 imagefile 2018 / 01 / 01 448
5356 EU, 브렉시트 이후 첫 예산회의에서 합의 찾기 어려워 imagefile 2018 / 02 / 26 453
5355 유럽연합, 영국의 선택적 무역협상 자세 비난 imagefile 2018 / 02 / 27 455
5354 그리스, 구제금융 벗어날 전망 2018 / 06 / 25 456
5353 EU시민들 영국행 최저치 기록해 imagefile 2018 / 08 / 28 458
5352 EU 회원국들, 동성배우자 거주권 존중해야 imagefile 2018 / 06 / 12 459
5351 유럽, 정신건강 관련 기관들 수준 미달 imagefile 2018 / 06 / 12 461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