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EU, 환경·노동규범·보호주의 강화할 듯 유럽이 환경과 노동규범을 강화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한국과 같이 수출주...

by admin_2017  /  on Jun 12, 2019 05:24
EU, 환경·노동규범·보호주의 강화할 듯

유럽이 환경과 노동규범을 강화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한국과 같이 수출주도 국가에 주의가 요구된다.
한국무역협회 브뤼셀 지부와 현지 통상전문로펌 스텝토가 7일 발표한 ‘유럽의회 선거 결과에 따른 통상정책 전망과 대응’에 따르면 지난 5월 제9대 유럽의회 선거 결과 극우·유럽회의주의 정당의 약진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친유럽연합(EU) 성향의 정치그룹이 전체의 67.4%인 506석을 확보함에 따라 기존 통상정책의 일관성은 유지될 전망이다.

친EU성향 정치그룹(506석)의 경우 EPP(179석), S&D(15석), ALDE&R(105석), Greens/EFA(69석)로 구성된다.
보고서는 그러나 EU의 새로운 보호무역주의 조치, 친환경 및 친노동 정책은 한국의 주요 품목인 기계, 가전제품, 운송장비, 화학제품 수출에 부정적인 영향을 끼칠 것으로 전망했다.

EU는 철강 및 자동차 수입 관련 미국발 통상전쟁에 대응해 반덤핑, 세이프가드 등 기존의 무역구제조치뿐만 아니라 국경세 등 신규 무역제한조치를 추진할 것으로 전망됐다. 실제로 EU는 미국의 제232조 조치에 대응해 한국 철강제품에 대한 세이프가드도 발동했다.

또한 노동 및 환경 관련 규범 준수를 강조하면서 한국에 한-EU 자유무역협정(FTA)에 따라 국제노동기구(ILO) 조약 비준을 주장하는 등 압박의 강도를 높일 전망이다.

무역협회 브뤼셀지부 최경윤 차장은 “EU가 기존의 통상정책 방향을 유지하겠지만 극우·유럽회의주의 정당의 득세로 향후 법제화 과정에서 불협화음이 예상된다”면서 “우리 기업들은 EU의 보호무역주의 강화, 환경 및 노동관련 입법 동향 등을 예의주시하면서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유로저널 김세호 기자
  eurojournal01@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39958
Date (Last Update)
2019/06/12 05:24:50
Read / Vote
506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39958/48c/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5388 에어버스 보복관세,EU는 대화 희망에 미국은 '그대로 강행 예고' 2019 / 10 / 09 781
5387 EU 구글의 저작권료 요구에 구글 뉴스 중단도 가능 예상 (1면) imagefile 2019 / 10 / 02 821
5386 아일랜드, 영국의 '국경 외곽 통관센터' 설치 제안 반대 2019 / 10 / 02 1473
5385 프랑스 유로스타와 벨기에 탈리스, 합병 추진 imagefile 2019 / 10 / 02 807
5384 EU, '노딜 브렉시트, 자동차 업계 지각변화 초래' 2019 / 09 / 25 845
5383 WTO, 에어버스 보조금 분쟁에서 미국에 손해배상 청구권 인정 2019 / 09 / 25 796
5382 유럽 농업국가들, EU-메르코수르 무역협정 반대로 비준 난항 imagefile 2019 / 09 / 25 1541
5381 EU, '노딜 브렉시트 현실화 위험 매우 높아'우려 확산 (1면) imagefile 2019 / 09 / 25 902
5380 유럽 재활용업계, 중국 폐지 수입금지로 위기상황 2019 / 09 / 04 1713
5379 EU-英, 'backstop' 대안 마련 실무협상 개시 2019 / 09 / 04 1479
5378 유럽내 한인 대상 각종 범죄 급증해 주의 요망 (1면) imagefile 2019 / 09 / 04 1692
5377 프랑스·아일랜드, EU-메르코수르 FTA협정 비준 반대 (1면) imagefile 2019 / 08 / 28 1284
5376 독일과 프랑스, 영국-EU 딜 체결 가능성 시사로 긍정적 분위기 imagefile 2019 / 08 / 28 1818
5375 미국·프랑스, 프랑스 디지털세 도입에 조건부 합의 2019 / 08 / 28 904
5374 브렉시트 후 EU 회원국민, 영국 '이동의 자유' 'STOP' 공식화 (1면) imagefile 2019 / 08 / 21 1065
5373 유럽 3대 경제 대국, 경기 침체 벼랑에 몰려 imagefile 2019 / 08 / 21 1662
5372 영국, 노딜 브렉시트 준비 안되어 혼란 불가피 imagefile 2019 / 08 / 07 1828
5371 스위스-EU, 기본협정 통합 실천 지연에 주식시장 혼란 장기화 imagefile 2019 / 08 / 07 1282
5370 유럽, 두 번째 사하라 플룸 몰아쳐 여름 열파 겪어 (1면) imagefile 2019 / 07 / 24 1136
5369 아일랜드, 노딜 브렉시트시 영국 육류 등에 통관검사 불가피 imagefile 2019 / 07 / 24 3351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