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ECB, 내년 중반까지 저금리 유지와 양적완화 추가 단행도 준비 유럽중앙은행(ECB)은 6일(목) 통상분쟁 및 브렉시트...

by admin_2017  /  on Jun 12, 2019 05:27
ECB, 내년 중반까지 저금리 유지와 양적완화 추가 단행도 준비

유럽중앙은행(ECB)은 6일(목) 통상분쟁 및 브렉시트 불확실성에 대비, 현재의 저금리 기조를 유지하고 필요시 추가 양적완화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유로존 경제가 통상분쟁과 브렉시트 불확실성으로 악화되는 것을 막기 위해 현재의 낮은 금리를 내년 중반까지 지속한다는 것이다.

1184-유럽 2 사진.jpg

또한, 필요시 초단기수신금리(deposit facility) 이자율 추가 인하, 작년 말 종료된 자산매입 프로그램 재가동 등 추가 양적완화도 추진할 계획이다.
양적완화는 일부 ECB 이사들이 2020년 중반 이후에도 지속돼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ECB는 올 해 경제성장률을 1.2% 증가로 전망, 지난 3월 전망치에서 0.1% 상향조정한 반면, 2020년에는 3월 전망치보다 0.2% 낮은 1.4%, 2021년에는 0.1% 낮은 1.4%로 하향조정해 발표했다.

다만, ECB는 사상 최저 수준의 실업률, 유로존 회원국 재정상황 호전 등이 향후 유로존 경제성장을 견인하고, 인플레이션이 목표치인 2%보다 낮은 1.2%로 전망되나 이로 인한 디플레이션 우려는 없다고 설명했다.
로이터통신 보도에 따르면 ECB는 지난 6일 통화정책회의에서 “내년 중반까지 현행 제로(0) 금리 수준을 유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미국 중앙은행(Fed) 등 다른 세계 주요국의 금리 인하 가능성이 높아지자 ECB도 금리를 내릴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로이터는 ECB 당국자 두 명을 인용해 “마리오 드라기 ECB 총재가 물가 상승률을 높이기 위해 금리 인하와 신규 채권 매입 가능성을 논의하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ECB는 2016년 3월 기준금리를 연 0.05%에서 연 0%로 내린 이후 3년여간 동결해왔다.

반면, 월스트리트저널은 “금리인하나 저금리가 지속되면 예치금리가 떨어져 취약한 유로존 은행이 더 어려워져 부실을 키울 위험이 있다”며 금리 인하 가능성을 낮게 내다봤다. ECB의 기준금리는 현재 연 0%지만 시중은행이 중앙은행에 자금을 예치할 때 받는 금리는 연 -0.4%다.

유로저널 김세호 기자
  eurojournal01@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39964
Date (Last Update)
2019/06/12 05:27:06
Read / Vote
732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39964/332/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5388 에어버스 보복관세,EU는 대화 희망에 미국은 '그대로 강행 예고' 2019 / 10 / 09 778
5387 EU 구글의 저작권료 요구에 구글 뉴스 중단도 가능 예상 (1면) imagefile 2019 / 10 / 02 820
5386 아일랜드, 영국의 '국경 외곽 통관센터' 설치 제안 반대 2019 / 10 / 02 1472
5385 프랑스 유로스타와 벨기에 탈리스, 합병 추진 imagefile 2019 / 10 / 02 804
5384 EU, '노딜 브렉시트, 자동차 업계 지각변화 초래' 2019 / 09 / 25 842
5383 WTO, 에어버스 보조금 분쟁에서 미국에 손해배상 청구권 인정 2019 / 09 / 25 794
5382 유럽 농업국가들, EU-메르코수르 무역협정 반대로 비준 난항 imagefile 2019 / 09 / 25 1540
5381 EU, '노딜 브렉시트 현실화 위험 매우 높아'우려 확산 (1면) imagefile 2019 / 09 / 25 900
5380 유럽 재활용업계, 중국 폐지 수입금지로 위기상황 2019 / 09 / 04 1711
5379 EU-英, 'backstop' 대안 마련 실무협상 개시 2019 / 09 / 04 1477
5378 유럽내 한인 대상 각종 범죄 급증해 주의 요망 (1면) imagefile 2019 / 09 / 04 1687
5377 프랑스·아일랜드, EU-메르코수르 FTA협정 비준 반대 (1면) imagefile 2019 / 08 / 28 1284
5376 독일과 프랑스, 영국-EU 딜 체결 가능성 시사로 긍정적 분위기 imagefile 2019 / 08 / 28 1817
5375 미국·프랑스, 프랑스 디지털세 도입에 조건부 합의 2019 / 08 / 28 903
5374 브렉시트 후 EU 회원국민, 영국 '이동의 자유' 'STOP' 공식화 (1면) imagefile 2019 / 08 / 21 1062
5373 유럽 3대 경제 대국, 경기 침체 벼랑에 몰려 imagefile 2019 / 08 / 21 1660
5372 영국, 노딜 브렉시트 준비 안되어 혼란 불가피 imagefile 2019 / 08 / 07 1826
5371 스위스-EU, 기본협정 통합 실천 지연에 주식시장 혼란 장기화 imagefile 2019 / 08 / 07 1281
5370 유럽, 두 번째 사하라 플룸 몰아쳐 여름 열파 겪어 (1면) imagefile 2019 / 07 / 24 1136
5369 아일랜드, 노딜 브렉시트시 영국 육류 등에 통관검사 불가피 imagefile 2019 / 07 / 24 3351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