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8월 15일자 르 피가로 지에 따르면 파리 시가 드디어 ‘정략 결혼’에 반대하는 액션을 취하고 나섰다. 시 의원...

by 유로저널  /  on Aug 18, 2006 22:52





8월 15일자 르 피가로 지에 따르면 파리 시가 드디어 ‘정략 결혼’에 반대하는 액션을 취하고 나섰다. 시 의원들은 책자를 편찬하고 여러 인권단체들의 후원을 받아 마지못해 결혼해야만 하는 커플들에게 ‘노’라고 말할 것을 촉구했다.

15페이지 분량의 책자에는 “강제 결혼에 대해 당신은 ‘노’라고 말할 권리가 있습니다.” 라는 문구가 보인다. 이 책자는 이미 5만 부 이상이 배포되었다. 이처럼 파리 시는 강압적인 결혼을 해야만 하는 커플들을 위해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남녀 평등 연구소의 책임자 오딜 모리오(Odile Morilleau)씨는 «이 주제와 관련한 우리의 업무는 여러 인권단체들이 ‘아직도 정략결혼이 자행되고 있다’고 제보를 하며 피해자들의 보호를 요청해 온 작년부터 이미 시작되었습니다.”라고 말했다
현재로서는 정략결혼이 얼마나 이루어지고 있는지에 대한 정확한 통계자료가 없는 실정이다. 그러나 프랑스 관련 당국은 “자국에 살고 있는 약 7만 여 명에 이르는 젊은 여성들이 바캉스 기간 동안 그들의 본국으로 돌아가 자신이 직접 선택하지도 않은 남자와 강제로 결혼해야만 하는 여건에 있다”고 설명한다. 파리 시는 최근 정략결혼을 한 것으로 의심되는 10여 쌍의 부부들을 찾아냈다. 이들은 파리의 2,3,8,14,19,20구에 걸쳐 살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안느 히달고(Anne Hidalgo)씨는 “파리 시가 이 문제에 대해 더 이상 침묵하지 않는 이상 해결의 실마리가 보입니다. 일단 정략 결혼제도에 어쩔 수 없이 따라야만 하는 처지에 놓인 젊은 남. 녀들이 당당히 ‘싫습니다’를 말 할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라고 설명했다. 인터넷에서도 관련 책자들을 찾아볼 수 있다.  www.paris.fr 사이트에서는 강제결혼에 반대하고 피해자들을 보호하는 여러 인권단체들의 연락처 또한 기재하고 있다.

 

 

URL
http://eknews.net/xe/328
Date (Last Update)
2006/08/18 22:52:28
Read / Vote
1793 / 0
Trackback
http://eknews.net/xe/328/688/trackback
List of Articles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