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조회 수 1107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PHOce1717b0-4dcf-11e3-bd02-e4d15a3d1322-805x453.jpg

(사진 : Associated Press)

 

프랑스 젊은 세대 3분의 2 이상이 프랑스 사회가 본인들이 가진 미래의 꿈을 실현시켜주지 못할 것이라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프랑스 일간지 르 피가로와 France TV의 공동 주최 아래 Opinion Way에서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를 지난 14일 르 피가로가 보도했다"현재 사회 분위기상 당신의 꿈을 실현시킬 수 있다고 생각하는가" 라는 항목에서 응답자 3분의 2이상이 부정적인 답변을 내놓았다. 이번 여론조사 대상자인 18에서 34세의 프랑스 젊은이들 중 14% "전혀 희망없다"라는 매우 부정적인 대답을 하였으며 33%"조금의 희망은 있다"고 응답하였다. 그러나 "현재 사회 분위기에 비추어 볼때 이 마저도 놀라운 결과" 라고 이번 설문 조사를 진행한 뽈린 미쎄(Pauline Misset)씨는 말했다.

 

미래에 대한 희망을 사회에 품을 수 없게된 젊은 세대의 선택은 프랑스를 떠나는 것이었다. 조사 대상자 중 3분의 1 이상이 해외로의 이주를 원한다고 밝혔다. 최근 그랑 제꼴 컨페런스에서 실시된 조사에 의하면 졸업생 4분의 1이 첫번째 직장을 외국에서 시작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상경계 그랑제꼴인 l’ESCP Europe 졸업생 중 무려 44% 가 사회 생활을 외국에서 시작하고 있다.

 

더욱 놀라운 사실은 외국행을 앞두고 있는 학생 중 41%가 해외에서 영구적으로 머무를 의사가 있다고 대답하며 프랑스로의 귀국을 염두에 두지 않고 있다는 것이다. 

 

해외 진출을 원하는 학생들의 연령으로는 25에서 29세 사이가 31%, 29에서 34세 사이가 22%로 이미 커플로서 공동체 생활이 시작되었거나 내집 마련을 진행중인 경우 프랑스에서 정착하려는 경향이 크다고 미쎄씨는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현재의 젊은 세대들은 정치적 행보나 노조 결성에 회의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응답자의 80% 이상이 정치운동이나 노조가입을 원하지 않는다고 대답하였으며 이 중 40%"절대로 동참하지 않겠다"고 대답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이 여론조사는 오피니언 웨이가 11 7일부터 12일 까지 프랑스의 18에서 34세 사이의 성인남녀 505명을 대상으로 성별 연령별 지역별 비례할당 가중치를 부여해 실시하였다.)

 

프랑스 유로저널 김영아 기자

eurojournal09@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73 환경세로 인한 시민 반란 file eknews09 2013.11.03 2247
1972 프랑스인들, 성묘 때 꽃 소비 줄어 file eknews09 2013.11.03 3667
1971 프랑스 국민들, 정부 예산 정책 신뢰하지 않아 file eknews09 2013.11.03 1984
1970 프랑스 기자 2명 말리서 피살 file eknews09 2013.11.03 2198
1969 프랑스, 아마존 독점 막는 새 법안 통과 file eknews 2013.11.04 3385
1968 프랑스 코로나 바이러스 유입 가능성 file eknews 2013.11.04 2820
1967 프랑스 풋볼리그 보이콧 감행하는가? file eknews 2013.11.04 3076
1966 금주의 프랑스 미술 등 예술 전시회 소식 file eknews 2013.11.04 4975
1965 프랑스 생활 문화 정보 기사 file eknews 2013.11.11 8782
1964 사랑의 역사 - 프랑스 역사 속에서 file eknews 2013.11.11 4962
1963 크리스마스 앞두고 허리띠 조여매는 프랑스인들 file eknews09 2013.11.11 2407
1962 올랭드 프랑스 대통령, 인기 저조에 몸살 file eknews09 2013.11.11 2580
1961 S&P, 프랑스 신용등급 AA로 강등 file eknews09 2013.11.11 2531
1960 프랑스, 분출 직전의 화산 상태 file eknews09 2013.11.12 2544
1959 프랑스 담배값 인상 file eknews09 2013.11.12 7960
1958 올랑드 대통령에게 야유보낸 시민 70여명 연행 file eknews09 2013.11.12 2186
1957 프랑스 생활 문화 정보 기사 file eknews 2013.11.18 5732
1956 프랑스인 69%, ‘수업 리듬 개혁’ 반대 file eknews09 2013.11.18 2163
» 18-34세 프랑스인 3분의 1 이상 해외 이주 원해 file eknews09 2013.11.18 11078
1954 OECD "프랑스, 경쟁력 미흡" 경고 file eknews09 2013.11.18 2318
Board Pagination ‹ Prev 1 ... 248 249 250 251 252 253 254 255 256 257 ... 351 Next ›
/ 35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