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프랑스 주도 7개국, 해외 화석연료 프로젝트 수출신용보증 중단 추진 프랑스, 영국 등 유럽 7개국은 해외 화석연료...

by admin_2017  /  on Apr 27, 2021 14:40
프랑스 주도 7개국, 
해외 화석연료 프로젝트 수출신용보증 중단 추진

프랑스, 영국 등 유럽 7개국은 해외 화석연료 프로젝트에 대한 수출신용보증 중단을 위한 공동 이니셔티브를 14일 공식 발족했다.

이번 이니셔티브는 프랑스가 주도하고 독일, 네덜란드, 스페인, 덴마크 및 스웨덴 등 6개 EU 회원국과 영국 등 총 7개국이 참여중이다.

프랑스 1 KFL & 태동관.png


이니셔티브를 인용한 유럽KBA에 따르면, 2021년 쉐일 오일, 타르 샌드 탐사 등 비전통적 화석연료, 2025년 석유, 2035년 가스 프로젝트의 수출신용보증을 중단할 예정이다.

다만, 트럭, 대형선박, 디젤기차, 비행기 등 화석연료를 사용하는 운송수단 및 기계류 등은 이번 이니셔티브 대상에서 제외된다.

OECD 회원국의 수출신용보증 가운데 약 35%가 화석연료 프로젝트인 반면, 프랑스의 경우 2%에 불과, 이니셔티브를 통한 프랑스의 환경개선 효과는 크지 않다는 지적이다.

프랑스는 다른 EU 회원국과 미국 등이 이니셔티브에 참여하면 화석연료 프로젝트 지원 중단을 통한 기후 변화대응에 효과적일 것으로 기대했다.

프랑스 2 삼부자 & 퐁네트교회.png


한편, 벨기에는 13일(화) 대두 및 팜 오일 기반 바이오디젤 사용 금지 계획을 발표했다.

벨기에 정부 발표에 따르면, 팜 오일 기반 바이오디젤의 사용은 2022년 중반, 대두 바이오디젤은 2023년부터 사용을 금지할 예정이다.

2019~2020년 벨기에의 팜 오일 바이오디젤 사용량은 총 2억3,100만 리터로 1년간 10배 증가한 가운데, 팜 오일 생산 과정에 수반되는 삼림 및 생물다양성 훼손, 인권침해 등을 우려한 조치이다.

또한, 환경 및 인권침해 우려가 있는 팜 오일과 대두의 바이오디젤 원료 사용을 금지함으로써, 산업계에 차세대 바이어디젤 개발을 유도하기 위한 것이다.

국제에너지기구(IEA)의 ‘전력 트렌드 2018’ 보고서에 따르면 천연가스는 국내는 물론 세계적인 ‘대세 에너지’로 자리 잡고 있다. 

지난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의 총 전력 생산량은 1만685TWh(테라와트시)로 전년보다 0.9% 증가했다. 

이 가운데 천연가스 발전량은 전년보다 5.6% 증가한 2928TWh(전체 발전량의 27.4%), 석탄 발전량은 전년 대비 3.7% 감소한 2710TWh(전체 발전량의 25.4%)로 집계됐다.

이에 천연가스 발전량은 역대 최고치를 넘어 석탄발전을 제치고 사상 처음으로 ‘최대 발전연료’ 지위에 올랐다. 

미국이 전년보다 188.9TWh를 늘리며 흐름을 주도했고 우리나라(34.3TWh)가 뒤를 이었다. 지난해 우리나라는 천연가스 수입량이 사상 최고를 기록하기도 했다.




프랑스 유로저널 주현수 기자
  eurojournal10@eknews.net

유럽 1 딤채냉-한인TV.png

유럽 2 YBM & 현대냉동.png

유럽 3 유로저널 각국 단독 홈페이지.png

유럽 4 마스크.pn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6973 프랑스, 인도 변이 와 3차 변이 영국발 바이러스로 감염자 증가에 긴장 imagefile 2021 / 05 / 24 460
6972 프랑스인들, 코로나 팬데믹 봉쇄기간에 'DIY'에 푹 빠져 imagefile 2021 / 05 / 10 623
6971 프랑스 병원 중환자실, COVID-19 환자 수 5천 명 이하로 회복 ( 프랑스 봉쇄 조치 4 단계 완화 조치) imagefile 2021 / 05 / 10 799
6970 프랑스,독일과 공동으로 포스트-팬데믹 산업전략 마련 2021 / 05 / 04 464
6969 프랑스 상가 임대 시장은 침체, 물류시설 임차 수요는 급증 imagefile 2021 / 04 / 27 570
6968 프랑스,원전 포기하고 신 재생 에너지 시대 돌입 imagefile 2021 / 04 / 27 580
6967 프랑스 과학자, 코로나19 방역에 정부 불신'통제 의지 없어' imagefile 2021 / 04 / 27 466
» 프랑스 주도 7개국, 해외 화석연료 프로젝트 수출신용보증 중단 추진 imagefile 2021 / 04 / 27 461
6965 프랑스 주택 가격, 코로나19 팬데믹에도 안정적 성장 전망 imagefile 2021 / 04 / 27 481
6964 ** 프랑스, 최근 1 주일간 하루 평균 감염자 '유럽 최대' ** imagefile 2021 / 03 / 29 994
6963 ** 프랑스 스타트업, 54억 유로투자로 사상 최고치 기록 imagefile 2021 / 03 / 29 775
6962 프랑스, EU-중국 투자보호협정 비준 난항 예상 2021 / 03 / 29 711
6961 일드 프랑스내 응급실 부족에 환자 긴급 이송 시작 imagefile 2021 / 03 / 15 675
6960 프랑스 내 영국 면허 소지자,내외국인 관계없이 새로 발급받아야 2021 / 03 / 15 572
6959 프랑스, 한국 포함 7개국에 출입국 조건 완화 2021 / 03 / 15 1086
6958 프랑스,EU-메르코수르 FTA 비준 반대로 EU 곤혹 2021 / 03 / 15 603
6957 프랑스, 경제 침체와 대규모 반발 시위 우려로 봉쇄 조치 주저해 imagefile 2021 / 03 / 01 808
6956 프랑스 코로나 최근 감염자 50%,'영국형 변이 바이러스' imagefile 2021 / 03 / 01 779
6955 프랑스 백신접종, 고령층 우선의 접종 지속 imagefile 2021 / 03 / 01 584
6954 프랑스 포도주, 국제 경쟁력 약화로 수출 부진 전망 imagefile 2021 / 03 / 01 680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