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조회 수 128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프랑스, 2019 체류증 발급, 직장인이 가장 많아



프랑스 내무부의 잠정집계에 따르면 2019 체류증 발급 수는 소폭 증가했으며 불법 체류자 추방은 이보다 많았다고 프랑스 일간지 피가로가 전했다.


2019 프랑스가 발급한 비자는 3534996개로 2018 대비 1% 줄었다. 이러한 감소는 비자 신청 감소에 의한 것이다. 가장 많은 비자가 발급된 국가는 중국으로 757500개의 비자가 발급되었으며 전년보다 10 여건이 감소했다.


프랑스 유로마트 태동관.png


18 이상 외국인에게 발행되는 거주 허가증인 체류증 발급은 276576건으로 전년 대비 6,8% 증가했다. 2015 217500건의 체류증이 발급된 것에 비하면 최근 년간 소폭 증가추세를 보이고 있다. 가장 증가를 보인 부문은 직장 경제적 이유가 15,3%였으며 다음으로 학생이 9,3%였다.


학교입학을 목적으로 학생 체류증은 91495건이었으며 가족 체류증은 88778건으로 전년 대비2,5% 감소했다. 인도주의적 이유는 38157건으로 전년 대비 9,1% 증가했다.


2019, 불법 체류자 추방은 23746건으로 전년 대비 19% 증가했으며 이중 강제 추방은 18906건으로 전년 대비 20,6% 증가했다.


프랑스 KFL 시티라인.png


프랑스 난민 무국적자 보호국Ofpra 접수된 난민 신청은 132614건으로 2018 대비 +7,3% 4 연속 증가추세다. 보호국과 망명권리법원CNDA 망명 허가는 36512건으로 난민 승인률은 전년 대비 2,6% 올라 38,2% 보였다.


국가별 주요 난민 신청자는 아프가니스탄, 기니, 조지아, 알바니아, 방글라데시 등이다.



프랑스 사계절 + 자사광고.png



2015 이후 프랑스에서 난민 신청은 소폭 증가하고 있지만 일부에서 우려하는 난민 쇄도 수준은 아니라고 난민 보호국 국장 파스칼 브리스는 알렸다.


브리스 국장은 프랑스의 난민 수용 시스템에 대한 전면적 개편이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그는 시스템은 난민 수용과 보호, 사회편입 모든 면에서 부적절하다고 평했다.  


올해에도 소폭이지만 난민 유입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정부는 새로운 수용 공간은 증설은 없이 기존의 시설을 보충, 보완할 것으로 알려져 보호단체들의 비판이 나온다.


프랑스 중앙교회+퐁네트교회.png


매년 프랑스에서 불법 체류자의 추방이 늘고 있으며 유럽연합 외국인 추방은 2010 이후 최고치에 이른 상태에서 정부의 방안에 대한 의문이 밖에 없다고 단체들은 밝혔다. 수용시설을 늘리지 않는다는 정부의 입장은 향후 많은 난민 수용에 부정적이라는 의미라는 것이다.      


한편 법령 또는 결혼으로 프랑스 국적 취득은 76710건으로 전년 대비 1,4% 감소했다.



프랑스 유로저널 전은정 기자



프랑스 홈페이지 홍보.pn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912 프랑스, 경찰 보안 법안 반발 시위에 강경 진압 file admin_2017 2020.12.02 25039
6911 프랑스의 암울한 연말과 2021년의 기대 file admin_2017 2020.12.01 987
6910 고야드 Goyard 의 독점적이며 비밀스러운 여행 admin_2017 2020.12.01 938
6909 프랑스 정부, 봉쇄 정책 연장 희망해 file admin_2017 2020.11.18 764
6908 파키스탄, 만화에 대해 '프랑스 제품 보이콧' file admin_2017 2020.11.18 878
6907 '재봉쇄' 돌입 프랑스, "코로나 확산 정점 지나" file admin_2017 2020.11.18 1056
6906 빛 바랜 마리앙투아네트 구두 file admin_2017 2020.11.17 973
6905 파리에서 발견한 커피의 이야기 admin_2017 2020.11.17 1014
6904 프랑스 국가 부채 급증, "전염병, 불황, 봉쇄, 테러 공격보다 더 악몽" file admin_2017 2020.11.04 887
6903 코로나19관련 주프랑스한국 대사관 질의응답 admin_2017 2020.11.04 967
6902 프랑스 13개 지역, COVID 환자 증가로 병상 점유율 100 % 초과 file admin_2017 2020.11.04 1022
6901 프랑스 전국 이동제한령,10월 30일부터 12월1일까지 재도입(11월 5일자 속보 포함) file admin_2017 2020.11.04 930
6900 프랑스, 터키와의 연관된 급진 이슬람 표적 삼아 file admin_2017 2020.10.28 809
6899 르노, '중국시장, 승용차 포기하고 전기차ㆍ경상용차'에 집중 file admin_2017 2020.10.28 737
6898 프랑스 코로나 비상사태, 2월 16일까지 연장 가능 file admin_2017 2020.10.28 808
6897 프랑스 이슬람 풍자 옹호에 중동 국가들은 '불매 운동' file admin_2017 2020.10.28 997
6896 프랑스, 내년에도 가솔린에 대한 관세 인하 유지 file admin_2017 2020.10.21 781
6895 프랑스 역사 교사, 이슬람교도에 의해 참수당해 '충격' file admin_2017 2020.10.21 874
6894 일드 프랑스와 8 개 대도시,10월18일부터 통금 시행 file admin_2017 2020.10.21 1149
6893 프랑스,통금 시간 발표로 경제계 피해 확대 file admin_2017 2020.10.21 758
Board Pagination ‹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356 Next ›
/ 356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