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프랑스 신생아의 2.7%, 인공수정으로 탄생 사진 : AFP <모두를 위한 결혼법>에서 가장 격렬한 논쟁을 불러일으...

by eknews09  /  on Jan 28, 2013 21:19

 

 

                     프랑스 신생아의 2.7%, 인공수정으로 탄생

 

bbafp_0.jpg

                       사진 : AFP

    

 

 

<모두를 위한 결혼법>에서 가장 격렬한 논쟁을 불러일으키는 지점인 PMA(인공수정). 모두를 위한 결혼법안은 결국, 이 부분에 대한 조항을 삭제한 상태에서 국회에 법안을 제출하기로 했지만, 논의는 수그러들지 않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현재 프랑스에서는 이미 연간 2만2천명의 아기가 PMA를 통해 태어나고 있다고 AFP통신이 보도했다.

 

2010년, 프랑스에서는 139,344건의 정자이식이 시도되었고 그중 22,401이 수정에 성공하여 아이를 탄생시켰다. 이는 전체 신생아 수의 2.7%에 해당하는 비율이다. 이 방법을 이용하는 사람들은 대체로 자연적으로 임신에 성공할 수 없는 커플들이다.

프랑스 법은 무상으로 행해지는 정자나 난자의 기증을 허가하고 있다. 95%의 경우, 이는 자연스런 임신이 되지 않는 커플 사이에서 파트너의 정자를 이식하는 경우다.

프랑스에서는 자연스런 임신에 성공하지 못하는 커플이 인공수정을 시도할 때, 사회보장제도의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되어 있다. 자연스런 임신을 하지 못하는 43살 이하의 모든 여성은 6번의 정자 이식과 4회에 걸친 시험관 아기 시술을 의료보험으로 제공받을 수 있다.

 

 

모두를 위한 결혼과 관련한 논쟁에서, 논란이 빚어지는 부분은, 동성애결혼이 합법화될 경우, 레지비언 커플들이 이 인공수정 시술을 남용하게 되거나, PMA시술에 대한 혜택이 확대될 것이라는 우려다. 카톨릭계가 중심이 된 이 반대진영은 여성들이 남성의 도움없이 그들끼리 아이를 낳고 키우는 사례가 늘어날 경우, 전통적인 가족의 개념이 완전히 와해된다는 생각에 기초하여, PMA의 남용을 막는 것을 동성애 결혼 반대를 위한 주된 논거중 하나로 삼고 있다.   

 

 

 

정수리 기자

eurojournal09@eknews.net

 

 

 

URL
http://eknews.net/xe/409815
Date (Last Update)
2013/01/28 21:19:36
Read / Vote
5042 / 0
Trackback
http://eknews.net/xe/409815/752/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6893 수치로 본 2013년 바칼로레아 시험 imagefile 2013 / 06 / 17 4980
6892 2015년 우표요금 대폭 인상 imagefile 2014 / 12 / 31 4973
6891 금주의 프랑스 미술 등 예술 전시회 소식 imagefile 2013 / 11 / 04 4971
6890 전자책(e-book)버전의 히틀러 자서전 <나의 투쟁( Mein Kampf)>이 베스트셀러에 오르다 imagefile 2014 / 01 / 12 4960
6889 A31 고속도로, 속도위반 1위. imagefile 2011 / 05 / 16 4954
6888 사랑의 역사 - 프랑스 역사 속에서 imagefile 2013 / 11 / 11 4952
6887 주불 이혜민 대사 - 2013년 신년사 imagefile 2012 / 12 / 23 4952
6886 히잡(무슬림 여성들의 베일) 착용한 젊은 여성, 폭행 사건 신고해 imagefile 2013 / 06 / 17 4951
6885 제너럴 일렉트릭(GE), 프랑스에서 620개의 일자리 없애 imagefile 2013 / 08 / 19 4941
6884 2014년 새해를 여는 열기, 파리에서 열리는 세미누드 경주 imagefile 2013 / 12 / 29 4930
6883 프랑스 원자력 안전기구, 원전 폐쇄 안 한다. imagefile 2012 / 01 / 07 4928
6882 프랑스 의사 라울 Raoult 교수와 코로나 바이러스의 해결책 imagefile 2020 / 03 / 31 4922
6881 바칼로레아 철학시험문제 트위터로 유출 논란 imagefile 2014 / 06 / 17 4904
6880 경제난 가중 프랑스,무차별 범죄 급증에 주의해야 imagefile 2013 / 04 / 08 4901
6879 재개장한 베르사이유 궁전 &laquo; 거울의 방 &raquo; imagefile 2007 / 06 / 26 4886
6878 실업 보험 개정 - 실업 보험 적자 해소와 노동자 권리 보호 사이에서 갈등 imagefile 2014 / 01 / 20 4880
6877 프랑스 문화 생활 정보 imagefile 2013 / 12 / 28 4852
6876 5월, 칸 영화제의 달 imagefile 2006 / 05 / 30 4843
6875 프랑스 외국인 임시체류증, 체류 목적과 체류증 발급 여건에 따라 발급 imagefile 2016 / 03 / 21 4798
6874 거식증, 식이장애 그 이상의 문제죠 imagefile 2006 / 05 / 30 4783
Board Search
2 3 4 5 6 7 8 9 10 11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