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프랑스 직장인 5명 중 1명, 현직에서 의미 못 찾아 5월 1일 노동절을 맞이해 실시한 한 여론조사에서 현재 자신...

by eknews10  /  on May 07, 2019 17:44

프랑스 직장인 5 1, 현직에서 의미 찾아




5 1 노동절을 맞이해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현재 자신이 맡고 있는 업무가 의미나 유용성이 없다고 답한 프랑스 직장인은 5 1명으로 집계되었다.


다국적 인력자원 기업Ranstad 국제여론조사기관TNS 의뢰한 프랑스인의 직업 의미에 대한 조사에 따르면 자신이 무가치한 일을 하고 있다고 생각하는 응답자가 18%였다. 직장인 5 1명이 자신이 하는 일이 무의미하고 쓸모 없다는 것이다.


조사를 인용한 프랑스 일간지 피가로에 따르면 자신의 일이 무의미하다고 느끼는 프랑스 직장인이 적지 않은 반면 이들은 적극적으로 해결책을 모색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업무의 의미를 찾지 못한 경우 벤처기업 개인 사업으로 전향하는 사람이 23% 조사되었다. 2018년의 경우 5개의 창업 2 이상이 벤처기업이었다.


다음으로 직업을 바꾼다고 답한 사람은 20%. 하지만 회사 내부에서 변화가 일어날 있다고 생각하는 응답자도 13%였다. 그리고 직장인 12% 동일한 일자리를 유지하면서 직업군만 바꾸며 10% 사기업, 비영리기구, 공공부문 조직유형을 변경한다고 답했다.


직업에 의미를 부여하기 위해서는 직업훈련이나 재교육이 유용하다고 답한 사람은 절반에 이른다. 다음으로 지리적 직장 이동이 일하고자 하는 욕구를 회복하는데 도움이 있을 것이라고 평했다.


travail.jpg



다른 여론조사에 따르면 프랑스 직장인이 이상적인 직장으로 꼽는 요소는 공적으로 개인의 자율성을 보장하며 사생활을 존중하는 회사였다. 직원을 참여시키고 그에 따른 권한을 부여하는 것이 직장 만족도를 높이는 좋은 방법이라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프랑스 Ranstad 일의 의미는 직장 선택의 필수적인 요소이며 인재를 유치하는데 점점 중요한 역할은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최근 프랑스 기업 문화가 회사 프로젝트에 직원들이 직접 참여할 있는 기회를 많이 만드는 경향으로 나가고 있는 것은 고무적인 일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프랑스인들은 유의미한 직업을 위해 자신의 희생을 꺼리는 경향이 강한 것으로 보인다. 업무 자체에 대한 의미가 연봉이나 고용안정, 사생활 존중 보다 우위에 있지 않다고 Ronstad 설명했다. 프랑스 노동자가 직장을 고를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사회보장과 급여다.


고용안정보다 업무의 의미가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응답자는 28%였으며 유의미한 일을 위해 노동조건이 불리한 자리를 수용하겠다는 사람은 25%, 임금은 낮출 수도 있다고 답한 사람은 20%였다.

 

 


<사진출처 : 피가로>  

 

 

 

 

URL
http://eknews.net/xe/537643
Date (Last Update)
2019/05/07 17:44:38
Read / Vote
191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37643/7f3/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6766 프랑스 포도주, 국제 경쟁력 약화, 수출 부진 전망 imagefile 2020 / 01 / 28 110
6765 프랑스, 온라인 쇼핑 붐, 올해 크리스마스 시즌 거래량 200억 유로 imagefile 2019 / 11 / 26 113
6764 프랑스, 종합병원 재정지원은 양호하지만 의사 부족 현상 가속화 imagefile 2019 / 12 / 03 114
6763 프랑스 정부, 가정 폭력에 강력 제재 예고 imagefile 2019 / 11 / 26 118
6762 프랑스 가정폭력과 남녀평등의 새로운 조치 imagefile 2019 / 12 / 09 122
6761 프랑스, OECD회원국 중 GDP대비 세금 비율 제일 높아(1면) imagefile 2019 / 12 / 10 122
6760 파리, 여성 인력 지원 활성화 도시 8위 imagefile 2019 / 08 / 13 131
6759 남녀 평등의 이름으로 해체된 소변기 imagefile 2019 / 12 / 17 131
6758 프랑스, 크리스마스 선물 재 판매 성황 imagefile 2019 / 12 / 28 132
6757 유로저널 에이미 기자가 전하는 47년 후 이별 imagefile 2020 / 02 / 03 133
6756 프랑스, 무료급식지원단체 찾는 청년층 늘어 imagefile 2019 / 12 / 03 135
6755 프랑스 직장인 4명 중 1명 이직 후 근무 환경 개선 imagefile 2019 / 12 / 03 136
6754 프랑스-미국, 디지털 세금 합의 일단락 imagefile 2019 / 08 / 27 139
6753 프랑스, 부의 집중도 개선 보이지 않아 imagefile 2019 / 12 / 28 139
6752 프랑스 2분기 실업률, 10년 만에 최저치 imagefile 2019 / 08 / 20 147
6751 프랑스 사또의 현실 imagefile 2019 / 11 / 26 148
6750 프랑스, 연금개혁 반대 시위 장기화 우려 속 재고 비축 대비 imagefile 2019 / 12 / 10 148
6749 프랑스, 2019년 부동산 매매 급증 imagefile 2019 / 12 / 17 148
6748 작가 가브리엘 마츠네프 Gabriel Matzneff 아동강간의 논란 imagefile 2020 / 01 / 13 149
6747 프랑스, 6월 대외무역 적자 다시 상승; 하반기도 부정적(1면) imagefile 2019 / 08 / 13 152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