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프랑스 이혼율, 절반 이하로 감소해 최근 프랑스의 이혼율이 감소 추세인 것으로 나타났다. 프랑스의 일간지 르피가...

by eknews  /  on Jun 07, 2016 02:21
프랑스 이혼율, 절반 이하로 감소해

최근 프랑스의 이혼율이 감소 추세인 것으로 나타났다.

프랑스의 일간지 르피가로는 결혼한 커플의 이혼율이 절반 이하로 떨어졌다고 보도했다. 프랑스의 경제 통계청 Insee의 바네사 벨라미는 최근 4년간 프랑스의 이혼율은 감소하고 있다고 밝혔다. 2010년 이혼한 프랑스 커플의 수는 133900쌍이였던 반면 2014년 이혼한 커플의 수는 8%줄어든 123500쌍이다. 

일각에서는 결혼하는 커플이 줄어들었기 때문에 이혼율도 떨어진 것 아니냐는 반론도 있었지만 2010년부터 2014년 사이의 결혼율이 1% 하락한 반면 이혼율은 8%가 하락했기 때문에 단순한 결혼율의 하락으로 설명하긴 힘들 것으로 보인다. 

Insee의 인구 통계 전문가인 마리 레노는 1970년대부터 프랑스의 이혼율은 급증했고 특히 1975년 11월 11일에 제정된 상호 협의 이혼법이 이 현상에 가장 큰 작용을 한 반면 80년대에 접어들면서 이혼율의 증가세도 안정세를 보여왔다고 밝혔다. 또한 2005년에는 프랑스에서 100쌍 중 52쌍이 이혼해 역사상 가장 높은 이혼율을 기록한바 있다. 그러나 2014년은 100쌍 중 44쌍만이 이혼해 2009년도의 수치를 회복한 것으로 나타났다. 

52- 6.jpg

현재 이혼율이 감소하는 추세에 대해 한편으로는 경제위기 때문에 이혼에 드는 비용을 감당하기 어려워서 이혼을 안 하는 것 아닌가라는 질문에 대하여 마리 레노는 1995년 경제위기 때에도 비싼 이혼 비용에도 불구하고 이혼하는 커플은 오히려 늘어나는 추세였다며 반박했다. 또한 사회학자인 프랑소와 드 싱글리도 요즘 커플들은 서로에게 더 이상 참을 수 없을 때 어떤 비용이 들더라도 이혼하는 것을 망설이지 않는다고 말했다. 

반면에 그는 최근 결혼 연령이 35세로 70년대에 비해 10세 이상 올라갔고 그에 따라 결혼하는 커플들이 더욱 신중해진 것으로 보인다. 심지어 결혼 전에 이미 애를 낳아 키우는 경우도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며 현재의 이혼율 하락에 대한 원인을 분석했다. 

그러나 이러한 이혼율 하락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결혼한 직후 5년이 가장 이혼하기 쉬운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CNRS의 커플 연구 책임자인 장-끌로드 카우프만은 현재 이혼율이 줄어드는 추세라지만 여전히 결혼하지 않은 커플들(동거 등)의 헤어지는 비율은 조사하는 것이 어렵기 때문에 프랑스의 전체 이혼율이 확실히 줄어들었다고 말하기는 무리가 있다고 밝혔다. 

<사진출처: Le Figaro>
유로저널 박기용 기자
Eurojournal20@eknews.net

 

 

URL
http://eknews.net/xe/480191
Date (Last Update)
2016/06/07 02:21:51
Read / Vote
3634 / 0
Trackback
http://eknews.net/xe/480191/2b7/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6648 프랑스 파리에 한국 여행객을 위한 관광안내소 오픈 imagefile 2014 / 05 / 13 3339
6647 5월 교통사고 사망자, 올해 들어 처음으로 감소. imagefile 2011 / 06 / 14 3334
6646 파리 롤랑 가로스 결승전, 세레나 윌리엄스 우승 imagefile 2013 / 06 / 09 3330
6645 내무부, 교통 표지판 1천 개 추가 신설. imagefile 2011 / 05 / 23 3330
6644 비만 인구 증가에 근심만 더하는 프랑스 imagefile 2006 / 09 / 19 3325
6643 인종차별 논쟁의 대상이 된 프랑스 imagefile 2006 / 05 / 30 3322
6642 부르카 금지 법안 다음 달 전격 시행. imagefile 2011 / 03 / 07 3314
6641 새해 벽두 파리 교외에서 자동차 방화 imagefile 2008 / 01 / 04 3314
6640 유전자 치료로 파킨슨병 정복에 새 국면 열리나 ? imagefile 2014 / 01 / 12 3303
6639 프랑스, 위조지폐 압수 건 30% imagefile 2006 / 08 / 04 3301
6638 보졸레 여행 imagefile 2006 / 05 / 30 3290
6637 전기차, 고속도로 통행료와 주차비 할인한다. imagefile 2012 / 10 / 08 3289
6636 오는 7월 예정된 프랑스 담배값 인상 가을로 미뤄져 imagefile 2013 / 05 / 13 3279
6635 개에 물려 죽는 사고의 절반은 5세 미만 아동. imagefile 2011 / 05 / 23 3263
6634 뚜르 드 프랑스, 카델 에반스 우승.(1면) imagefile 2011 / 07 / 26 3262
6633 이란 핵 문제 관련 회의, 독일과 파리 에서… imagefile 2006 / 05 / 30 3256
6632 ‘톨레랑스의 나라’ 프랑스 이민 2세들의 속사정 imagefile 2016 / 01 / 19 3254
6631 무연 95 휘발유, 리터당 1,55유로 고공 행진. imagefile 2011 / 05 / 10 3254
6630 2014년 1월 담배값 재인상, 판매량은 계속 하락 imagefile 2014 / 01 / 07 3252
6629 노예해방의 날 맞이하여 프랑스 곳곳에서 추모행렬 이어져 imagefile 2008 / 05 / 15 3252
Board Search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