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Normal 0 false false false FR JA X-NONE ...

by eknews09  /  on May 14, 2012 18:32

article.jpg

 

파리 지방 법원이 막힌 공간에서의 흡연을 허용한 카페에 대한 기소를 기각해서 논란이 일고 있다.

11, 파리 지방 법원은 비흡연자의 권리를 요구하는 한 시민단체가 막힌 공간에서 흡연을 허용한 파리 시내 카페 다섯 곳을 상대로 낸 기소를 기각했다. 법원 측은 "해당 카페들의 테라스가 사방이 막힌 공간이라고 규정할 수 없다."라고 기각 이유를 밝혔다.

지난 4월 초, 시민단체인 비흡연자의 권리(DNF)는 투명한 플라스틱 천막으로 사방이 둘러싸인 테라스 안에서 손님들의 흡연을 허락한 파리 시내 다섯 개의 카페를 파리 지방 법원에 제소했다. DNF의 제라르 오도로 대표는 "수족관 같은 테라스에서의 흡연을 허용하는 것은 애초 공공장소에서의 금연을 결정한 입법 취지와 어긋나는 처사다."라고 말하며 단속 인력의 확대와 공공장소에서의 금연법에 대한 홍보를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프랑스 정부는 지난 2008 1 1일부터 카페와 레스토랑을 포함한 모든 공공장소 내에서의 흡연을 금지했다. 또한, 지속해서 담배 가격을 인상함으로써 흡연율을 낮추겠다는 방침이다.

작년 말, 프랑스 국립건강예방교육연구소(Inpes)의 통계자료를 인용한 르 푸앙의 보도를 따르면 지난 2010년 말 18세 이상 75세 미만 성인남녀 가운데 담배를 피우는 사람은 전체의 30%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005년부터 2010년까지 6년 동안 2% 소폭 증가한 수치이다. OECD 국가 대부분이 20% 이하의 흡연율을 보이고 있는 것에 비해 높은 수치이다. 

흡연자들이 하루에 피는 담배양은 평균 13.8개비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69%의 흡연자는 하루 10개비 이하의 담배를 피우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흡연인구의 증가는 여성 흡연인구의 증가와 실업률의 증가가 많은 영향을 끼친 것으로 분석했다.

통계를 보면, 실업자의 흡연율은 50%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프랑스 내 여성 흡연인구는 OECD 회원국 중 가장 높은 27%인 것으로 집계됐다. 

 

 

URL
http://eknews.net/xe/392719
Date (Last Update)
2012/05/14 18:32:55
Read / Vote
3534 / 0
Trackback
http://eknews.net/xe/392719/c95/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6613 파리 공립 도서관 이용자 중, 사회 소외 계층의 증가 imagefile 2013 / 06 / 11 3665
6612 바칼로레아 철학시험문제 트위터로 유출 논란 imagefile 2014 / 06 / 17 3664
6611 사르코지 대통령, 부인 세실리아와 파경설 imagefile 2007 / 10 / 12 3657
6610 프랑스, 가정 폭력으로 한 해 122명 여성 사망. imagefile 2012 / 11 / 26 3654
6609 프랑스 국내 시외버스 노선 자율화 전망 imagefile 2014 / 12 / 15 3646
6608 프랑스, 오는 가을부터 바이오메트릭 여권 사용 imagefile 2008 / 05 / 07 3644
6607 프랑스 문화 생활 정보 imagefile 2014 / 07 / 08 3636
6606 방돔 광장 보석상에 600만 유로 강도. imagefile 2009 / 06 / 02 3626
6605 프랑스, 교통법규 위반 급증. imagefile 2011 / 03 / 21 3617
6604 요플레, 미국 제너럴 밀스에 인수. imagefile 2011 / 03 / 21 3613
6603 프랑스 학생단체 및 노조, 노동정책 CNE 철회 촉구 imagefile 2006 / 05 / 30 3606
6602 프랑스 최저 임금 1.1 % 인상해 시간당 9.53유로 imagefile 2013 / 12 / 17 3593
6601 새해 벽두 파리 교외에서 자동차 방화 imagefile 2008 / 01 / 04 3585
6600 티에리 앙리, 프랑스 축구대표팀 은퇴 선언. imagefile 2010 / 07 / 19 3565
6599 동성애자 결혼은 찬성 입양은 반대 imagefile 2008 / 01 / 31 3559
6598 프랑스 아동 체벌, 법으로 금지된다 imagefile 2016 / 07 / 05 3551
6597 파리 생토노레 명품거리에 위치한 '까롤린드마끼' 한국인 특별 '프라이빗 세일' 실시 imagefile 2015 / 06 / 08 3537
» 카페 테라스에서의 흡연은 ‘문제없다’. imagefile 2012 / 05 / 14 3534
6595 수압 분사식 셰일가스 추출 금지 법안 가결. imagefile 2011 / 05 / 16 3520
6594 파리 관광객 최고기록 경신. imagefile 2012 / 09 / 03 3513
Board Search
3 4 5 6 7 8 9 10 11 12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