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독일 경찰, 세계최대 불법거래사이트 WSM 폐쇄…운영 일당과 판매상 등 체포 독일 경찰이 세계최대 불법거래사...

by eknews10  /  on May 07, 2019 19:49

독일 경찰, 세계최대 불법거래사이트 WSM 폐쇄운영 일당과 판매상 등 체포

 



독일 경찰이 세계최대 불법거래사이트 월 스트리트 마켓(Wall Street Market, 이하 WSM)”을 폐쇄했다. 독일과 미국, 브라질에 흩어져 다크웹을 기반으로 마약과 개인정보, 위조서류 등을 판매해온 WSM 운영 일당들 역시 체포되었다.



 

독일 내지용 - 사회2.jpg




영국 가디언(The Guardian) 지에 따르면 WSM2016년 만들어진 불법거래사이트로, 2017년 악명높은 불법거래사이트였던 알파베이(AlphaBay)와 한자(Hansa) 마켓플레이스가 폐쇄된 이후 3년 간 최대규모의 불법거래사이트로 군림해왔다.

 



WSM이 사용한 다크웹은 암호화 된 토어(Tor) 네트워크를 사용해 고객들의 신상을 보호하고 비트코인(bitcoin)과 모네로(Monero) 등 암호화폐를 사용해 경찰의 추적을 피했다. WSM은 약 백만 명의 고객과 5천 명의 등록된 판매상을 가지고 6만 건이 넘는 거래를 해온 것으로 드러났다.

 



유럽의 다국적경찰조직인 유로폴(Europol)은 독일 경찰의 이번 작전은 핀란드 경찰이 또 다른 토어 네크워크를 기반으로 하는 실끼티(Silkkitie)를 올해 초 폐쇄하며 시작되었다고 전했다. 실끼티가 폐쇄되고 핀란드의 마약상들이 WSM으로 옮겨가면서 고객들이 급격히 증가하자, WSM 운영 일당이 1100만 달러에 달하는 자금을 동결하는 등 퇴로를 모색하면서 꼬리가 밟힌 것으로 밝혀졌다.

 



가디언에 따르면 클라우스-마틴 프로스트(Klaus-Martin Frost), 요나탄 칼라(Jonathan Kalla), 티보 루제(Tibo Lousee) 등 세 명의 독일 남성이 운영자들로 체포되었으며, 이름이 밝혀지지 않은 브라질 남성이 사이트 운영을 도운 혐의로 브라질에서 체포되었다.



 

<사진: 가디언(The Guardian) 전재>

 

독일 유로저널 박진형 기자

   eurojournal09@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8969 독일 녹색당, 메르켈 총리가 이끄는 여당 지지율 넘어서는 기염 토해 imagefile 2019 / 06 / 04 71
8968 구글, 베를린에 신사옥 오픈 예정…일자리 창출효과 기대 (1면) imagefile 2019 / 06 / 04 67
8967 獨 연방상원, 전기스쿠터 도로주행 허용 법안 승인 imagefile 2019 / 05 / 21 123
8966 독일, 숙련된 이주노동자 받아들일 준비 (1면) imagefile 2019 / 05 / 21 188
8965 독일, 유럽의회 선거 앞두고 대규모 반(反)극우주의 집회 imagefile 2019 / 05 / 21 79
8964 독일 사회민주당, 차기 선거에서 잇따른 참패 예상 imagefile 2019 / 05 / 21 87
8963 독일, 식민시기 탈취한 500년 된 기념비 나미비아에 돌려주기로 imagefile 2019 / 05 / 21 87
8962 독일, 기후변화 이슈 전면 등장에 자동차 산업 두고 갈등 imagefile 2019 / 05 / 21 89
8961 독일, 베를린 신공항 2020년 개항으로 자존심 회복 노려 imagefile 2019 / 05 / 21 121
8960 독일 딸기농가, 1 년 치 수확량 도둑 맞아…작년에도 비슷한 일 발생 imagefile 2019 / 05 / 21 106
8959 구동독 지역과 베를린, 극우주의자들의 폭력시위 여전해 imagefile 2019 / 05 / 14 172
8958 독일, 국가(國歌)에 대한 논쟁으로 구동서독 갈등 심화 imagefile 2019 / 05 / 13 175
8957 독일인들, 현재 삶에 만족하고 미래에 대한 불안감 적어 imagefile 2019 / 05 / 13 161
8956 인권감시기관, 독일에서 거부된 아프간 난민신청자들 처우 강력비판 imagefile 2019 / 05 / 13 77
8955 독일, 반민주주의적 해외자금 유입 차단 위해 ‘모스크세’ 도입 검토 imagefile 2019 / 05 / 13 81
8954 독일 여당대표, 2021년 임기 마지막까지 메르켈 총리가 직무 수행해야 imagefile 2019 / 05 / 13 55
8953 독일, 유럽의회 선거에 41개 정당 참여…지난 선거의 두 배 수준 imagefile 2019 / 05 / 13 50
8952 독일인들, 유럽연합과 관계설정 두고 의견 엇갈려 (1면) imagefile 2019 / 05 / 13 69
8951 독일 기독교, 2060년까지 신자 수 지금의 절반 가량 감소할 것으로 예측 imagefile 2019 / 05 / 07 178
» 독일 경찰, 세계최대 불법거래사이트 WSM 폐쇄…운영 일당과 판매상 등 체포 imagefile 2019 / 05 / 07 108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