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독일 극우정당, 이주배경 지지자들 영입으로 인종차별주의 이미지 탈피 시도 독일 극우정당인 독일을 위한 대안(이하...

by admin_2017  /  on Mar 19, 2019 20:37
독일 극우정당, 
이주배경 지지자들 영입으로 인종차별주의 이미지 탈피 시도

독일 극우정당인 독일을 위한 대안(이하 AfD) 정치인들이 이주배경 지지자들을 이용해 인종차별주의 이미지에서 벗어나려 한다고 복수의 독일 언론이 보도했다. 독일 공영방송 도이체 벨레(Deutsche Welle)는 AfD의 새로운 노선은 “불법이민을 끝내는 데” 동의한다면 어떤 배경을 가진 사람이든 환영하는 것이라고 분석했다.  

독일 내지용 - 정치.jpg

지난 주말 이주배경을 가진 AfD 정치인들은 ‘새로운 독일인들’(Die Neudeutschen)이라는 조직을 결성했다. 카자흐스탄 출신으로 9살에 독일로 이주한 안톤 프리젠(Anton Friesen) 의원은 해당 조직의 결성이 “늦어졌다”고 평가하면서, “AfD가 창당한 이래 많은 이주배경을 가진 독일 시민들이 AfD에 투표해주었고” “이제 그들은 이름과 얼굴을 가지게 되었다”고 말했다.

현재 이 조직은 폴란드, 이란, 콜롬비안, 러시아, 루마니아 등 다양한 배경을 가진 스무 명의 의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도이체 벨레의 보도에 따르면 이들은 5월 예정되어 있는 유럽의회 선거와 다가오는 가을 예정되어 있는 동부 독일 주 선거에서 ‘새로운 독일인들’이 정당지지율을 끌어올려 주기를 바라고 있다. 이들은 애국적 태도를 가진 이민자들을 주요 타겟으로 삼을 것으로 보인다. 

지금까지 수많은 독일 정당들과 보수세력이 AfD 대표들의 인종차별주의적 발언을 비판해온 바 있다. ‘새로운 독일인들’ 결성으로 AfD의 확장력이 커질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사진: 도이체 벨레(Deutsche Welle) 전재>

독일 유로저널 박진형 기자
   eurojournal09@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8963 독일, 식민시기 탈취한 500년 된 기념비 나미비아에 돌려주기로 imagefile 2019 / 05 / 21 466
8962 독일, 기후변화 이슈 전면 등장에 자동차 산업 두고 갈등 imagefile 2019 / 05 / 21 389
8961 독일, 베를린 신공항 2020년 개항으로 자존심 회복 노려 imagefile 2019 / 05 / 21 384
8960 독일 딸기농가, 1 년 치 수확량 도둑 맞아…작년에도 비슷한 일 발생 imagefile 2019 / 05 / 21 273
8959 구동독 지역과 베를린, 극우주의자들의 폭력시위 여전해 imagefile 2019 / 05 / 14 482
8958 독일, 국가(國歌)에 대한 논쟁으로 구동서독 갈등 심화 imagefile 2019 / 05 / 13 338
8957 독일인들, 현재 삶에 만족하고 미래에 대한 불안감 적어 imagefile 2019 / 05 / 13 637
8956 인권감시기관, 독일에서 거부된 아프간 난민신청자들 처우 강력비판 imagefile 2019 / 05 / 13 243
8955 독일, 반민주주의적 해외자금 유입 차단 위해 ‘모스크세’ 도입 검토 imagefile 2019 / 05 / 13 247
8954 독일 여당대표, 2021년 임기 마지막까지 메르켈 총리가 직무 수행해야 imagefile 2019 / 05 / 13 256
8953 독일, 유럽의회 선거에 41개 정당 참여…지난 선거의 두 배 수준 imagefile 2019 / 05 / 13 235
8952 독일인들, 유럽연합과 관계설정 두고 의견 엇갈려 (1면) imagefile 2019 / 05 / 13 232
8951 독일 기독교, 2060년까지 신자 수 지금의 절반 가량 감소할 것으로 예측 imagefile 2019 / 05 / 07 400
8950 독일 경찰, 세계최대 불법거래사이트 WSM 폐쇄…운영 일당과 판매상 등 체포 imagefile 2019 / 05 / 07 274
8949 독일 디지털 위원회, 다가올 디지털 미래 위해 디지털 정책 고심 imagefile 2019 / 05 / 07 267
8948 에어버스社, 독일 정부 상대로 대규모 소송전 준비 2019 / 05 / 07 276
8947 독일산업연맹, 비싼 에너지와 복잡한 행정 두고 경제장관 맹비판 imagefile 2019 / 05 / 07 407
8946 독일, 또다시 국제사회에서의 소극적 역할 비판 받아 imagefile 2019 / 05 / 07 340
8945 독일, 노동시장에 난민들 흡수해 고령화 문제 극복하고자 노력 (1면) imagefile 2019 / 05 / 07 340
8944 독일, ‘대기업 국유화’ 발언으로 사만당 지지율 하락해 imagefile 2019 / 05 / 07 310
Board Search
3 4 5 6 7 8 9 10 11 12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