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조만간 영국 소매점에서 판매되는 식품의 유통기한 표시법 중 ‘Best before’라는 표현이 없어질 예정이다. ...

by eknews  /  on Apr 21, 2011 18:15

 4.jpg


조만간 영국 소매점에서 판매되는 식품의 유통기한 표시법 ‘Best before’라는 표현이 없어질 예정이다. BBC 보도에 따르면, 영국 정부는 소비자들에게 혼동을 가져오는 ‘Best before’ 표시법으로 인해, 해마다 가구 평균 £680 달하는 멀쩡한 식품 쓰레기가 발생하고 있다고 지적하고 있다. ‘Best before’ 그대로 최적의 상태가 유지되는 기한을 표시한 것으로, 그러나 기한이 지났다고 해도 해당 식품을 섭취하는 것은 안전할 있다. 이와 함께, ‘sell by’ ‘display until’ 같은 표시법 역시, 해당 판매점의 참고 목적으로 사용되는 표시법인 만큼, 역시 소비자들에게 혼동을 있다는 점에서, 정부는 이러한 표시법들에 대해서도 조치를 취할 예정으로 전해졌다. 정부는 정확한 유통기한을 가리키는 표시법인 ‘use by’ 유통기한 표기법을 통일해야 한다고 밝히고 있다. 정부의 지난 조사에 따르면, 영국 가구들은 주당 평균 구입한 식료품의 25% 개봉하지도 않고 버리고 있는 것으로 파악된 있다. 여기에는 식료품에 표시된 ‘Best before’, ‘sell by’, ‘display until’ 같은 불필요한 표현들이 작용을 것으로 분석되었다. 정부는 정확한 유통기한 표시법인 ‘use by’만을 명시하여 소비자들이 불필요하게 식료품을 버리는 일이 없도록 것이며, 이를 통해 음식물 쓰레기가 감소될 있다고 밝혔다.

 

 

URL
http://eknews.net/xe/139828
Date (Last Update)
2011/04/21 18:15:24
Read / Vote
7542 / 0
Trackback
http://eknews.net/xe/139828/39f/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노딜 브렉시트 후 영국 거주자들에게 미치는 영향 10가지 imagefile 2019-09-04 2382
12143 각종 에너지 가격 인상전 공급자 바꾸는 것이 유리해 2020 / 01 / 22 56
12142 영국 부동산 시장 활기 시작, '인상에 대한 예견은 아직 일러' imagefile 2020 / 02 / 12 59
12141 영국 브렉시트이후 자국 수역에 EU 어선 접근 제한 나서 imagefile 2020 / 02 / 18 59
12140 영국 직장인들, 코로나19로 임금 인상과 이직 기회 적어져 imagefile 2020 / 05 / 20 62
12139 영국, 브렉시트 이후 EU의 소송제기에 타격 크게 입을 수 있어 imagefile 2020 / 01 / 22 68
12138 EU 포함 모든 이민자, 영국 이주위해 연봉 최소 £23,000 이상 되어야 imagefile 2020 / 02 / 18 69
12137 英, 북아일랜드와 통관검사 면제 방안 검토에 논란 2020 / 02 / 26 74
12136 영국, 브렉시트 후 EU 규정 무시하면 식품가격 인상 불가피 imagefile 2020 / 01 / 22 80
12135 영국 주식, 코로나19 확산에 2008년 12월 이후 최저 수준 imagefile 2020 / 03 / 04 84
12134 영국, 6월까지 EU와 협상 안되면 노딜(NO DEAL) 결정 2020 / 03 / 04 89
12133 영국 병원, 일반 수술 44만명 이상 대기중 imagefile 2019 / 11 / 27 98
12132 英, 브렉시트 이후 10개 자유무역항 지정 계획중 imagefile 2020 / 02 / 04 98
12131 '코로나 19' 여파로 영국행 수입물량 감소로 기업 재고 불안 imagefile 2020 / 03 / 10 101
12130 영국 정부 각료들, 브렉시트이후 EU규정 미준수 주장에 EU 우려 imagefile 2020 / 01 / 29 120
12129 영국 시민 7명중 1명은 해외에서 태어난 이주자 imagefile 2020 / 01 / 29 122
12128 영국 NHS, EU 이주 감소 대비해 고졸들 보조로 긴급 훈련 후 투입 2020 / 02 / 26 122
12127 영국 대형 슈퍼마켓, 코로나 봉쇄령 이후 주간 쇼핑 비용 7파운드 인상 imagefile 2020 / 04 / 22 128
12126 영국 정부, 산업계 봉쇄령 지속에 경제 및 예산 문제로 고민 깊어져 imagefile 2020 / 05 / 05 131
12125 영국, 경제 성장 조짐에 금리 동결 imagefile 2020 / 02 / 04 134
12124 영국,유행성 이하선염 (볼거리)와 홍역 감염에 주의해야 imagefile 2020 / 03 / 18 148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