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5.3 지방선거 실시 - 연립정부 참패, UKIP 크게 선전 잉글랜드와 웨일즈의 Non-Metropolitan 카운티에서 4년 만에...

by eknews  /  on May 05, 2013 22:44

5.3 지방선거 실시 - 연립정부 참패, UKIP 크게 선전


잉글랜드와 웨일즈의 Non-Metropolitan 카운티에서 4 만에 실시된 지방선거 결과 보수-자민 연립정부가 참패하고 영국독립당의 지지율이 급격히 올라간 것으로 나타났다.


35 개가 카운슬 2009 선거에서 28 카운슬을 장악했던 보수당은 지난 5 3 () 4년만에 개최된 이번 선거에서 무려 10개의 카운슬을 잃어 버렸다. 노동당은 2 지역을 탈환하는 그쳤으나 당선된 카운슬러가 2 이상 증가하여 노동당의 Ed Miliband 당수는 이번 선거 결과에 대해 만족한다고 촌평하였다.  


901-영국 1 사진.JPG





이번 선거의 최대 승리자는 무엇보다도 UKIP이다. UKIP 비록 하나의 카운슬도 장악하지는 못하였지만  23% 득표율로 165명의 시의원을 당선시켜 Lib Democrats 제치고 당당히 3위로 올라섰다. 선거 후 UKIP Nigel Farage 당수는 UKIP는 이번 지방선거에서 얻은 결과를 바탕으로 영국 전역에서 계속 승리하여 반드시 영국 정치의 지형을 바꿀 것이라고 선언하였다. BBC에 의하면 UKIP가 이번에 얻은 23%의 득표율은 2차 세계 대전 이후 개최된 카운슬 선거에서 제4정당이 얻은 득표율 중 가장 높은 수치라고 한다.


지난 선거에서 476명의 시의원을 배출한 자민당은 이번 선거에서 무려 124명의 시의원을 잃어 창당 이후 최대의 위기를 맞이 하였다.


지난 2 28일 잉글랜드 남부의 Eastleigh에서 개최된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UKIP2010년 총선 득표율 3.6% 보다 무려 24.2%를 더 많은 27.8%를 득표하여 언론의 비상한 관심을 받은 바 있다. 당시 여론조사 결과 지난 총선에서 자신이 지지했던 보수당과 자민당을 버리고 UKIP로 지지정당을 바꾸었다고 응답한 유권자가 각각 22%, 19%로 나타났는 데, 이번 지방 선거결과는 영국 유권자의 전통적인 지지정당이 급격하게 변하고 있다는 것을 다시 한번 보여준 셈이다.


그 동안 반항아 집단으로 치부되어 온 UKIP가 이번 선거를 통하여 태풍의 핵으로 부상한 가운데 앞으로 영국정계에서 어떤 영향력을 발휘할 지, 나아가 2014 London Metropolitan 선거에서도 돌풍을 일으킬 지, 그리고 2015년 선거에서 최초의 국회의원을 배출할 지 관심이 모아진다.


영국 유로저널 하재성 기자

 Eurojournal29@eknews.net

 

 

더 보기 :
List of Articles
Copyleft © The Sketch Book Since 2001. by hikaru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