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209.155.195) 조회 수 97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영국 일부 지역 재봉쇄, 8월초 오픈 예정 사업체 '2주 연기" 
26개 지역 코로나바이러스 핫스팟, Lancashire와 West Yorkshire 일부 포함한 그레이터 맨체스터 새로운 봉쇄 조치 발표 

영국 Shropshire지역에서  7월 마지막 주(21-28일)기간에 세배 이상의 코로나 바이러스 신규사례가 보고되는 등 6 개 지역에서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자들의 수가 급증하고 있어 재봉쇄 우려까지 제기되고 있다.

영국 건강공단(NHS) 통계에 따르면 21-28일주일간 Shropshire의 감염률이 거의 3 배가량 증가하여 19 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 이전 대비 280 % 증가율울 보였다. Shropshire의 인구대비 Covid-19 감염 비율은 아직 10 만 명당 5.9 명 수준을 유지하고 있지만, 7 일간 급격히 증가하면서, 웨스트 미들랜드 카운티 지역의 감염 확산 여부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지 보도에 따르면, 영국 정부 공식 감염 추적 데이터를 바탕으로 볼 때,  7 월 넷째 주에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사례가 Shropshire, Swindon 및 North Yorkshire에서 급증하고 있다. 

 같은 기간 동안 Swindon에서는 65 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 일주일 사이에 감염률운 225% 증가, 인구 10만 명당 감염률도 29.3명 으로 크게 증가 했다. Swindon이 속한 윌트 셔 타운의 감염률은 7월 31일 바이러스의 확산을 억제하기위해 규제가 내려진 그레이터 맨체스터의 3 개 자치구를 제외한 모든 자치구보다 높았다. 북 요크셔의 경우, 18 건의 신규 감염이 발생했으며 이는 이전 대비 200 % 증가되었으나, 총 인구 615,000 명임을 고려하면 이 지역의 인구 당 감염율은 여전히 미미한 수준이다.

1227-영국 4 사진 1.jpg

하지만, 정부의 코로나 바이러스 '감시 목록'에 오른 이들 6 개 지역에 바이러스 확산 억제를 위한 조치가 전혀 취해지지 않고 있다.

 영국의 공중 보건 대표들은 봉쇄 조치가 내려진 레스터 지역과 주변의 Oadby와 Wigston 을 포함 한 26 개의 핫스팟을 지명했고 추가 제한 조치가 취해진 Luton에서 발생한 확산을 모니터링하고 있다고 밝혔다. Salford의 경우엔 이 핫스팟에 포함 되진 않아 제외 되었다.

하지만 다른 17개의 자치구의 경우엔 Lancashire와 West Yorkshire의 일부를 포함한 그레이터 맨체스터와 함께 급박하게 새로운 봉쇄 조치가 발표되었다.

 감염 급증지역, 여전히 봉쇄하지 않아 우려


하지만, Cumbria의 Eden, Midlands의 Sandwell, Northampton, Peterborough, Rotherham 및 Wakefield 등 감시 목록에 오른 6 개의 지역은 이번에 내려진 강력한 코로나 바이러스 억제 정책에 영향을 받지 않았다. 현재는 어떤 규모의 두 가구라도 실내에서 만날 수 있지만 이와는 달리  Lancashire 지역의 경우, 한 가정의 두 사람까지만 다른 가정을 방문 할 수 있으며, 모든 사람들은 밀폐된 공공 장소에서 안면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한편, 그레이터 맨체스터의 10개 자치구 중 하나인 올드햄 (Oldham)은 영국 전체에서 두 번째로 최악의 상황을 보였으며, 오늘 취해진 Covid-19 제한 조치로 인해 영향을 받게 되었다. 이곳에선 일주일에 약 57.3 명의 사람이 감염 되었고, 이는 지난 7 일에 비해 약 90 % 증가한 수치이다.

 그레이터 맨체스터의 모든 지역인 다윈(Darwen)과 블랙번(Blackburn), 번리(Burnley), 하인드번(Hyndburn), 펜들(Pendle), 로젠 데일(Rossendale), 브래드 포드(Bradford), 칼 데데 일(Calderdale), 커 클레스(Kirklees)에 거주하는 모든 주민들은 이제 Covid-19 감염 전파 억제를 위해 실내 나 정원에서 타 가정과의 만남이 금지되고 있다. 그러나 술집(PUB), 식당, 카페, 상점 및 예배 장소의 방문은 여전히 허용 되며 상기 조치는 일주일 후에 다시 한번 검토될 예정이다.

1227-영국 4 사진 2.png

 레스터의 경우에는 6 월에 이미 봉쇄령이 내려졌지만, 같은 기간 55.7 명이 감염되어 영국 전역에서 세 번째로 높은 감염률을 보였다. 웨스트 요크셔주의 브래드 포드 (10 만명당 45.8 명)와 그레이터 맨체스터주에 속하는 트래포드 (39.3 명)는 다섯 번째로 높은 최악의 감염률을 보였다.

보리슨 존슨 총리는 기자회견을 통해 ‘봉쇄령 완화 정책을 시행하는 과정에서 지연이 불가피한 상황이다’ 고 발표하면서 "Covid-19 의 감염률이 다시 서서히 오르기 시작했으며, 그 결과 정부는 계획된 추가  완화정책을 연기할 수밖에 없다."고 발표했다.


8월 1일부터 완화 조치 대상, 2 주간 더 연기


 존슨 총리는 8 월 1 일까지 카지노, 볼링장을 개장하고 라이브 스포츠 행사에서 군중의 직접 관람을 허용할 계획이었으나, 전국 감염이 급증하고 있어 다시 8 월 15 일 이후로 연기하며, 갤러리, 영화관 및 예배당을 포함한 장소에서 안면 마스크 착용이 의무적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감염률이 오르면 바이러스 확산을 억제하기 위해 봉쇄령 완화가 지연 될 수 밖에 없다고 부연했다. 그는 또한, 8월 1일부터는 영국에서 아직까지 폐쇄된 상태로 남아있는 여러 가지 위험요인이 있는 시설에 대해 전면 개방 예정이었으나 2주간 연기한다고 발표했다. 

카지노, 볼링장, 스케이트장 및 기타 폐쇄된 시설은 8 월 15 일까지 영업을 제개할 수 없으며, 실내 공연장 및 스포츠 경기장 입장 허용 등의 조치도 시행하지 않기로 했다. 최대 30명까지 허용하기로 한 결혼 피로연 규모도 제한하였으나 Covid 방역 지침 준수하에 행사를 계속 진행할 수는 있다. 


8월8일부터 마스크 착용 강제화, '법적 처벌'

존슨 총리는 또한 8 월 8 일부터 새로운 안면 마스크에 대한 규정이 시행될 것이며, 경찰은 일반 대중이 지침을 준수할 수 있도록 집행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박물관, 갤러리, 영화관 및 예배 장소와 같이 일반적으로 만나지 않는 사람들과 접촉할 가능성이있는 다른 실내 환경에 안면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는 규정을 시행할 것 이라고 밝혔다. 

그는 안면 마스크의 착용의 중요성을 강조했으며 8월 8일 이후로는 법으로 집행 될 것이라고도 밝혔다. 이러한 발표는 Covid-19의 신규 감염 사례가 영국 전역에서 7 주 최고치로 급증한 상황에서 2차 확산의 두려움이 커지는 가운데 북서부와 남서부에서의 재생산률(R rate)가 우려할 수준을 넘어섰다는 예측하에 내려진 결정이다. 

정부의 통계 학자들은 Covid-19 감염이 다시 증가하고 있음을 증명할 수있는 '충분한 증거'가 있다고 밝혔으며, 영국에서만 매일 4,200 명이 바이러스에 감염되고 있다고 추정하고 있다. 


영국 'R'지수,  0.8∼0.9로 재상승해 

수천 명의 사람들이 감염여부를 수집하여 바이러스 발생 규모를 추적하는 ONS (Office for National Statistics)는 2 일 전 1,700 건의 일일 신규 사례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현재까지 파악한 코로나 바이러스의 인구 대비 감염률은 1,500 명 중 1 명 정도로 이는 영국 전체인구의 0.07 %입니다. 이 수치에는 요양원과 병원은 포함되지 않는다. 

 정부의 Covid-19  대응을 조언하는 과학자문그룹(SAGE)은 영국의 재생산지수(R rate)는 0.8∼0.9를 유지하고 있다고 소개하면서 이는 지난 5월 대비 더 높아진 수치이다.  England 지역의  'R'지수는 0.8∼1.0로 6월 0.7∼1.0보다 높아졌으며, 스코틀랜드는 0.6 ∼0.9, Northern Ireland 는 0.5-0.9, Wales는 0.6-0.9 을 기록하고 있다.

 'R'지수가 1 보다 낮으면 전염자 수가 감소함을 의미하고 1 보다 높으면 증가함을 나타낸다.
한편, SAGE는 또한 데본(Devon), 콘월(Cornwall), 도싯(Dorset)등의 스테이케이션 (휴가를 멀리 가지 않고 집이나 차로 갈 수 있는 가까운 거리에서 보내는 사회현상을 뜻하는 용어) 핫스팟이 있는 남서부 지역의 재감염률 (각 Covid-19 환자가 감염 시킨 사람들의 평균 수)이 증가했음을 밝혔으며 이는 북서쪽도 동일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영국 유로저널 김연주 인턴기자
  eurojournal29@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영국, 경제 재개와 규제 완화했지만 한인사회는 '고통 지속 불가피' file admin_2017 2020.05.12 25542
공지 유로저널 5월 10일자 속보 포함:영국 5 단계 코로나19 완화 (식당 8월 30일까지 영업 못해 한인 사회 직격탄) file admin_2017 2020.05.08 20561
공지 영국 정부, 자영업자 평균 월수익의 80%까지 보조금 지급 file admin_2017 2020.04.02 20890
공지 노딜 브렉시트 후 영국 거주자들에게 미치는 영향 10가지 file admin_2017 2019.09.04 19329
12301 영국 학령기 아동, 면역력이 낮아 백신 접종 서둘러야 file admin_2017 2021.06.16 399
12300 영국 내 인도 변종 바이러스 급증 충격에 7월 19일로 '봉쇄 연장' file admin_2017 2021.06.16 626
12299 런던 한 중심지에 '한류 열풍'이 뜨겁게 불고 있다 !! file admin_2017 2021.06.16 1960
12298 영국내 R(재생산율) 지수가 1.0으로 높아져 file admin_2017 2021.06.01 300
12297 영국의 5월 물가 상승,4월보다 두 배 더 높아져 admin_2017 2021.06.01 317
12296 영국 ,인도 바이러스 확산에 6월 21일 완전 해제 우려 admin_2017 2021.06.01 396
12295 영국 부동산 시장, 2007년이래 최고 수준으로 활성화 전망 admin_2017 2021.06.01 412
12294 영국의 대EU 수출액 수십억 파운드, 브렉시트로 EU관세 직면 admin_2017 2021.06.01 436
12293 높은 모기지액 대출 가구, '높은 이자액'로 어려움 직면 admin_2017 2021.05.04 453
12292 영국 COVID 출구가 보인다 admin_2017 2021.05.04 410
12291 영국 잉글랜드지역, 5월에는 COVID로 부터 숨통 조금씩 트여 admin_2017 2021.05.04 391
12290 영국 중앙은행, 영국 경제가 COVID 경기 침체 회복 예상보다 빨라 admin_2017 2021.05.04 368
12289 영국 교회들,코로나로 예배 중단으로 '타격' admin_2017 2021.05.04 367
12288 유럽발 영국 이민자 , 지난 10년동안 매년 10만명씩 입국해 file admin_2017 2021.04.22 653
12287 영국 국민의료 기관,약 500만명이 진료 대기로 위기 file admin_2017 2021.04.22 448
12286 영국 COVID 감염자 수 지속적인 감소세 file admin_2017 2021.04.22 493
12285 영국 경제, 2022년 중반까지 코로나19 이전 경기 회복 '비관적' file admin_2017 2021.04.22 412
12284 ** 영국 지난해 GDP -9.8% 역성장,' 300년만에 최악' file admin_2017 2021.04.06 634
12283 ** 영국내 금융 사기 텍스트 경고 '이 링크 클릭하지 마세요' admin_2017 2021.04.06 713
12282 보증금 5% 주택융자 재실시, 조건 엄격하고 이자 높아 admin_2017 2021.04.06 732
Board Pagination ‹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625 Next ›
/ 62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