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스톡홀름 호수를 수놓은 한국의 아름다운 밤 재스웨덴 한인회 송년회 겸 크리스마스 선상 파티, 교민과 입양 동포...

Posted in 스칸디나비아  /  by admin_2017  /  on Dec 18, 2018 01:29

스톡홀름 호수를 수놓은 한국의 아름다운 밤

재스웨덴 한인회 송년회 겸 크리스마스 선상 파티, 

교민과 입양 동포와 현지인 어우러진 감동의 주말 저녁


지난 12월 16일, 이번 겨울 들어 스톡홀름에 가장 많은 눈이 내리던 날 구시가인 감라스탄 입구 스웨덴 왕궁과 인접한 멜라렌 호수가의 한 멋진 배 안에서 특별한 '소란'이 있었다. 재스웨덴 한인회(회장 임지표)의 송년회를 겸한 크리스마스 파티가 열린 것이다.

한쪽에는 스웨덴 왕궁이, 반대편에는 스톡홀름 국립 미술관이 바라보이는 특별한 배. 이곳에는 200여 명의 한국 교민과, 그들과 가족으로 이루고 있는 스웨덴 시민, 그리고 한인 입양인들이 2018년의 가장 '소란'라고 뜨거운 시간을 보냈다. 

[크기변환]01 송년회 배.jpg
지난 16일 재스웨덴 한인회 송년회가 열린 스톡홀름 항구의 배 테아테른 호. (사진 = 이석원)

오후 4시, 이미 스톡홀름의 사위는 깊은 어둠에 들어갔고, 이번 겨울 들어서 가장 포실한 눈이 내리고 있었다. 행사는 300여 명이 동시 입장할 수 있는 커다란 극장과 파티 공간을 갖춘 아름다운 배에서 시작됐다. 

이 날 행사에는 주스웨덴한국대사관 최승현 공사, 한서(한국-스웨덴)협회 라쉬 프리스크(Lars Frisk) 회장, 스웨덴 한인입양인 후원회 강진중 회장,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북유럽협의회 한기숙 부회장, 코트라(KOTRA) 스톡홀름 무역관 최병훈 관장 등 200여 명의 한국 교민, 스웨덴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이전까지는 항구에 정박한 채 파티가 진행됐지만, 이번에는 배가 출행해 3시간동안 스톡홀름의 멜라렌 호수 곳곳을 운행했다. 눈 내리는 스톡홀름의 야경을 호수에서 감상할 수 있는 흔치 않은 경험이었다.

오후 5시부터 시작한 본 행사에서는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선실 아래층의 극장에서는 스톡홀름 한국학교 재학생이기도 한 스웨덴 청년 듀엣 스텔라와 클라라의 케이팝 '너 없는 시간들(다비치)'을 시작으로 공연이 펼쳐졌다.

[크기변환]02 송년회 듀엣.jpg
스톡홀름 한국학교 재학생인 스웨덴 청년 스텔라와 클라라가 한국의 다비치 노래 '너 없는 시간들'을 부르고 있다. (사진 = 이석원)

이어 스웨덴에서 활동 중인 한국 가수 제야(Zeya)의 무대가 이어졌다. 제야는 스웨덴 프로듀서이면서 뮤지션인 마티아스 비크룬드(Mattias Viklund)와 함께 무대에 섰다. 

제야는 한국인의 한과 정서를 대표하는 '아리랑'을 재즈풍으로 편곡해 노래했다. 그리고 휘트니 휴스턴의 'I will always love you'와 내년 여름에 새로 선보일 자신의 신곡 'Don't be the best'를 미리 선보이기도 했다.

제야는 오는 2월에도 'Musik'이라는 팝락에 한국의 판소리 정서를 가미한 디지털 싱글을 발표할 예정이다. 스웨덴에서 발표하는 첫 영어 노래다.

[크기변환]03 송년회 제야.jpg
스웨덴에서 활동 중인 한국인 싱어송라이터 제야(Zeta)의 특별 무대. (사진 = 이석원)


이어진 무대에서는 스톡홀름 한국학교 황덕령 선생님이 지도하는 스웨덴 청년들로 구성된 사물놀이 공연이 펼쳐져 객석의 뜨거운 호응을 불러일으켰다, 또 마지막 무대에서는 임지표 회장이 이끄는 무도 아카데미의 태권도 시범이 펼쳐졌는데, 스웨덴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보여주는 태권도 시범이 참석자들에게 깊은 감동을 주었다.

[크기변환]04 송년회 사물놀이.jpg
스톡홀름 한국학교 황덕령 선생님이 지도하는 스웨덴 학생들로 구성된 사물놀이의 공연은 특별한 감동을 주었다. (사진 = 이석원)

[크기변환]05 송년회 태권도.jpg
한인회 임지표 회장이 이끄는 무도 아카데미의 태권도 시범은 스웨덴 학생들이 선보인 것이라 더 흥미로웠다.

축하공연에 이어 전통 한국 음식으로 차려진 뷔페식은 송년회의 하이라이트. 스톡홀름이 독일이나 영국 등의 대도시들과는 달리 한국 음식이나 음식 재료를 접하기 쉽지 않은 탓에 한국 음식은 교민들에게 고국에 대한 그리움을 배가시켜주는 가장 확실한 촉매제이기도 하다.

[크기변환]06 송년회 뷔페1.jpg

[크기변환]07 송년회 뷔페 2.jpg
스웨덴 내 주요 교민 단체와 주스웨덴한국대사관 등의 관계자들이 대거 참여한 송년회에는 스톡홀름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한국 음식들이 차려졌다.  특히 한국 음식에 익숙치 않은 스웨덴 사람들에게는 한류의 또 다른 전달자 역할을 톡톡히 했다.

한-스웨덴 커플이 많은 것이 스웨덴 한국 교민 가족의 특징. 가족 중 스웨덴 사람들이 많아 참석자 중 스웨덴 사람이거나, 한-스웨덴 커플의 자녀들이 많았는데, 이들도 잡채와 청포묵 무침, 전류 등은 물론 매콤한 오징어 회무침이나 김치 등에 매료되기도 했다.
임지표 재스웨덴 한인회장은 재선 포함 4년의 임기를 마치면서 "4년의 시간은 커다란 도전이었고, 많은 교훈을 얻은 좋은 시간이었다"면서 "2018년을 마무리함과 동시에 한인회장의 임기를 마치면서 함께 해준 환상적이었던 이사회의 노력에 감사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 배를 가득 채운 분들을 보면서 이민온 한국 교민은 물론 우리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한인 입양인들이 모두 함께 하고 있다는 것을 깊이 깨달았다"며 기쁨을 표시했다.

주스웨덴한국대사관 최승현 공사는 "2019년 한국과 스웨덴의 수교 60주년을 맞으면서 재스웨덴 한국 동포들이 자긍심을 갖고 민간 외교 분야에서도 더욱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한다"며 "특히 분단 이후 그 어느 때보다도 남북의 화해 무드가 강하게 조성되는 이 때 남한과 북한이 공존하는 스웨덴에 있는 우리 교민들이 평화의 전령사가 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실무 준비를 맡은 손혜경 한인회 수석부회장은 역사상 가장 특별했던 선상 송년회에 대해 "많은 교민들이 참가해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좋은 추억을 만들었으면 하는 마음으로 준비했다"며 "한 해를 마무리하며 바빠서 만날 수 없었던 교민들이 서로의 안부를 묻고, 또 새롭게 정착하는 분들을 위한 만남의 장소가 있다는 것을 알리는 계기됐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한국인 부인 김애경 씨와 참석한 스웨덴 해군 장교 미카엘 욘손(Mikael Johnsson) 대령은 "대부분 한국 교민일 것이라고 생각해 참석을 꺼렸는데, 스웨덴 사람들도 많았고, 특히 입양인들이 많아서 한인회가 스웨덴 사회와의 연계도 잘 돼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면서 "아름다운 스톡홀름의 야경을 배 안에서 감상하며 파티를 하는 것은 스웨덴에서도 흔치 않은 경험이라 매우 감동적이었다"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번 송년회에는 스톡홀름에서 기차로 4시간 이상 떨어진 스웨덴의 남쪽 도시 룬드(Lund)에서 한인회에 관심을 가지고 참석한 한국 유학생도 있었고, 스톡홀름 여행 도중 송년회 소식을 듣고 참석한 터키의 한국 교민도 있었다.  

룬드에서 당일치기로 송년회에 참석한 룬드 대학교에서 지속가능과학(Environmental studies, Sustainability Science) 석사 과정을 공부하는 유학생 이혜림 씨는 "스웨덴에 거주하는 한국 교민의 삶이 어떨지 궁금해 참석했다"며 "많은 분들과 함께 대화하고 정을 나눌 수 있는 시간이었던 것 같아 먼 길이지만 오길 잘했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과 스웨덴은 내년인 2018년 수교 60주년을 맞고, 한국의 스웨덴 이민 역사는 그보다 더 긴 65년을 맞는다.

노르딕 유로저널 이석원 지사장
che112582@gmail.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한인 총연합회 전현직 임원,그리고 재유럽 한인 여러분 ! (통합관련 총회 소집 공고) 2011-09-05 56746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임시총회,통합 정관 부결로 '통합 제동 걸려' imagefile 2011-09-20 62850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두 단체에 대한 유총련의 입장(통합 정관 부결 후 정통유총련 입장) file 2011-10-31 52646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임시총회(회장 김훈)와 한-벨 110주년 행사에 500여명 몰려 대성황이뤄 imagefile 2011-11-16 70612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회장 김훈) , 북한 억류 신숙자씨 모녀 구출 촉구 서명운동 2011-11-23 58118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대정부 건의문(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59982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들을 위한 호소문 (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55427
공지 유럽전체 존경하는 재 유럽 한인 여러분 ! (정통 유총련 김훈 회장 송년 인사) imagefile 2011-12-07 42853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대표 단체 통합을 마치면서(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2-02-22 30218
공지 유럽전체 해외 주재 외교관들에 대한 수상에 즈음하여(발행인 칼럼) 2012-06-27 36529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 단체, 명칭들 한인사회에 맞게 정리되어야 2013-03-27 29548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창립대회 개최로 동포언론사 재정립 기회 마련 imagefile 2017-05-11 26636
공지 영국 [유로저널 특별 기획 취재] 시대적,세태적 흐름 반영 못한 한인회, 한인들 참여 저조와 무관심 확대 imagefile 2017-10-11 15692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은 유럽한인들의 대표 단체인가? 아니면 유총련 임원들만의 단체인가? 2018-03-21 9916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 언론사 발행인들,한국에 모여 첫 국제 포럼 개최해 imagefile 2018-10-20 7034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 1회 해외동포 언론 국제 포럼 성공리에 개최되어 imagefile 2018-10-30 10918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철원군 초청 팸투어 통해 홍보에 앞장 서 image 2019-06-07 6654
공지 유럽전체 (사)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2회 국제포럼 깊은 관심 속에 개최 image 2019-06-07 5501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 3회 국제포럼 성황리에 개최해 imagefile 2019-11-06 2210
5494 독일 2019년 독일 남부지역 한인 배구대회 imagefile 2019 / 06 / 17 611
5493 독일 청소년 통일 골든벨 예선대회 imagefile 2019 / 06 / 17 493
5492 유럽전체 文대통령 순방 맞춰 월드옥타 수출비즈니스 파트너십 체결 imagefile 2019 / 06 / 14 487
5491 베네룩스 한국 자유 총 연맹, 네덜란드 지부 발족하고 지회장에 김영국 무예문화원장 임명 imagefile 2019 / 06 / 12 731
5490 동유럽 발칸한인 총연합회, 헝가리 '다뉴브강 비극'맞은 피해자들 및 유족 지원에 나서 imagefile 2019 / 06 / 12 731
5489 스칸디나비아 옥타 헬싱키 지회장 세계최초로 올드와인 논문 학술등재지에 개제 imagefile 2019 / 06 / 12 742
5488 독일 진주삼천포농악대 함부르크 공연 및 베를린 세계다문화축제 imagefile 2019 / 06 / 12 585
5487 유럽전체 독립운동의 분수령 3.1 운동. 100년전 그날은 아직도 진행중입니다! imagefile 2019 / 06 / 12 436
5486 유럽전체 제21대 광복회 회장 취임, 역대급 취임사로 주목받아 imagefile 2019 / 06 / 10 805
5485 독일 에센 한인회 야유회-한마음에서 가족같은 분위기로 서로 도우며 한마음으로 즐거운 날 imagefile 2019 / 06 / 10 1314
5484 독일 도르트문트시 주최‚ 2019국제문화페스티벌‘ 행사에 도르트문트한인회 참여 imagefile 2019 / 06 / 10 419
5483 독일 제4회 해외동포 학생 글짓기 대회-겨레얼살리기국민운동 프랑크푸르트지부 imagefile 2019 / 06 / 08 606
5482 독일 유한나 재독시인, 시집《라인강의 돛단배》발간 imagefile 2019 / 06 / 07 583
5481 독일 “압록강은 흐른다” 저자 이미륵박사 부조동판 제막식 imagefile 2019 / 06 / 07 647
5480 영국 한국 자유총연맹 영국 지부 출범, 초대 지부장에 오현균 현 체육회장 임명 imagefile 2019 / 06 / 06 812
5479 스페인 ‘한서 문화교류 한마당 행사’에서 스페인의 여왕 이사벨 1세의 생가 방문 imagefile 2019 / 06 / 05 580
5478 독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39주년 재유럽오월민중제’ imagefile 2019 / 06 / 05 1626
5477 독일 아름다운 한글학교 자알란트의 <말하기 대회> imagefile 2019 / 06 / 02 617
Board Search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