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아름다운 한글학교 자알란트의 <말하기 대회> 청량한 5월의 토요일(5월18일) 자알란트 한글학교에서 말하기 대회...

Posted in 독일  /  by eknews05  /  on Jun 02, 2019 20:15


아름다운 한글학교 자알란트의 <말하기 대회>

                                                                                      

                                                                                        

 



청량한 5월의 토요일(518) 자알란트 한글학교에서 말하기 대회가 열렸다.

행사의 주제가 <독립운동과 역사의 계승, 그 광복의 완성> 이란 광범위하고 무거운 주제였지만, 초등반과 중등반의 발표내용은 그 무게를 견딜 만큼, 수준이 높고 내용도 신선한 것들이 많았다.   




1. 단체.jpg


 

이 행사의 의미를 알리는 최영주 교장선생님의 개회사 요점은 “3년째 개최되는 말하기 대회는 수업의 한 연장으로 행사를 위한 행사가 아니라, 수업시간에 다룬 내용을 중심으로 자신의 생각을 스스로 정리하고 또 여러 사람 앞에서 말해 보는 기회를 갖자는 것입니다. 처음에는 여러 사람 앞에서 말하는 것을 부끄러워하던 학생들도 점차 용기를 내어 참여하고, 준비하는 과정을 통해 사고의 영역을 넓히고 성장하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이것은 행사를 준비하는 교사와 학부모, 그리고 학생들 자신에게도 매우 긍정적인 경험입니다.“  



3. 청중.jpg



 

발표는 유치반 김동하, 배다인, 로빈, 서래언이 수줍은 표정으로 나와 사랑스럽게 <숲 속 작은 집>이란 노래를 함께 부르는 것으로 시작하여, 각자 이름과 나이 등을 말하며 자신을 소개해 청중의 큰 박수를 받았다.   

한글초급반은 5살부터 8살까지의 학생들로, <내가 좋아하는 것>이란 큰주제 아래 자신의 이름과 나이를 말하고 각자 자신의 일상에서 좋아하는 것을 표현한 글을 천천히 읽었다. 김이언, 엘레나, 임예나, 김리아, 안유주, 소아인 등은 정성을 다해 읽어 내려가는 모습이 사랑스러웠고, 좋아하는 종이접기의 결과물 또는 작은 인형 등을 보여주기도 했다.  




5. 박하람.jpg



 

한독반 학생들은 따로 그룹을 만들어 <우리나라와 한글>이란 제목으로 발표를 하였는데, 내용의 수준이 높았다. 미라, 다빈, 알렉스, 제인 등이 삼일운동과 태권도, 평화와 공정성, 애국가의 의미와 구성을 설명했고, 의병단에 대해 발표할 때는 “시민들이 스스로 모여 나라를 지키려는 모습을 존경하게 되었다“는 멋진 문장으로 끝을 맺기도 했다.




4. 으뜸발표상.jpg



 

초등반은 다양한 주제를 가지고 자유롭게 말을 해 적지 않은 놀라움을 선사했다제목만 보아도 <우리나라와 독립운동>이란 중량급의 주제에 학생들이 다양하게 접근을 했음을 알 수 있었다. 정서진의 <태극기>, 유나라의 <우리나라 꽃 무궁화>, 박하람의 <말모이>, 김하원의 <김구>, 서이안의 <윤봉길>, 유하늘의 <김상옥>, 이민규의 <3.1 운동>, 최윤아의 <유관순>, 박하준의 <남자현>이 발표의 제목이었다. “말모이“란 주제가 있는 것이 개인적으로 매우 반가웠다.

 

중등부의 주제는 <식민통치와 항일운동>. 4명의 학생들의 발표는 감탄스러울 정도로 수준이 높았다. 이효리의 <유관순>, 이도현의 <윤동주> 는 각각 두 역사적 인물에 대한 이해와 그것을 자신의 삶과 연결시켜 성찰하는 멋진 내용이었다. 이규리의 <일본 통치에 대하여> 는 일제강점기 30년에 대한 시기적인 분석과 이 역사적 사실을 현재와 연결시켜 성찰하는 것 등, 일반 성인도 쉽게 쓸 수 없는 내용이었다. 세미나 발표용의 원고라는 생각이 들 정도였다.



2.김가영 최우수상.jpg




김가영 학생의 <박열과 그의 아내 가네코>는 제목부터 관심을 끌 만했다. 이런 말하기 대회에서 부부의 이야기를 다루는 경우가 거의 없었기 때문이다. 나는 박열이 시인이며 아나키스트였다는 것, 아내 가네코와 함께1921년 도쿄에서 일왕을 폭탄으로 살해하려다 실패하고 재판에서 사형선고까지 받았다는 등을 이 발표를 통해 처음 알게 되었다. 김가영 학생은 내용뿐만 아니라 말하는 태도도 능숙하면서도 자연스럽고, 박열의 풍자적인 시의 낭독으로 끝맺음을 하는 재치도 보여 관객들로부터 열렬한 호응을 받았다.

 



심사위원 / 강여규 재독 한글학교 후원회 회장, 변재선 Saarland한인회 회장, 최영주 Saarland 한글학교 교장

최우수상 / 중고등반 김가영, 초등반 김하원, 한독반 미라 Hico Sibilia

우수상/ 중고등반 이규리, 초등반 최윤아, 박하준, 한독반 알렉산더 Tsanevski

인기상/ 유나라

후원: 재외동포재단, 주독 한국 본분관,  KIST 유럽연구소, Saarland한인회




6. 시상식.jpg



 

오월의 아름다운 토요일, 자알란트 한글학교는 우수하면서도 슬기롭게 운영이 된다는 생각을 거듭 하게 되었다. 교육자로서 오랜 경험과 뛰어난 능력을 가진 최영주 교장선생님, 성실하고 유능한 교사들, 그리고 따뜻한 응원과 조력을 아끼지 않는 학부모님들, 무엇보다 배우고자 하는 의욕을 가진 학생들을 보면서, 이 학교는 지속적으로 좋은 학교로 남을 것이며, 모범적 사례들이 많이 나올 것이란 기대를 하게 되었다. (:  한글학교 후원회 회장 강여규)




 

독일 유로저널 오애순 기자(mt.1991@hotmail.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한인 총연합회 전현직 임원,그리고 재유럽 한인 여러분 ! (통합관련 총회 소집 공고) 2011-09-05 52594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임시총회,통합 정관 부결로 '통합 제동 걸려' imagefile 2011-09-20 59408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두 단체에 대한 유총련의 입장(통합 정관 부결 후 정통유총련 입장) file 2011-10-31 48550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임시총회(회장 김훈)와 한-벨 110주년 행사에 500여명 몰려 대성황이뤄 imagefile 2011-11-16 67055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회장 김훈) , 북한 억류 신숙자씨 모녀 구출 촉구 서명운동 2011-11-23 54069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대정부 건의문(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56070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들을 위한 호소문 (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52115
공지 유럽전체 존경하는 재 유럽 한인 여러분 ! (정통 유총련 김훈 회장 송년 인사) imagefile 2011-12-07 39108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대표 단체 통합을 마치면서(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2-02-22 26825
공지 유럽전체 해외 주재 외교관들에 대한 수상에 즈음하여(발행인 칼럼) 2012-06-27 32742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 단체, 명칭들 한인사회에 맞게 정리되어야 2013-03-27 25691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창립대회 개최로 동포언론사 재정립 기회 마련 imagefile 2017-05-11 21521
공지 영국 [유로저널 특별 기획 취재] 시대적,세태적 흐름 반영 못한 한인회, 한인들 참여 저조와 무관심 확대 imagefile 2017-10-11 12447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은 유럽한인들의 대표 단체인가? 아니면 유총련 임원들만의 단체인가? 2018-03-21 7315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 언론사 발행인들,한국에 모여 첫 국제 포럼 개최해 imagefile 2018-10-20 5089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주최 제 1회 해외동포 언론 국제 포럼 성공리에 개최되어 imagefile 2018-10-30 7567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철원군 초청 팸투어 통해 홍보에 앞장 서 image 2019-06-07 3534
공지 유럽전체 (사)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2회 국제포럼 깊은 관심 속에 개최 image 2019-06-07 3541
5504 유럽전체 핀란드 옥타 추교진 지회장 개발 '김치와인' 문대통령에게 전달 imagefile 2019 / 06 / 19 427
5503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린 차세대 장학금과 지원금 및 이웃사랑나눔 음식바자회 imagefile 2019 / 06 / 18 455
5502 독일 대한민국 월남전참전자 독일회 imagefile 2019 / 06 / 18 413
5501 독일 재외동포 1세대 고령화 사회를 준비하고 대비하는 세계여성들 imagefile 2019 / 06 / 17 303
5500 유럽전체 제 14회 유럽 한글학교 교사 연수 imagefile 2019 / 06 / 17 998
5499 독일 백남준작가의 "Pre Bell Man" imagefile 2019 / 06 / 17 282
5498 독일 < 2019년도 퀴즈온코리아 독일예선전 개최 > imagefile 2019 / 06 / 17 316
5497 독일 신종범죄 예방을 위한 치안전문가 초청 강연회 imagefile 2019 / 06 / 17 312
5496 독일 2019년 독일 남부지역 한인 배구대회 imagefile 2019 / 06 / 17 435
5495 독일 청소년 통일 골든벨 예선대회 imagefile 2019 / 06 / 17 277
5494 유럽전체 文대통령 순방 맞춰 월드옥타 수출비즈니스 파트너십 체결 imagefile 2019 / 06 / 14 355
5493 베네룩스 한국 자유 총 연맹, 네덜란드 지부 발족하고 지회장에 김영국 무예문화원장 임명 imagefile 2019 / 06 / 12 511
5492 동유럽 발칸한인 총연합회, 헝가리 '다뉴브강 비극'맞은 피해자들 및 유족 지원에 나서 imagefile 2019 / 06 / 12 405
5491 스칸디나비아 옥타 헬싱키 지회장 세계최초로 올드와인 논문 학술등재지에 개제 imagefile 2019 / 06 / 12 473
5490 독일 진주삼천포농악대 함부르크 공연 및 베를린 세계다문화축제 imagefile 2019 / 06 / 12 340
5489 유럽전체 독립운동의 분수령 3.1 운동. 100년전 그날은 아직도 진행중입니다! imagefile 2019 / 06 / 12 301
5488 유럽전체 제21대 광복회 회장 취임, 역대급 취임사로 주목받아 imagefile 2019 / 06 / 10 529
5487 독일 에센 한인회 야유회-한마음에서 가족같은 분위기로 서로 도우며 한마음으로 즐거운 날 imagefile 2019 / 06 / 10 536
5486 독일 도르트문트시 주최‚ 2019국제문화페스티벌‘ 행사에 도르트문트한인회 참여 imagefile 2019 / 06 / 10 249
5485 독일 제4회 해외동포 학생 글짓기 대회-겨레얼살리기국민운동 프랑크푸르트지부 imagefile 2019 / 06 / 08 374
Board Search
3 4 5 6 7 8 9 10 11 12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