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아름다운 한글학교 자알란트의 <말하기 대회> 청량한 5월의 토요일(5월18일) 자알란트 한글학교에서 말하기 대회...

Posted in 독일  /  by eknews05  /  on Jun 02, 2019 20:15


아름다운 한글학교 자알란트의 <말하기 대회>

                                                                                      

                                                                                        

 



청량한 5월의 토요일(518) 자알란트 한글학교에서 말하기 대회가 열렸다.

행사의 주제가 <독립운동과 역사의 계승, 그 광복의 완성> 이란 광범위하고 무거운 주제였지만, 초등반과 중등반의 발표내용은 그 무게를 견딜 만큼, 수준이 높고 내용도 신선한 것들이 많았다.   




1. 단체.jpg


 

이 행사의 의미를 알리는 최영주 교장선생님의 개회사 요점은 “3년째 개최되는 말하기 대회는 수업의 한 연장으로 행사를 위한 행사가 아니라, 수업시간에 다룬 내용을 중심으로 자신의 생각을 스스로 정리하고 또 여러 사람 앞에서 말해 보는 기회를 갖자는 것입니다. 처음에는 여러 사람 앞에서 말하는 것을 부끄러워하던 학생들도 점차 용기를 내어 참여하고, 준비하는 과정을 통해 사고의 영역을 넓히고 성장하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이것은 행사를 준비하는 교사와 학부모, 그리고 학생들 자신에게도 매우 긍정적인 경험입니다.“  



3. 청중.jpg



 

발표는 유치반 김동하, 배다인, 로빈, 서래언이 수줍은 표정으로 나와 사랑스럽게 <숲 속 작은 집>이란 노래를 함께 부르는 것으로 시작하여, 각자 이름과 나이 등을 말하며 자신을 소개해 청중의 큰 박수를 받았다.   

한글초급반은 5살부터 8살까지의 학생들로, <내가 좋아하는 것>이란 큰주제 아래 자신의 이름과 나이를 말하고 각자 자신의 일상에서 좋아하는 것을 표현한 글을 천천히 읽었다. 김이언, 엘레나, 임예나, 김리아, 안유주, 소아인 등은 정성을 다해 읽어 내려가는 모습이 사랑스러웠고, 좋아하는 종이접기의 결과물 또는 작은 인형 등을 보여주기도 했다.  




5. 박하람.jpg



 

한독반 학생들은 따로 그룹을 만들어 <우리나라와 한글>이란 제목으로 발표를 하였는데, 내용의 수준이 높았다. 미라, 다빈, 알렉스, 제인 등이 삼일운동과 태권도, 평화와 공정성, 애국가의 의미와 구성을 설명했고, 의병단에 대해 발표할 때는 “시민들이 스스로 모여 나라를 지키려는 모습을 존경하게 되었다“는 멋진 문장으로 끝을 맺기도 했다.




4. 으뜸발표상.jpg



 

초등반은 다양한 주제를 가지고 자유롭게 말을 해 적지 않은 놀라움을 선사했다제목만 보아도 <우리나라와 독립운동>이란 중량급의 주제에 학생들이 다양하게 접근을 했음을 알 수 있었다. 정서진의 <태극기>, 유나라의 <우리나라 꽃 무궁화>, 박하람의 <말모이>, 김하원의 <김구>, 서이안의 <윤봉길>, 유하늘의 <김상옥>, 이민규의 <3.1 운동>, 최윤아의 <유관순>, 박하준의 <남자현>이 발표의 제목이었다. “말모이“란 주제가 있는 것이 개인적으로 매우 반가웠다.

 

중등부의 주제는 <식민통치와 항일운동>. 4명의 학생들의 발표는 감탄스러울 정도로 수준이 높았다. 이효리의 <유관순>, 이도현의 <윤동주> 는 각각 두 역사적 인물에 대한 이해와 그것을 자신의 삶과 연결시켜 성찰하는 멋진 내용이었다. 이규리의 <일본 통치에 대하여> 는 일제강점기 30년에 대한 시기적인 분석과 이 역사적 사실을 현재와 연결시켜 성찰하는 것 등, 일반 성인도 쉽게 쓸 수 없는 내용이었다. 세미나 발표용의 원고라는 생각이 들 정도였다.



2.김가영 최우수상.jpg




김가영 학생의 <박열과 그의 아내 가네코>는 제목부터 관심을 끌 만했다. 이런 말하기 대회에서 부부의 이야기를 다루는 경우가 거의 없었기 때문이다. 나는 박열이 시인이며 아나키스트였다는 것, 아내 가네코와 함께1921년 도쿄에서 일왕을 폭탄으로 살해하려다 실패하고 재판에서 사형선고까지 받았다는 등을 이 발표를 통해 처음 알게 되었다. 김가영 학생은 내용뿐만 아니라 말하는 태도도 능숙하면서도 자연스럽고, 박열의 풍자적인 시의 낭독으로 끝맺음을 하는 재치도 보여 관객들로부터 열렬한 호응을 받았다.

 



심사위원 / 강여규 재독 한글학교 후원회 회장, 변재선 Saarland한인회 회장, 최영주 Saarland 한글학교 교장

최우수상 / 중고등반 김가영, 초등반 김하원, 한독반 미라 Hico Sibilia

우수상/ 중고등반 이규리, 초등반 최윤아, 박하준, 한독반 알렉산더 Tsanevski

인기상/ 유나라

후원: 재외동포재단, 주독 한국 본분관,  KIST 유럽연구소, Saarland한인회




6. 시상식.jpg



 

오월의 아름다운 토요일, 자알란트 한글학교는 우수하면서도 슬기롭게 운영이 된다는 생각을 거듭 하게 되었다. 교육자로서 오랜 경험과 뛰어난 능력을 가진 최영주 교장선생님, 성실하고 유능한 교사들, 그리고 따뜻한 응원과 조력을 아끼지 않는 학부모님들, 무엇보다 배우고자 하는 의욕을 가진 학생들을 보면서, 이 학교는 지속적으로 좋은 학교로 남을 것이며, 모범적 사례들이 많이 나올 것이란 기대를 하게 되었다. (:  한글학교 후원회 회장 강여규)




 

독일 유로저널 오애순 기자(mt.1991@hotmail.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한인 총연합회 전현직 임원,그리고 재유럽 한인 여러분 ! (통합관련 총회 소집 공고) 2011-09-05 57930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임시총회,통합 정관 부결로 '통합 제동 걸려' imagefile 2011-09-20 63582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두 단체에 대한 유총련의 입장(통합 정관 부결 후 정통유총련 입장) file 2011-10-31 53753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임시총회(회장 김훈)와 한-벨 110주년 행사에 500여명 몰려 대성황이뤄 imagefile 2011-11-16 71285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회장 김훈) , 북한 억류 신숙자씨 모녀 구출 촉구 서명운동 2011-11-23 59210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대정부 건의문(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61087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들을 위한 호소문 (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56099
공지 유럽전체 존경하는 재 유럽 한인 여러분 ! (정통 유총련 김훈 회장 송년 인사) imagefile 2011-12-07 43516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대표 단체 통합을 마치면서(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2-02-22 30885
공지 유럽전체 해외 주재 외교관들에 대한 수상에 즈음하여(발행인 칼럼) 2012-06-27 37662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 단체, 명칭들 한인사회에 맞게 정리되어야 2013-03-27 30646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창립대회 개최로 동포언론사 재정립 기회 마련 imagefile 2017-05-11 27494
공지 영국 [유로저널 특별 기획 취재] 시대적,세태적 흐름 반영 못한 한인회, 한인들 참여 저조와 무관심 확대 imagefile 2017-10-11 16344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은 유럽한인들의 대표 단체인가? 아니면 유총련 임원들만의 단체인가? 2018-03-21 10842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 언론사 발행인들,한국에 모여 첫 국제 포럼 개최해 imagefile 2018-10-20 7499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 1회 해외동포 언론 국제 포럼 성공리에 개최되어 imagefile 2018-10-30 11534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철원군 초청 팸투어 통해 홍보에 앞장 서 image 2019-06-07 7235
공지 유럽전체 (사)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2회 국제포럼 깊은 관심 속에 개최 image 2019-06-07 6015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 3회 국제포럼 성황리에 개최해 imagefile 2019-11-06 2690
5590 독일 프랑크푸르트 한국학교 2019년 가을 축제 imagefile 2019 / 09 / 29 793
5589 독일 한국 매력 알리기 행사(Korea Die Faszinierende Welt) 주프랑크푸르트총영사관 주최 imagefile 2019 / 09 / 29 568
5588 독일 강정희 작가 ʺ한강과 라인강의 두물머리ˮ 단편 소설집 출판 imagefile 2019 / 09 / 29 648
5587 독일 독일 남부지역 글뤽아우프 복지회 2019년 제13회 문화의 날 행사 imagefile 2019 / 09 / 29 625
5586 독일 2019년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 imagefile 2019 / 09 / 29 1047
5585 독일 김병철 작가 퍼포먼스 오체투지 ‘봄맞이 청소’로 주독한국대사관에서 주독북한대사관까지 진행. imagefile 2019 / 09 / 23 1038
5584 독일 재독일 충청인 향우회 한가위 척사대회-신명나게 하루를 즐기자! imagefile 2019 / 09 / 23 1331
5583 독일 백스 국제 태권도 대회 및 창무관 유럽 태권도 대회-북한측 사범도 참가 imagefile 2019 / 09 / 23 894
5582 독일 주독일 대한민국대사관 민주평통자문위원 위촉장 전수식 개최 imagefile 2019 / 09 / 22 2224
5581 독일 제19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자문위원 위촉장 전수식-본분관에서 개최 imagefile 2019 / 09 / 22 966
5580 독일 제 25회 백의의 밤 함부르크 한인 여성회 문화행사 imagefile 2019 / 09 / 22 535
5579 독일 제19기함부르크 분회 민주 평화통일 자문위원 위촉장 전수식 imagefile 2019 / 09 / 20 1338
5578 독일 2019년 비스바덴 한글학교 제 36주년 기념 학예회 imagefile 2019 / 09 / 18 667
5577 독일 민주평통 프랑크푸르트분회 19기 자문위원 위촉식 imagefile 2019 / 09 / 18 571
5576 독일 라인마인 한인간호사회 한국 문화의 날 imagefile 2019 / 09 / 18 455
5575 영국 런던아시아영화제, K-CINEMA 100 기념 프로젝트 <괴물> 특별 보트상영회 성공리 개최 imagefile 2019 / 09 / 11 592
5574 독일 손기정 베를린우승기념 제6회 마라톤대회 imagefile 2019 / 09 / 11 2152
5573 독일 치매예방 심신단련 건강세미나 (사)재독한인간호협회 주최 남부지역 파독교민 보건의료 지원사업 imagefile 2019 / 09 / 09 1598
5572 독일 (사)조선의열단 기념사업회 유럽지회 창립총회 imagefile 2019 / 09 / 09 1140
5571 독일 (사)재독한인장애인총연합회 벨기에 Banneux 에서 제2차 건강걷기대회 가져 imagefile 2019 / 09 / 09 1009
Board Search
3 4 5 6 7 8 9 10 11 12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