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지난 18년동안 최저가로 폭락한 국제 원유가, 10달러선도 가능 국제 원유가가 2002년 11월 이래 18년만에 최하로 ...

Posted in 국제  /  by admin_2017  /  on Apr 01, 2020 18:57
지난 18년동안 최저가로 폭락한 국제 원유가, 10달러선도 가능

국제 원유가가 2002년 11월 이래 18년만에 최하로 폭락하면서 브렌드산 저유황 원유 가격이 배럴당  $22.58 (£18.19)를 기록해 불과 한 달전의 절반 가격에 머물렀다. 

미국의 텍사스 원유( WTI,US West Texas Intermediate)도 18년만에 $20로 급락했다. 
이와같은 원유가격의 폭락은 '코로나19'로 여행 수요 감소로 항공 및 운송이 거의 운행되지 않아 항공유 사용량이 코로나19 사태 전 대비 75%감소한 하루 500만배럴까지 감소했다.

1219-국제 1 사진 1.png

세계 산업이 제대로 운영되지 않아 원유 수요가 급락하고 있는 가운데,  3월초 러시아가 산유국들에게 감산을 제안한 것에 대해 최대 산유국인 사우디아라비아가 반대하는 등 산유국들이 유가 인하 경쟁까지 벌이고 있는 것이 원인이 되고 있다.  

특히 사우디아라비아가 원유 증산을 실행에 옮기겠다고 선언한 4월이 다가오면서 국제유가 폭락세가 이어지고 있다.

뱅크오브아메리카는 30일 올해 1분기에 원유 수요가 전 분기 대비 무려 12%나 감소하는 하루 평균 1200만배럴이 감소해 유가가 10달러대로 폭락하는 등 사상 최대 감소폭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했다.

 골드만삭스는 세계 원유 수요가 일일 1870만배럴 감소할 것으로 전망해 코로나19 이전 세계 원유 수요가 하루 평균 1억 배럴 수준인 것을 감안하면 약 20% 줄어들게 된다는 셈이다.

JP모건은 유가 폭락세로 원유에 의존하는 산유국의 국부펀드가 1조달러 가량 손실을 입을 것이라고 예측했다.

유로저널 김세호 기자
    eurojournal01@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54799
Date (Last Update)
2020/04/01 18:57:57
Category
국제
Read / Vote
207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54799/cd9/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기업 부모 중 한쪽이 한국 국적, 본인 의사와 관계없이 한국 국적 자동 취득 imagefile 2015-06-09 107677
공지 기업 2003년 출생 선천적 복수국적자,2021년 3월31일까지 국적이탈 신고해야 (18세 이전 이탈 가능) 2015-07-19 102749
공지 건강 국내 주민등록자, 해외 재산·소득 자진 신고하면 처벌 면제,10월1일부터 6개월간 imagefile 2015-09-22 95914
공지 기업 한국 국적 포기자, '최근 3년간 5만명 육박,병역기피자도 증가세, (2017년 6월 15일자 속보 포함) imagefile 2015-09-23 102841
공지 사회 재외동포 등 외국인 입국 즉시 공항에서 휴대폰 개통 가능 imagefile 2015-10-01 98740
공지 사회 재외국민 선거, 법 위반하면 국적에 관계없이 처벌 받는다. imagefile 2015-11-17 97029
공지 사회 재외동포, 입국시 자동출입국심사 가능한 반면 지문정보 제공 필수 imagefile 2015-11-23 97096
공지 사회 병역 의무 회피나 감면 목적 외국 여행이나 유학 후 미귀국시 강력 처벌 imagefile 2016-02-22 92039
공지 사회 재외국민 국내거소신고제도 폐지에 따른 재외국민 주민등록증 발급 안내 2016-05-22 91994
공지 정치 10억 넘는 해외금융계좌 내국인과 일부 외국인 신고 안 하면 과태료율 40% 2016-05-31 87232
공지 사회 병역 미필자는 국적 회복 불허, 해외 병역대상자 40세로 !!! imagefile 2017-06-20 60004
공지 사회 5월부터 41세 미만 병역미필자는 재외동포 비자 발급제한 imagefile 2018-02-19 31311
공지 사회 선천적 복수국적자 국적선택신고 안내 -외국국적불행사 서약 방식- imagefile 2019-01-07 21832
5064 국제 중국의 서비스 시장, 최근 6년간 두 배 증가해 세계 2위 등극 imagefile 2019 / 02 / 20 367
5063 국제 신흥국 경제,글로벌 성정 둔화로 경기 확장세 불확실 file 2019 / 02 / 13 271
5062 국제 프란치스코 교황, 아라비아 반도서 역사적 첫 미사 집전 file 2019 / 02 / 13 309
5061 국제 2019년 베트남 경제성장, 6% 중반 성장률 전망 지배적 2019 / 02 / 06 560
5060 국제 미국 캘리포니아주, 2045년에 청정에너지 100% 목표 imagefile 2019 / 02 / 06 320
5059 국제 중국 부채리스크의 재부각으로 세계 금융위기 고조 *** imagefile 2019 / 02 / 06 898
5058 국제 말레이시아, 매력적인 외국인 직접 투자처로 각광 imagefile 2019 / 01 / 23 381
5057 국제 독일, 영국의 EU 잔류 촉구 (FAZ) 2019 / 01 / 23 435
5056 국제 호주, 지난 27년간 2%대의 안정적 경제성장률 유지 imagefile 2019 / 01 / 23 425
5055 국제 인도네시아, 역대 최대 무역적자 만회위해 FTA 적극 나서 imagefile 2019 / 01 / 23 551
5054 국제 사우디, 유가 80달러 목표 원유 생산 및 수출 규모 대폭 축소 2019 / 01 / 15 366
5053 국제 中, 2018년 수출입총액 4조5,073억 달러에 달해, 역대 최고 2019 / 01 / 15 376
5052 국제 2019년 세계 경제 성장률, 하락요인 증가하면서 2.9% 전망 imagefile 2019 / 01 / 15 1330
5051 국제 아시아 국가들, 2019년 '여권의 힘'서 우세 imagefile 2019 / 01 / 15 520
5050 국제 두바이 공항, 국제 항공 이용객이 세계에서 가장 많아 imagefile 2019 / 01 / 08 759
5049 국제 중국수입 총액, 원유 수입 급증에 전세계 수입 22.5% 차지 2019 / 01 / 08 471
5048 국제 베트남, 대(對)아세안경제공동체(AEC) 수출 25배 증가해 imagefile 2019 / 01 / 08 529
5047 국제 인도 명목 GDP, 프랑스 제치고 세계 6 위 수준 imagefile 2019 / 01 / 08 809
5046 국제 ASEAN 여성, 높은 경제참여율 속에서도 각종 편견 많아 imagefile 2019 / 01 / 02 574
5045 국제 미국 무역수지 적자 10년래 최대 '5개월 연속 적자폭 확대' imagefile 2018 / 12 / 18 875
Board Search
5 6 7 8 9 10 11 12 13 14

www.eknews.net는 최대발행부수와 최대발행면을 통해 전유럽 19 개국 한인사회로 유일하게 배포되고 있는 주간신문 유로저널의 홈페이지입니다.
기사 제보를 비롯한 광고 문의 등은 아래 연락처를 이용해 주시길 바랍니다.

+44 (0)208 949 1100, +44 (0)786 8755 848
eurojournal@eknews.net 혹은 eurojournals@hotmail.com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