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서울 인구 2018년 말 서울인구 약 1,005만 명… '고령사회' 첫 진입 서울시 조사 결과 2018년 말 서울시 전체인...

Posted in 내고장  /  by admin_2017  /  on Sep 25, 2019 07:27
서울 인구 2018년 말 서울인구 약 1,005만 명… '고령사회' 첫 진입


서울시 조사 결과 2018년 말 서울시 전체인구는 1,004만9,607명(등록외국인 283,984명 포함)으로 나타났다. 이중 65세 이상 인구(141만 명)가 14.4%를 차지하며 처음으로 ‘고령사회(Aged Society)’에 진입했다. 유엔은 65세 이상 고령인구가 총인구의 14% 이상이면 ‘고령사회’, 20% 이상이면 ‘초고령사회’로 분류하고 있다. 

65세 이상 인구는 지속적으로 증가, 지난 2005년 ‘고령화 사회’(7%)에 진입한 데 이어 2018년 말 ‘고령 사회’(14%)에 진입했다. 이와 같은 노령인구 증가 추세를 고려하면 2026년 ‘초고령 사회’(20% 이상)에 진입할 것으로 시는 예상하고 있다.

서울시 전체인구와 서울시 등록 내국인 수는 2010년 이후 꾸준히 감소 추세인 반면, 서울 거주 외국인은 1995년 4만5천여 명에서 2018년 28만4천여 명으로 23년 만에 6배 이상 증가했다.

또, 서울시는 최근 3년 간 서울시 순전출 인구(전출자 수-전입자 수)가 평균 8만 명 이상인 것을 고려했을 때 올해 말~내년 상반기 서울시 등록인구가 1천만 명 이하로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통계청에 따르면 국내 총인구와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 총인구는 각각 2028년, 2032년까지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렇게 꾸준히 감소 추세인 서울시 인구변화에 대해 서울시민 39.6%는 “자신에게 미치는 영향이 없다”고 응답했다. “부정적”은 37.9%, “긍정적”은 22.5%이었다. 인구감소로 인해 좋아지는 분야로는 ‘자연환경’과 ‘주거’, 나빠지는 분야로는 ‘사회’와 ‘복지’ 순으로 나타났다. 

이원목 서울시 스마트도시정책관은 “이번 조사?분석결과를 보면 2018년 말 서울시가 고령사회에 첫 진입했고, 올해 말~내년 초 서울시 인구가 1천만 명 이하로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와 같이 급격한 인구변화에 따라 행정수요도 가파르게 변화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보다 면밀한 분석을 통해 관련 정책수립의 기초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더 보기 :
List of Articles
Copyleft © The Sketch Book Since 2001. by hikaru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