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코로나19', 세계 항공업계에 직격탄 '연쇄 부도 예상' 코로나19바이러스(COVID-19)의 '세계적 대유행'(팬데믹·Pand...

Posted in 국제  /  by admin_2017  /  on Mar 17, 2020 23:06
'코로나19', 세계 항공업계에 직격탄 '연쇄 부도 예상'


코로나19바이러스(COVID-19)의 '세계적 대유행'(팬데믹·Pandemic)까지 선포되는 등 예측할 수 없는 추세로 세계를 혼란으로 몰고 가면서 세계 항공사들의 연쇄 부도가 우려되고 있다.

특히 항공 운송 부문은 유래 없는 최악의 상황으로 치닫고 있다는 우려섞인 전망을 세계 주요 권위기관에서 내놓고 있다.

CAPA(Centre for Aviation, part of the Aviation)가 2020 년 5월 말까지 세계 대부분의 항공사가 파산할 것이라는 비관적인 전망을 내놓았다. 이에 CAPA는 전례없는 항공산업의 대재앙을 피하려면 각 국가 정부들의 협력과 과감한 조치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CAPA는 코로나19바이러스(COVID-19)의 확산에 따른 각 국가의 출입국 제한 조치와 그에 따른 항공노선 운휴 및 단항으로 많은 항공사들이 이미 파산 상태이거나 파산 위험에 놓였다고 분석했다. 또 각국의 전례 없는 조치로 항공 운송 수요는 눈에 띄게 줄어들고 있고, 코로나19 확산의 둔화세는 아직 보이지 않고 있는 실정이라고 전했다.

글로벌 관광산업 데이터 분석기업 OAG는 항공사 중에서는 델타항공(DL), 유나이티드항공(UA), 루프트한자(LH) 등, 국가 별로는 독일, 프랑스, 네덜란드 등이 좋지 않은 영향을 받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미국의 유럽발 여행금지 조치는 전 세계 항공 산업에 광범위한 영향을 미치면서 미국 내 모든 국제 항공편의 10.9%, 유럽 솅겐(Schengen) 조약 국가들과 미국 간 노선의 좌석 중 16.9%에 영향을 미치며 앞으로 4주 동안 총 6747편의 항공편과 약 200만 좌석이 치명적인 영향을 받을 것이라고 분석되고 있다. 

이미 중국 민항국이 2020년 3월 12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월 한 달 중국 민항 산업의 총 적자가 245.9억위안(약 한화 4조1800억)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CAPA는 세계 항공사들의 파산은 수억 개의 일자리를 없애고, 글로벌 비즈니스 활동을 담당하는 관광 및 여행 산업을 훼손하는 행위라고 주장했다. 더 늦지 않게 ICAO, IATA, 지역 항공 협회, EU, 주요 항공산업 리딩 국가들이 개방적인 대화를 시작해 새로운 국제 협력의 기회를 열어야 할 것이라고 강하게 권고했다. 

유로저널 김세호 기자
   eurojournal01@eknews.net


 

 

더 보기 :
List of Articles
Copyleft © The Sketch Book Since 2001. by hikaru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