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해외건설 초호황,사상 최대 수주액 올 들어 우리나라 해외 건설 수주액이 지난 13일 현재 해외건설 수주액이 170억...

Posted in 경제  /  by 유로저널  /  on Jul 25, 2007 23:48
해외건설 초호황,사상 최대 수주액

올 들어 우리나라 해외 건설 수주액이 지난 13일 현재 해외건설 수주액이  170억달러를 돌파, 연간 실적으로 사상 최고치였던 지난해 165억달러 수주 규모를 불과 6개월만에 이미 갈아치우며 최대의 호황을 누리고 있다.
이는 1965년 첫 해외 건설 진출 이후 42년만에 이룩한 쾌거이며, 앞으로도 연간 150억~200억달러의 수주를 지속할 것으로 건교부는 내다봤다.
이 같은 해외 건설 전성기는 세계 건설시장이 연간 10% 이상 안정적으로 성장하고 있고, 풍부한 오일달러 유입과 아시아 경제의 회복, 아프리카와 중앙아시아...신흥시장의 활성화 때문으로 분석된다.
또 우리 건설업계가 2000년 이후 기술경쟁력을 바탕으로 고부가가치 플랜트 중심으로 대규모 공사를 많이 수주해 내실화하고 있는 것도 주된 요인이다.
실제로 2000년 이전 전체 수주액 중 23%를 차지하던 플랜트 비중은 2000년 이후 67%로 급증했다.
우리 업계의 적극적이고 전략적인 수주 활동도 빼놓을 수 없다. 주력시장인 중동, 아시아 뿐 아니라 아프리카, 중앙아시아. 신흥시장으로 발빠르게 영역을 넓히고 있으며, 중소기업들도 올해 17억6000만달러의 수주액을 기록, 수주 확대에 톡톡히 한 몫 하고 있다.
올해 해외 수주 실적을 지역별로 보면 중동지역이 111억달러로 지난해 동기 대비 76% 증가해 고유가로 인한 중동 붐이 이어지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아시아 지역은 47% 늘어난 34억달러, 아프리카 지역은 10억5000만달러, 유럽 9억달러, 중앙아시아 2억6000만달러 등이다.
업체별로는 두산중공업이 2800005000만달러로 최고 수주액을 기록했으며 현대중공업(20억 8000만달러), 삼성ENG(19억 7000만달러), 삼성물산(12억2000만달러), 대우건설(12억 1000만달러), 현대건설(11억달러) 등이 10억달러 이상을 수주했다.

<유로저널 경제부 >

 

 

URL
http://eknews.net/xe/57858
Date (Last Update)
2007/07/25 23:48:07
Category
경제
Read / Vote
1049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7858/486/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여성 부모 중 한쪽이 한국 국적, 본인 의사와 관계없이 한국 국적 자동 취득(2017년 6월 15일자 속보 포함) imagefile 2015-06-09 85143
공지 사회 2002년 출생 선천적 복수국적자,2020년 3월31일까지 국적이탈 신고해야 2015-07-19 79887
공지 건강 국내 주민등록자, 해외 재산·소득 자진 신고하면 처벌 면제,10월1일부터 6개월간 imagefile 2015-09-22 74307
공지 기업 한국 국적 포기자, '최근 3년간 5만명 육박,병역기피자도 증가세, (2017년 6월 15일자 속보 포함) imagefile 2015-09-23 81283
공지 사회 재외동포 등 외국인 입국 즉시 공항에서 휴대폰 개통 가능 imagefile 2015-10-01 75584
공지 사회 재외국민 선거, 법 위반하면 국적에 관계없이 처벌 받는다. imagefile 2015-11-17 74370
공지 사회 재외동포, 입국시 자동출입국심사 가능한 반면 지문정보 제공 필수 imagefile 2015-11-23 75325
공지 사회 병역 의무 회피나 감면 목적 외국 여행이나 유학 후 미귀국시 강력 처벌 imagefile 2016-02-22 70009
공지 사회 재외국민 국내거소신고제도 폐지에 따른 재외국민 주민등록증 발급 안내 2016-05-22 65851
공지 정치 10억 넘는 해외금융계좌 내국인과 일부 외국인 신고 안 하면 과태료율 40% 2016-05-31 64525
공지 사회 병역 미필자는 국적 회복 불허, 해외 병역대상자 40세로 !!! imagefile 2017-06-20 39543
공지 사회 5월부터 41세 미만 병역미필자는 재외동포 비자 발급제한 imagefile 2018-02-19 15907
공지 사회 선천적 복수국적자 국적선택신고 안내 -외국국적불행사 서약 방식- imagefile 2019-01-07 8196
3158 국제 한.중.일 정상 “3국간 공조로 금융위기 대처” imagefile 2008 / 12 / 16 991
3157 국제 ‘콜레라’ 짐바브웨 등 아프리카 사망자 급증 2008 / 12 / 12 947
3156 국제 그리스 시위 격렬, 아테네 도심기능 '마비' imagefile 2008 / 12 / 12 1112
3155 국제 美, "北 핵폭탄 보유국 분류, 對北전략 재고" imagefile 2008 / 12 / 12 955
3154 국제 영국, 파격적 복지 개혁 발표로 논란 (펌) imagefile 2008 / 12 / 12 977
3153 국제 IOC, 런던올림픽 경기장 내년 3월까지 확정 요구 (펌) imagefile 2008 / 12 / 12 2077
3152 국제 이란, 오바마의 핵포기시 '인센티브' 제안 거부 2008 / 12 / 10 949
3151 국제 중국은 '인재 블랙홀' 유학생, 전문가들 U턴 imagefile 2008 / 12 / 10 1083
3150 국제 탈레반,아프간과 파키스탄 '영구적인 거점' 확보 나서 imagefile 2008 / 12 / 10 1013
3149 국제 美.日,유럽 등 OECD국가 실업자,2010년에 대란 2008 / 12 / 03 1000
3148 국제 태국 反정부시위대 공항에 이어“항구도 점거” imagefile 2008 / 12 / 03 1007
3147 국제 나이지리아 기독교-이슬람교 충돌,수백명 사망 imagefile 2008 / 12 / 02 1089
3146 국제 英 텔레그래프지, '세계에서 가장 위험한 곳 20’선정 (펌) imagefile 2008 / 12 / 02 1013
3145 국제 뭄바이 테러, 인도 파키스탄 배후 지목 공습 준비중 imagefile 2008 / 12 / 02 1068
3144 국제 중국 막강한 외환 보유고, 세계를 사들인다 2008 / 11 / 26 907
3143 국제 美 정보위,“2025년 미국 저물고 중.러.인도 군웅할거” (펌) imagefile 2008 / 11 / 26 1224
3142 국제 힐러리에 ‘외교 재량권’ 북-미회담‘현실론’ 전망도 imagefile 2008 / 11 / 26 1016
3141 국제 유럽도 자동차 산업 지원,보호주의 본격화 imagefile 2008 / 11 / 26 980
3140 국제 "소말리아 해적 응징" 국제사회 군사적 응징 나서 (펌) imagefile 2008 / 11 / 21 1242
3139 국제 美 자동차 '빅 3' 구제금융 무산 위기, 파산 가능 imagefile 2008 / 11 / 21 954
Board Search

www.eknews.net는 최대발행부수와 최대발행면을 통해 전유럽 19 개국 한인사회로 유일하게 배포되고 있는 주간신문 유로저널의 홈페이지입니다.
기사 제보를 비롯한 광고 문의 등은 아래 연락처를 이용해 주시길 바랍니다.

+44 (0)208 949 1100, +44 (0)786 8755 848
eurojournal@eknews.net 혹은 eurojournals@hotmail.com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