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벨기에 왕자, 수당 삭감 상소에 실패 벨기에 라우렌트 (Laurent) 왕자의 상고가 기각된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 일...

Posted in   /  by admin_2017  /  on Apr 02, 2018 23:55
extra_vars1 :  
extra_vars2 :  
벨기에 왕자, 수당 삭감 상소에 실패

벨기에 라우렌트 (Laurent) 왕자의 상고가 기각된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 일간 가디언지는 지난해 라우렌트 왕자의 수당을 삭감하는 결정에 대해 왕자가 상소한 것이 다시 의회로 부터 거절되었다고 보도했다. 지난해 라우렌트 왕자는 해군 제복을 한 모습으로 중국의 공산군 창설 90회 기념회에 참석을 한 것을 비롯해 몇 가지 ‘부끄러운’ 사건들에 연이어 연루되면서 수당이 삭감되었고 이에 상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럽3-벨기에 왕자, 수당 삭감에 상소 실패 가디언지.jpg
사진: 가디언

지난 목요일, 의원들이 삭감에 대한 투표를 진행하기 앞서 하원의장은 라우렌트 왕자가 관대한 처분을 바라며 작성한 감정적인 3장짜리 상고문을 읽었지만, 결과는 찬성 93명, 반대 23명으로 왕자의 수당  15%가 삭감되었다. 

Flemish Liberals and Democrats party의 Patrick Dewael는 "이것은 페널티가 아니라 수당에 대한 삭감되는 것이다.”고 언급하며, "왕자는 스스로를 연민할 필요가 없다.”고 전했다. 

벨기에 필리프(Philippe)왕의 남동생인 그는 상고문에서 자신이 벨기에에서 가장 학대받는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그가 나라와 왕실을 위해 어떤 삶을 사는지에 대해 언급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그는 수당이 갂인 것에 대해 이번 투표가 그의 삶에 대한 재판이고 이 같은 결정은 자신에게 대한 심각한 선입견을 만든다고 주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일년에 그가 정부로 받는 수당은 €308,000 (£280,000) 에 달하며 이번에 삭감된 금액은  €46,000 (£40,340)인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 유로저널 변금주 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네덜란드 베네룩스 뉴스는 2015년 11월부터 유럽 뉴스난에 게재합니다. 2015-11-02 5844
» 벨기에 왕자, 수당 삭감 상소에 실패 imagefile 2018 / 04 / 02 1409
307 벨기에 바(bar)들, 맥주컵 지키기에 혈안 imagefile 2018 / 03 / 20 1450
306 벨기에 정부, 혹시 모를 원자력 발전소 사고 대비해 요오드 알약 준비 imagefile 2018 / 03 / 13 1408
305 네덜란드 슈퍼마켓, ‘플라스틱 프리’ 시도 imagefile 2018 / 03 / 06 1610
304 네델란드, „작아진 EU, 예산 또한 작아져야!“ imagefile 2018 / 02 / 19 1321
303 벨기에, 고양이 불임시술 의무화 imagefile 2018 / 02 / 13 1215
302 벨기에 레스토랑, 수돗물을 미네랄워터로 속여 판매 imagefile 2018 / 02 / 07 1404
301 네덜란드, 유럽 에너지 허브로 야심찬 도약 imagefile 2018 / 01 / 01 1135
300 네델란드도 독일 고속도로 통행료 도입 반대 imagefile 2017 / 12 / 19 1703
299 벨기에 정부, 왕자에 예산삭감 imagefile 2017 / 12 / 05 3361
298 암스테르담, 영국 은행들에게 러브콜 imagefile 2017 / 12 / 05 1879
297 네덜란드, 치즈 이어 와인 원산지 보호 받게 될 예정 imagefile 2017 / 11 / 28 1402
296 암스테르담 "비어 바이크 (Beer Bike)" 운행 종료 imagefile 2017 / 11 / 07 2221
295 네덜란드 연정 협상, 총선 후 208일만에 타결 imagefile 2017 / 10 / 09 1602
294 브뤼셀, 내년부터 공해 과다유발 차량 금지한다 imagefile 2017 / 10 / 02 1263
293 네덜란드, “살충제 달걀” 이어 “박테리아 초밥” 파문 imagefile 2017 / 08 / 28 1330
292 네덜란드 내 안락사로 인한 사망률, 꾸준히 상승 중 imagefile 2017 / 08 / 07 3057
291 네덜란드, 무정부 상태 130여일 째 지속 imagefile 2017 / 07 / 24 1854
290 네덜란드 정부, 2020년부터 금연 정책 강화 imagefile 2017 / 07 / 10 1854
289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여성 경찰 히잡 착용 허용 방안 검토 imagefile 2017 / 05 / 22 2528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