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그르노블 수영장에서 부르키니 착용 허용 계획,



프랑스 문화 전쟁 재점화



 



 



1290-프랑스 5 사진 1.png



부르키니는 이슬람과 페미니즘에 대한 사회적 태도에 의문을 제기하면서 프랑스에서 오랫동안 분쟁의 촉매제 역할을 해왔다. 



그르노블(Grenoble)시 수영장의 규칙 변경은 수영복 종류나 패턴에 대한 반대가 줄어들 수 있음을 시사한다



시립 수영장의 여름 개장 시간이 곧 다가옴에 따라 Grenoble의 시청은 5월 16일 수영복 규정에 대한 잠재적인 변경 사항에 대해 투표할 예정이다.



 프랑스 수영장이 엄격한 수영복 규정을 발표하는 것은 드문 일이 아니다.



대부분의 경우 수영 모자와 몸을 감싸는 라이크라 의상이 필수이다. 그러나 그르노블 시장 Eric Piolle는 특히 여성 수영 선수들에게 규칙을 더 관대하게 만들고 싶어하고 있다.



1290-프랑스 5 사진 2.png



그는 “불합리한 규제를 없애는 것이 우리의 바람”이라고 말하면서 “여기에는 햇빛 보호 또는 종교 등 신념에 대한 추가 범위를 제공하는 맨 가슴과 수영복을 허용하는 것이 포함된다. 구체적으로 부르키니를 찬성하거나 반대하는 입장을 취하는 것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부르키니는 머리를 포함한 몸 전체를 덮고 얼굴과 손, 발만 보이는 수영복입니다. 



그르노블시의 계획된 변화는 2018년에 시작된 도시의 시위 이후에 이루어졌다. 2020년과 2021년에 커뮤니티 풀뿌리 협회 Alliance Citoyenne의 활동가 그룹은 Grenoble의 수영장에서 부르키니를 입고 항의했다.



그 중 한 사람은 히잡을 쓰고 그르노블에 거주하는 이슬람교도인 타우스였다. 그녀는 FRANCE 24와의 인터뷰에서 "물 속에 있는 느낌을 좋아하지만 그 시위는 프랑스에서 수영장에 발을 넣은 것은 처음이었다."고 말했다. 



그녀는 부르키니 착용을 허용할 뿐만 아니라 모든 여성에게 더 많은 선택권을 제공하기 위해 규칙이 변경되어야 한다고 단호하게 말한다.



그녀는 “규칙이 부르키니에 관한 것은 아니다”라고 말하면서 “여성들이 원하면 가슴을 보여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정말 페미니즘과 여성들이 원하는 옷을 입도록 하는 것이다. 여성 개개인의 선택권을 믿는다.”고 말했다.



 



부르키니, 수영장 허용은 '이슬람에 복종'



그럼에도 불구하고, 특히 부르키니가 수영장에서 허용되는 것은 프랑스에서 논쟁을 불러일으켰다.



부르키니는 2004년에 그녀의 디자인을 시장에 내놓은 오스트레일리아인 Aheda Zanetti에 의해 발명되었다. 



그녀는 FRANCE 24와 인터뷰에서 “아이디어는 이슬람 여성과 소녀, 또는 단정하게 옷을 입고 싶어하는 사람을 위한 수영복과 수상 스포츠를 즐기려는 여성등을 위해 만드는 것이었다.”고 말했다.



그녀는 자신의 디자인이 이슬람 여성들과 더 작은 수영복을 입는 것을 불편해하는 사람들에게 더 큰 통합으로 이어지기를 희망했지만, 프랑스에서는 그 의류가 논쟁의 오랜 촉매제가 되었다.



그르노블에서는 지역 정치인들이 수영장에서 부르키니를 입을 수 있도록 하려는 시장의 계획에 신속하게 대응했다. 



지난 5월 오베르뉴 론 알프스 지역의 로랑 와퀴에 지사는은 시장을 “이슬람주의에 복종”하고 있다고 비난하고 법안이 통과되면 도시에 대한 보조금을 삭감하겠다고 위협했다.



 



'원하는 것을 입으십시오!'



2016년 8월 말, 프랑스 정부의 법적 규제 기관인 Le Conseil d'Etat는 지방 정부가 부르키니 착용을 금지할 수 있는 권한을 거부했으며, 9월에는 니스와 다른 해변에서 부르키니 금지를 해제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부르키니는 여전히 일부 사람들에게 논란의 여지가 있는 것으로 보인다. 



2022년 5월 프랑스 우익 뉴스 채널 Cnews가 실시한 설문 조사에 따르면 프랑스 국민의 73%가 수영장에서 부르키니 착용을 금지하는 것을 선호한다고 밝혔다.



Taous는 이는 주로 수영복이 아닌 종교적 상징으로 간주되기 때문라면서 "나는 여성들, 종종 나이 많은 여성들이 몸을 보여주고 싶지 않기 때문에 부르키니를 입을 수 있는지 묻는다."라고 는 말하면서. “당연히 할 수 있다고 말한다. 누구나 구매할 수 있다. 무슬림일 필요는 없다.”고 덧붙였다.



한편 부르키니 착용자들에 대한 지지는 조용히 증가하고 있다. 2018년, Rennes 시립 수영장의 규정 변경으로 부르키니 착용이 승인되었다.



Grenoble의 제안된 규칙 변경에 비추어 100개 이상의 유명 페미니스트 단체와 Caroline De Haas와 Alice Coffin을 포함한 페미니스트가 '5월에 원하는 것을 입으십시오!'라는 제목의 Alliance Citoyenne이 작성한 공개 서한을 공개적으로 지지했다.



Alliance Citoyenne의 시위대는 2020년과 2021년에 수영장에서 부르키니를 착용한 혐의로 경찰에 의해 벌금형을 받았지만, 지방 당국이 입장을 바꾸는 것을 보고 기쁘게 생각한다. Taous는 "우리는 월요일에 그르노블에서 상황이 바뀔 수 있다는 희망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우리는 승리의 손가락을 꼬고 있다. 그리고 그들이 그르노블에서 변할 수 있다면 프랑스의 다른 곳에서도 변할 수 있다.”고 말하고 싶다.



월요일 투표 결과와 상관없이 결과는 파문을 일으킬 것으로 보인다. 부르키니를 찬성하거나 반대하는 시위가 그르노블의 시의회 건물 밖에서 계획되어 있다.



논쟁이 격화되면서 Piolle 시장은 긴장을 진정시키려고 노력했다. 그는 트윗에서 “그르노블에서 우리는 공공 서비스에 대한 평등한 접근과 옷을 입거나 벗을 자유를 보장하기 위해 수영장 규칙을 변경할 계획이다.”고 말하면서  "부르키니는 주제가 아니다."고 밝혔다.



 



프랑스 유로저널 김현수 기자



eurojournal10@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060 프랑스 정부의 코로나 피해 기업 지원에 기업들 반색 file admin_2017 2022.03.09 22
7059 프랑스 의회, 6월 선거로 소신 밝히는 젊은 국회의원 증가(7월 14일자) admin_2017 2022.07.31 22
7058 남서부 화재로 프랑스 전역에서 기록적 고온 기록(7월 27일자) admin_2017 2022.07.31 23
7057 프랑스, 전 세계 모든 원유 대상 가격상한 도입 제안 admin_2017 2022.07.07 23
7056 마크롱, '세계 경제의 종말' 가능성 경고 file admin_2017 2022.09.07 24
7055 프랑스의 자연 유적지, 너무 많은 관광객에 신음 앓아(7월 14일자) admin_2017 2022.07.31 24
7054 프랑스, '기후클럽' 참가국에 CBAM 면제 시사 file admin_2017 2022.03.09 25
7053 프랑스, OECD회원국 중 GDP대비 세금 비율 제일 높아 file admin_2017 2022.03.09 25
7052 프랑스 4월1일부터 유류할인, 에너지 체크, RSA 재평가 file admin_2017 2022.04.05 25
7051 올해 113살이 된 한국 웹툰,프랑스 파리에서 전시 개최(7월 14일자) admin_2017 2022.07.31 25
7050 프랑스,해외 입국자 규정 변경에 휴가 예약 급증 file admin_2017 2022.03.09 26
7049 프랑스, '물가 상승,가뭄과 폭풍우,두창 확대'의 삼중고 admin_2017 2022.08.25 26
7048 프랑스, 중환자실 감소할 때까지 '백신 패스' 유지 file admin_2017 2022.03.09 27
7047 프랑스 2022년부터 새로 시행되고 있는 각종 법안들 file admin_2017 2022.03.16 27
7046 프랑스, 원자력 산업 재가동 위해 EDF 인수 계획 발표(7월 27일자) admin_2017 2022.07.31 27
7045 프랑스 집권 여당, 국회 과반 확보 실패로 마크롱 공약 일부 실천 어려워질 듯 file admin_2017 2022.07.07 27
7044 프랑스 국회, 임대료 인상 일시 정지 등 구매력 강화 법안 통과해 (7월 27일자) admin_2017 2022.07.31 28
7043 佛 마크롱 대통령 재선에 프랑스의 EU 영향력 확대 전망 file admin_2017 2022.05.03 29
7042 프랑스 물가상승, 37년만에 최고치인 5.2% 기록해 file admin_2017 2022.06.14 29
7041 프랑스, 전쟁 악영향 우려에 수입 농식품 '거울조항' 잠정 중단 file admin_2017 2022.03.30 30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58 Next ›
/ 358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