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최영숙 한민족유럽연대 의장, 

민주주의 발전 유공 대통령 표창 수상


지난 11월 23일 독일 베를린 주 독일 대한민국 대사관에서는 2021년 민주주의 발전 유공 정부포상을 받은 최영숙 한민족유럽연대의장에게 대통령 표창 전수식이 있었다. 



이날 조현옥대사는 격려사에서 “최영숙의장은 지난 1981년부터 현재까지 재유럽오월민중제를 개최하며 5.18정신을 계승하는데 앞장서 왔으며 재유럽 민족 민주운동협의회대표와 한민족유럽연대 대표로서 한국 민주화운동을 지원하고 널리 알려온 공로가 인정되어 금번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게 되었다”라고 밝혔다.



또한 “최 의장의 표창 수상은 우리나라의 민주주의 발전을 위해 그간 함께 해온 재독동포사회와 유관단체에게도 매우 의미가 있고 자랑스러운 일이라며 이를 계기로 우리나라와 독일 모두 보다 성숙한 민주주의로의 발전을 위해 우리 동포사회가 더욱 힘을 내어 함께 나아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영숙의장은 수상소감에서 “이 상은 저 개인이 받는것이 아니라, 오랜 세월 조국의 민주화와 평화통일을 위해 함께 투쟁해온 동지들이 받는 상이다. 그리고 평생을 투쟁하시다가 민주화와 통일조국을 보지 못하고 먼저 가신 선배, 동지 영령들께 이 상을 바친다”면서 1966년 파독 간호사로 독일에 온 이후부터 지금까지 50여년의  민주화운동 긴 여정에 대해 회상하였다. 



그녀는 "동백림사건과 광주항쟁을 지켜보면서 해외에서도 민주화운동을 함께 해야하는 중요성을 깨닫게 되었고 오월항쟁 시민들과 연대하면서 참된 민주주의를 알았다"고 하면서 "입국 불허와 귀국하면 공항에서 연행되어 조사받게 되고 심지어 고향에 있는 가족까지도 고초을 겪어야 해서 그리운 조국을 마음대로 방문도 못했을 때가 있었고 심지어 독일 동포사회에서 따돌림 당하는 일이 허다했다"고 말했다.



또한 최 의장은 “독일인 및 세계인들과 연대하여 한국 민주주의, 인권, 평화통일 알리기, 나아가 외국인 차별반대, 환경오염반대, 독일의 민주주의, 여성인권에 힘쓴 활동에 힘써왔다”며, “하루 빨리 조국의 민주주의가 더 발전해서 한반도의 평화통일이 속히 오기를 간절히 기원한다”고 밝혔다.






<최영숙 의장의 수상소감 전문>



먼저 이 상의 수상자로 추천해 주신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와 수상해주신 문재인 대통령 및 관계자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이 상은 저 개인이 받는것이 아니라, 오랜 세월 조국의 민주화와 평화통일을 위해 함께 투쟁해온 동지들이 받는 상입니다. 그리고 평생을 투쟁하시다가 민주화와 통일조국을 보지 못하고 먼저 가신 선배, 동지 영령들께 이 상을 바칩니다.



독일, 유럽에서 민주화 운동의 길은 50여년 이라는 긴 여정이었습니다.

50여년전, 저희들은 조국의 빈곤 구제책으로 외화획득을 위해 독일에 왔습니다.

이곳 독일땅에서 저희들은 박정희 정부에 의해 간악하게 조작된 동백림사건을 겪었고, 상상을 초월하는 잔악함으로 광주항쟁을 진압하던 전두환 군부의 만행을 독일 언론을 통하여 목격하였습니다. 그러면서 저희도 일어나야 한다고 생각했습니다. 저희는 오월항쟁 시민들과 연대하면서 참된 민주주의를 알았고, 왜 해외에서도 민주화운동을 함께 해야하는 지에 대한 중요성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독일의 68혁명의 체험도 민주주의의 가치를 인식하는데 도움을 주었습니다.



물론 이 길은 쉽지 않았습니다.

한때는 그리운 조국을 마음대로 방문도 못했습니다. 입국이 불허되기도 했고 그래도 다 무릅쓰고 귀국하면 공항에서, 또 어디론가 연행되어 조사받고, 심지어 고향에 있는 가족까지도 고초을 겪어야 했습니다. 저희가 하는 일이 왜곡선전되어 동포사회에서 따돌림 당하는 일이 허다했고, 함께 만든 2세들 문화단체까지도 핍박 받아 2세들도 서러움을 당했습니다.

그래도 저희들은 꾸준히 조국의 민주세력들과 연대하고 그들로부터 많은 격려도 받고 힘을 얻었습니다. 오월항쟁을 기리고자 41년간 한해도 걸르지 않고 개최하는 재독오월민중제를 해마다 방문해주시는 광주의 동지들, 독일을 방문하셨던 전태일 열사의 어머니 이소선 여사님은 "독일에도 태일이가 살고 있네"라 하시며 좋아 하셨고, 한국의 여성노동자들의 실상을 알리기 위해 공장의 불빛“ 연극을 만들어 독일 전역을 순회하는 것을 보고 감격해 하던 여성노동자들, 민협에서 발간하였던 민주조국 신문이 대학교의 대자보에 실려 많은 정보를 얻었다던 대학생들, 이 모든 것들이 저희에겐 큰 힘이 되었습니다.



이에 분발하여 우리는 독일인 및 세계인들과 연대하여 한국 민주주의, 인권, 평화통일 알리기에 혼신을 다하고, 나아가 외국인 차별반대, 환경오염반대, 독일의 민주주의, 여성인권에 힘쓰며, 직접 그런 단체에 들어가 활동하여 독일사회의 발전에도 많은 노력을 기울였습니다. 또한 간호사 송환반대 체류투쟁으로 독일의 외국인 체류법 개정도 이루어냈습니다. 우리 자랑스런 2세 풍물패 천둥소리는 유럽에서 우리 문화를 알리는 사물놀이 원조그룹으로기여하고 있습니다.



5.18항쟁, 6월항쟁, 촛불혁명을 통하여 조국의 민주주의는 많은 성장을 했지만, 아직도 해야할 일들은 산재해 있습니다. 하루 빨리 조국의 민주주의가 더 발전해서 한반도의 평화통일이 속히 오기를 간절히 기원합니다.

2020년부터 민주화에 기여한 분들에게 그 업적을 기리는 포상이 주어진다니 감사합니다. 국내에서, 해외에서 민주화 발전에 기여한 모든분들에게도 진정한 예우가 이루어지길 기대합니다.



마지막으로 코로나의 기승에도 오늘 참석하여 이 영광을 함께 나누는 동지들과 수고하신 조현옥대사님, 전준석 영사님께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2021년 11월 23일 최영숙



독일 베를린 정선경 기자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동유럽 폴란드에 거주하고 계신 동포 여러분 (폴란드 임훈민 대사, 신년 및 부임 인사) file admin_2017 2022.01.26 1997
공지 유럽전체 유럽 영주권자 유권자 등록 불과 최대 855명에 불과해 admin_2017 2022.01.25 1696
공지 유럽전체 유로저널 홈페이지 증설 작업으로 정상화가 늦어지고 있지만 임시 게재합니다. admin_2017 2022.01.25 1668
공지 유럽전체 제 20대 대선 재외국민 유권자 등록 '매우 저조해 유감' file admin_2017 2022.01.22 1946
공지 유럽전체 유로저널 유럽 한인 취재 기사 무단 전재에 대한 경고 admin_2017 2021.06.13 8527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 3회 국제포럼 성황리에 개최해 file admin_2017 2019.11.06 30028
공지 유럽전체 (사)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2회 국제포럼 깊은 관심 속에 개최 admin_2017 2019.06.08 32875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철원군 초청 팸투어 통해 홍보에 앞장 서 admin_2017 2019.06.08 33529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 1회 해외동포 언론 국제 포럼 성공리에 개최되어 file admin_2017 2018.10.31 37092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 언론사 발행인들,한국에 모여 첫 국제 포럼 개최해 file admin_2017 2018.10.21 32948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은 유럽한인들의 대표 단체인가? 아니면 유총련 임원들만의 단체인가? admin_2017 2018.03.21 38242
공지 영국 [유로저널 특별 기획 취재] 시대적,세태적 흐름 반영 못한 한인회, 한인들 참여 저조와 무관심 확대 file admin_2017 2017.10.12 46815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창립대회 개최로 동포언론사 재정립 기회 마련 file eknews 2017.05.12 60867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 단체, 명칭들 한인사회에 맞게 정리되어야 eknews 2013.03.27 62990
공지 유럽전체 해외 주재 외교관들에 대한 수상에 즈음하여(발행인 칼럼) eknews 2012.06.27 69262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대표 단체 통합을 마치면서(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file eknews 2012.02.22 61901
공지 유럽전체 존경하는 재 유럽 한인 여러분 ! (정통 유총련 김훈 회장 송년 인사) file eknews 2011.12.07 73544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들을 위한 호소문 (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file eknews 2011.11.23 85986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대정부 건의문(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file eknews 2011.11.23 92575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회장 김훈) , 북한 억류 신숙자씨 모녀 구출 촉구 서명운동 eknews 2011.11.23 91228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임시총회(회장 김훈)와 한-벨 110주년 행사에 500여명 몰려 대성황이뤄 file eknews 2011.11.16 102210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두 단체에 대한 유총련의 입장(통합 정관 부결 후 정통유총련 입장) file eknews05 2011.11.01 85322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임시총회,통합 정관 부결로 '통합 제동 걸려' (제 9대 신임회장에 김훈 회장을 만장일치로 선출) file eknews 2011.09.21 94294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한인 총연합회 전현직 임원,그리고 재유럽 한인 여러분 ! (통합관련 총회 소집 공고) eknews05 2011.09.06 89440
5970 유럽전체 지속적인 한반도 평화 실현을 위한 여성리더십- 민주평통 유중아지역회의 여성컨퍼런스 성황리에 열려 file eknews06 2022.05.11 349
5969 독일 2022년 제 17회 유럽한글학교 교사연수 로마에서 16개국 122명 참석 file admin_2017 2022.05.09 32
5968 독일 2022년 재독한인글뤽아우프회 노동절(근로자의 날) 행사, 교민 잔치 펼쳐져 file admin_2017 2022.05.09 19
5967 독일 “다시 희망을 품자”- 베를린에서 4.27 판문점선언 4주년을 맞아 남북간 굳게 닫힌 문을 열기위한 집회열려 file admin_2017 2022.05.02 54
5966 독일 재독한인총연합회 제35대/제 36대 이•취임식 및 상견례 file admin_2017 2022.04.25 105
5965 독일 재독한인총연합회, 우크라이나 긴급구호 특별모금 캠페인 실시 file admin_2017 2022.04.25 14
5964 독일 쾰른 한인회 제27차 정기총회, 조기택 신임회장 선출 file admin_2017 2022.04.11 37
5963 독일 재독한인문화회관(Koreanischer Kulturzentrum) 운영위원 회의, 곳곳에 귀한 손길이 file admin_2017 2022.04.11 37
5962 유럽전체 유럽총련, 정기 총회와 웅변대회 성대히 개최해 file admin_2017 2022.04.05 117
5961 독일 조현옥 주독일대사 동포단체장 초청 오찬 간담회 개최 file admin_2017 2022.04.05 199
5960 유럽전체 세계국제결혼여성 총연합회(World-KIMWA) 하와이(마우이섬)에서 컨퍼런스 개최 file admin_2017 2022.04.05 37
5959 유럽전체 제23차 세계대표자대회 경기 화성 SINTEX에서 개막 file admin_2017 2022.04.05 59
5958 독일 (사)재독한인간호협회 제16대 상견례 및 연석회의 file admin_2017 2022.03.29 125
5957 영국 영국 '표류하는 지형'전 개최 file admin_2017 2022.03.29 9
5956 영국 제4회 英 셰필드 '한국의 날' 축제 file admin_2017 2022.03.29 17
5955 스페인 ‘나는 당신이 그립습니다’ 한복을 입은 여인 그림으로 널리 알려진 신선미 작가의 작품전 file admin_2017 2022.03.29 14
5954 독일 독일 동포사회 전쟁중인 우크라이나 돕기 성금 모금에 나서 file admin_2017 2022.03.29 111
5953 독일 주독일대사관, 한-독 전문가 산업부문의 탄소중립 논의 file admin_2017 2022.03.29 22
5952 독일 (사)재독한인총연합회 제36차 정기총회-정성규 신임 회장 선출 file admin_2017 2022.03.28 25
5951 영국 코윈 영국 한인 여성회 ( KOWIN UK) 세계 여성의 날 행사, 6 개국 여성들 초청해 성대히 개최 file admin_2017 2022.03.16 66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9 Next ›
/ 299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