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파리 협약 목표달성 위해 유럽연합은 원전사용 빈도 25%로 늘려야. 최근 딜로이트의 발표자료에 의하면 유럽연합이...

by eknews10  /  on May 06, 2019 19:19

파리 협약 목표달성 위해 유럽연합은 원전사용 빈도 25%로 늘려야.



최근 딜로이트의 발표자료에 의하면 유럽연합이2050년 저탄소 배출 기준을 달성 하기 위해서는 핵발전소 이용 율을 25%로 증가 해야한다. 유럽연합은 1990년에 비해 탄소 배출양은 40% 감소를 목표를 두고 2050년 까지 95%의 목표를 달성할 것으로 약속했다. 독일과 폴란드에 사용되는 석탄을 줄이는 것 부터 계획을 세웠다.



KakaoTalk_20190506_064108814.jpg



원자력에 의존도가 40%에 달하는 프랑스는 이미 저탄소 배출 목표를 준비하고 있으며 국가의 목표달성을 거의 도달했다탄소 배출을 줄일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은 원자력 이용을 늘리는 것이다. 그러나 안전에 대한 걱정이 영국을 시작으로 독일 및 유럽 전역에 퍼지고 있다. 재생에너지를 많이 사용하는 독일에서는2011 후쿠시마 원전 사고 이후 원전 사용을 줄였다. 그로 인해 독일의 석탄 사용이 점차늘어나면서 탄소 배출양도 함께 증가했다.




유럽연합이 탄소 배출양을 줄이기 위해 노력을 한다면 원전사용의 빈도를 높일 수 밖에 없다. 유럽연합의 원전에 사용하게 됨으로써 환경 보호 뿐만아니라 일자리 창출과 같은 경재적인 이익도 볼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출처: 포브스


유로저널 박재욱 기자
   eurojournal11@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328 유럽연합과 미국, LNG 무역 증진 방안 논의 imagefile 2019 / 05 / 06 502
5327 유럽연합 내 비자 및 마스터 카드 수수료 인하 imagefile 2019 / 05 / 06 1477
5326 유럽연합 청년 농업인을 위한 수십억 대출 계획 imagefile 2019 / 05 / 06 814
» 파리 협약 목표달성 위해 유럽연합은 원전사용 빈도 25%로 늘려야. imagefile 2019 / 05 / 06 415
5324 EU, 2020년 4월부터 트랜스 지방 함유량 100g당 2g으로 제한 imagefile 2019 / 04 / 30 599
5323 영국,체코 및 이탈리아 국민들, EU 잔류에 과반수 미만만이 찬성 (1면) 2019 / 04 / 30 580
5322 미국, EU 농산물시장 개방하지 않으면 자동차 관세 부과 2019 / 04 / 30 573
5321 새로운 EU 규칙에 따른 CO2 배출 규정 imagefile 2019 / 04 / 30 778
5320 유럽-일본 자유무역 협정 체결 file 2019 / 04 / 30 652
5319 EU 반고문 위원회, 경찰의 비인권적 면접 관행 개선요구 imagefile 2019 / 04 / 30 539
5318 EU, 자동차 접속은 5G 보다 WiFi 선택 imagefile 2019 / 04 / 30 767
5317 EU 의회가 11.25억 유로 대출 보증 계약 체결 imagefile 2019 / 04 / 30 444
5316 발칸루트 통해 유럽으로 오는 난민들 폭력과 학대 시달려 imagefile 2019 / 04 / 16 859
5315 EU, 미국과의 공식적인 무역협상 승인…집행위원회 협상준비 나서 imagefile 2019 / 04 / 16 547
5314 'NO DEAL' 브렉시트, 수혜국은 중국과 미국, 피해국은 'EU,터키,한국' 2019 / 04 / 16 955
5313 유럽중앙은행, 유로존 경제성장 모멘텀 약화 지속 2019 / 04 / 16 597
5312 EU 정상회의, 브렉시트 10월 31일까지로 2차 연기(1면) 2019 / 04 / 16 847
5311 브렉시트로 유럽 전역에 수십 억 유로 소득 손실 발생(1면) imagefile 2019 / 04 / 09 1226
5310 EU, 브렉시트 혼란에 인내심 사라지고 있어 (1면) imagefile 2019 / 04 / 02 815
5309 EU, 현재 노딜 브렉시트 ‘사실상 불가피’…영국에 혼란 경고 imagefile 2019 / 04 / 02 914
Board Search
5 6 7 8 9 10 11 12 13 14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