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킹스톤, 런던에서 가장 안전한 지역 런던 경찰청의 연례 범죄 자료에 따르면 킹스톤은 여전히 런던에서 가장 안전...

by admin_2017  /  on Jun 12, 2019 05:22
킹스톤, 런던에서 가장 안전한 지역

런던 경찰청의 연례 범죄 자료에 따르면 킹스톤은 여전히 런던에서 가장 안전한 지역 중 하나로 나타났다. 킹스턴은 12,692건의 범죄건수를 기록했는데, 범죄건수가 가장 적은 서튼은 12,551건, 3위를 기록한 리치몬드는 12,871건으로 보고되었다.

2018년 4월부터 2019년 4월까지 런던에서 보고된 전체 범죄는 총 862,781건이었는데, 킹스톤에서 기록된 범죄는 런던 전체 범죄 건수의 1.47%에 해당된다.

킹스톤의 경우 많은 주요 범죄 분야에서 뚜렷한 개선이 있었는데, 예를 들면 전년 대비 마약 범죄는 13%, 절도 혐의자는 40%, 소매치기는 15.5%, 총기 소지 위반은 7.7% 감소했다. 다만 킹스톤의 전반적인 범죄건수는 8.5% 증가했지만, 이러한 경향은 다른 모든 런던 지역도 마찬가지이다.

범죄 예방과 안전 확보를 위해서는 여러 분야의 정보 공유와 협력이 필수적인데 이를 위하여 킹스톤시의 지역사회 안전팀(Community safety), 환경 보건팀(Environmental health) 및 면허팀(Licensing) 등은 킹스톤의 주민과 방문객의 안전을 향상시키는 다양한 프로젝트와 활동 영역에서 매일 경찰관과 및 외부 기관과 협력하고 있다.

특히 지역사회 안전팀은 런던시 경찰, 킹스턴 NHS 파트너, 런던 소방대, 런던 커뮤니티 재활 사업체, 보호관찰위원회 및 킹스턴 의회를 하나로 묶는 세이퍼 킹스턴 파트너십을 지원하고 있다. 여기에는 물론 봉사 단체와 사업체 단체도 포함되어 있다. 이 팀은 지역 기관, 기업 및 주민의 자원, 권한 및 서비스를 조정하여 킹스턴이 런던에서 가장 안전한 자치구 중 하나로 유지되도록 돕는 일을 하고 있다.

Safer Kingston Partnership의 활동에 대한 좀 더 자세한 정보는 www.kingston.gov.uk/safer 에서 볼 수 있다.

<하재성 킹스톤 시의원 제공>
jaesungha@yahoo.com

 

 

URL
http://eknews.net/xe/539951
Date (Last Update)
2019/06/12 05:22:39
Read / Vote
60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39951/77f/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979 약 70만명의 유럽인, 브렉시트 이후 영국 거주 허락받아 (1면) newimagefile 2019 / 06 / 26 4
11978 英 보리스 존슨, 노딜 브렉시트에도 EU 교역관계 유지 주장 new 2019 / 06 / 26 7
11977 영국 2019년 개인 소득세, £12,500까지는 '0'으로 면제 newimagefile 2019 / 06 / 26 4
11976 영국 HIGH ST 주요 소매점, 지난 2년간 거의 1,000 개 폐업으로 위기 newimagefile 2019 / 06 / 26 4
11975 영국 가정의(GP) 부족에 예방 가능 질환자 수 급증해 newimagefile 2019 / 06 / 26 4
11974 영국인 10명중 한 명인 550만 명, 총 1조 파운드 가치의 제2 주택 소유 (1면) imagefile 2019 / 06 / 19 80
11973 영국 노동당, 노딜 브렉시트 가능성 차단 위한 법안 승인 실패 imagefile 2019 / 06 / 19 67
11972 英 보수당 대표 1차 경선, 존슨 압도적 1위 'BREXIT 가능성 높아져' imagefile 2019 / 06 / 19 36
11971 '한-영 자유무역협정(FTA)' 타결, 브렉시트후에도 '무관세 수출' (1면) imagefile 2019 / 06 / 12 133
» 킹스톤, 런던에서 가장 안전한 지역 2019 / 06 / 12 60
11969 킹스톤 지역 국회의원 에드워드 데이비, 자민당 대표 도전장 imagefile 2019 / 06 / 12 35
11968 영국 입국시 우리 국민 대상 자동입국심사[E-passport gate] 제도 시행 2019 / 06 / 12 170
11967 美-英, 브렉시트 이후 무역협정에 의료서비스 시장개방에 충돌 2019 / 06 / 12 46
11966 英 EU 의회선거, 브렉시트당 약진해 'NO DEAL' 가능성 고조 (1면) imagefile 2019 / 06 / 05 121
11965 英 노동당, 브렉시트 타협안에 대한 2차 국민투표 실시 주장 imagefile 2019 / 05 / 20 240
11964 차량 리스 빠르게 성장하는 신세대 모터 금융, imagefile 2019 / 05 / 20 80
11963 핸드폰 스크린의 푸른빛이 수면 방해, imagefile 2019 / 05 / 20 95
11962 구글 화웨이의 안드로이드 사용 제한, imagefile 2019 / 05 / 20 86
11961 아마존 박스 포장 인력 기계로 대체해 imagefile 2019 / 05 / 20 88
11960 브렉시트, 6월 3일 총리의 4차 협상안이 마지막 전망 (1면) imagefile 2019 / 05 / 20 127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