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브렉시트 3개월 연기로 12월 12일 총선 결정 발표 2020년 1월31일까지 연기하되, 영국의 탈퇴협정 비준이 최종 ...

by admin_2017  /  on Oct 31, 2019 22:25


브렉시트 3개월 연기로 12월 12일 총선 결정 발표
2020년 1월31일까지 연기하되, 영국의 탈퇴협정 비준이 최종 완료된 날의 그 다음 달 1일을 탈퇴일로 확정, 



유럽연합(EU)이 영국 정부가 10월 31일로 예정된 브렉시트(BREXIT) 연기 요청에 동의하고 2020년 1월 31일까지 3 개월간 연기에 합의했다.

EU 회원국은 브렉시트 3차 연기에 피로감을 호소하나 노딜 방지를 위해 추가 연기를 허용한 것으로 분석된다.

EU 이사회는 26개 회원국이 3개월 브렉시트 연기에 찬성한 반면, 프랑스가 기술적 조율을 위한 단기 연기를 주장, 결론을 내지 못했으나 28일 브렉시트를 3개월(2020년 1월31일) 연기하되, 영국의 탈퇴협정 비준이 최종 완료된 날의 그 다음 달 1일을 새로운 탈퇴일로 확정, 조기 탈퇴를 허용하는 이른바 '플렉스텐션(Flextension)'에 동의했다.

1200-영국 1 사진.png

보리스 존슨 영국 수상이 11월 28일 영국 하원에서 12월 조기총선안이 부결되자, 조기총선 승인 의결정족수를 재적의원 3분의 2 찬성에서 단순 과반수로 변경하는 법안을 추진하겠다고 발표했다.  당초 조기총선을 통해 보수당이 안정적 과반수를 확보, EU와의 새로운 탈퇴협정을 비준한 뒤 1월 31일 이전 EU를 탈퇴한다는 계획이었으나, 조기총선안 표결에서 노동당 불참으로 의결정족수가 부족해 부결되었다.존슨 수상은 조기총선 부결 후 하원이 영국과 국민을 볼모로 잡고 있다고 반발하며 법안을 변경해 12월에 조기총선을 실시할 것임을 다시 피력했다.

마크롱 대통령은 27일 존슨 수상과 유선 정상회담 후 영국의 차기 정부가 새로운 EU 탈퇴일에 질서 있는 브렉시트를 추진하고, EU 27개국이 차기 EU 집행위 현안 해결에 집중한다는 조건하에 3개월 브렉시트 연기에 동의한 것이다.

이번 합의안은 북아일랜드의 수입상품 중 최종 소비지가 북아일랜드이면 영국의 통관규정과 세법이 적용되나, 상품의 전부 또는 일부가 EU에 재수출되면 EU의 통관규정 및 세법이 적용되도록 했다.

그동안 베른트 랑게 유럽의회 국제통상위원장은 북아일랜드 세관의 인력 및 EU 규정 적용의지 등을 지적, 북아일랜드가 EU에 대한 저가 부적격 상품 유입창구가 되는 것을 우려했다.

이에 따라 영국의 브렉시트는 탈퇴협정 비준 및 관련법 정비 여부에 따라 12월 1일, 2020년 1월 1일 또는 2월 1일 확정될 전망이다.

다만, 연립여당인 북아일랜드 민주연합당(DUP)이 북아일랜드에 이중 관세체계를 도입하는데 강하게 반발하고 있고, 노동당 등 야당도 탈퇴협정에 대한 국민투표를 주장하고 있어 부결될 수 있다.

유로저널 김세호 기자
   eurojournal01@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47252
Date (Last Update)
2019/10/31 22:25:50
Read / Vote
141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47252/178/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딜 브렉시트 후 영국 거주자들에게 미치는 영향 10가지 imagefile 2019-09-04 1094
12058 2019년 총선: 각 정당들 영국 경제의 과제들에 직면해 있어 imagefile 2019 / 11 / 14 47
12057 영국 무주택자, ISAS 제도 끝나기 전에 지금 구매해야 2019 / 11 / 14 47
12056 영란은행, 글로벌 경기 침체와 브랙시트로 경제성장 저해 2019 / 11 / 14 20
12055 영국 슈퍼마켓 빅4, Aldi와 Lidl과의 크리스마스 가격 전쟁 앞둬... 2019 / 11 / 14 27
12054 런던 미니캡 업체 수백개이상, 불법 면허 전수 조사 나서 imagefile 2019 / 11 / 08 34
12053 영국 11월 날씨, 2010년 후 9년만에 가장 춥다. imagefile 2019 / 11 / 08 37
12052 영국 심부전증 환자, 지난 5년전 대비 33% 증가로 역대 최고 수준 기록 2019 / 11 / 08 22
12051 영국 정부 재정 부채, 지난 6개월동안 전년대비 50% 증가 imagefile 2019 / 11 / 08 24
12050 영국 지방 버스, 예산 부족으로 3천개 노선 감축 2019 / 10 / 31 67
12049 영국 상가중심거리(HIGH ST), 8만5천개 일자리 감소 우려 심화 2019 / 10 / 31 130
12048 영국, 대기오염으로 인해 뇌졸증 및 심장마비 급증 2019 / 10 / 31 52
12047 영국 인구, 10년간 이민자들 늘어나면서 300만명 증가 전망 2019 / 10 / 31 64
» 브렉시트 3개월 연기로 12월 12일 총선 결정 발표 imagefile 2019 / 10 / 31 141
12045 영국 대학이상 졸업 외국인, 2년간 졸업 후 취업 비자 부활 2019 / 10 / 09 373
12044 NO DEAL BREXIT, 전국적으로 부동산 가격 폭락 가능성 높아 imagefile 2019 / 10 / 09 452
12043 영국인 온라인 쇼핑 피해, 지난 해 평균 £725 잃어 2019 / 10 / 09 215
12042 EU backstop 대안 수용 불가에 존슨, '노딜 브렉시트 강행' 표명 file 2019 / 10 / 09 191
12041 스코틀랜드 스코틀랜드 독립 지지 집회에 수천 명 참가해 imagefile 2019 / 10 / 09 187
12040 영국 올 겨울,폭설과 함께 수십 년만에 가장 추울 듯 (1면) imagefile 2019 / 10 / 02 488
12039 브렉시트 불확실성, 금리 인하로 이어질 가능성 높아 imagefile 2019 / 10 / 02 218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