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영국, 15년후 휘발유.경유차 및 하이브리드 차량 판매 금지 영국 자동차 생산에 50% 차지하는 일본 자동차업계의 ...

by admin_2017  /  on Feb 12, 2020 00:07
영국, 15년후 휘발유.경유차 및 하이브리드 차량 판매 금지
영국 자동차 생산에 50% 차지하는 일본 자동차업계의 타격이 클 듯
석탄 발전 단계적 폐지도 2024년까지 완료해 독일보다 10년 빠르게 시행

영국이  블렉시트(BREXIT)를 계기로 당초 계획보다 5년 앞당겨 2035년부터 휘발유,경유차 및 하이브리드 차량 판매 금지를 결정해 발표했으나 충전 등 인프라 구축도 시급한 과제로 떠오르고 있어 실행 가능성 여부에  의문부호가 남는다.

영국이 이처럼 가솔린자동차 퇴출에 적극적으로 나선 것은 기후대책의 핵심으로 떠오르고 있는 전기자동차 보급 촉진을 위한 것이지만, 자동차 업계 반발도 만만치 않을 전망이다.

영국 정부는 2019년 온난화 가스 배출량을 2050년까지 실질적 제로 수준을 목표 달성을 위해 지난 2017년 가솔린. 디젤 자동차를 2040년부터 전면 판매 금지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이에 따라 영국 승용차 생산의 50%를 차지하고 하이브리드를 세일즈 포인트로 삼는 일본 자동차 업계는 가장 큰 타격을 받게 되어 앞으로 15년 안에 전기자동차 생산을 못하게 되면 위기에 봉착할 것으로 전망된다.

1213-영국 6 사진.png
영국 교통당국(DfT)은 탄소배출 감축을 위해 전기차,수소차 보급과 함께 2025년까지 모든 버스를 전기버스로 대체한다는 목표 아래 전기버스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   우선, 5천만 파운드의 예산를 투자해  200여 대의 전기버스 구입, 시범운영해 보고 그 결과에 따라 지역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그랜트 샵스 교통부 장관은 디젤 버스 3,700대 배출가스 양이 전기버스로는 200대에 불과하다며, 전기버스가 탄소배출 감축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프랑스 파리와 스페인 마드리드, 멕시코 멕시코시티, 그리스 아테네 등은 2025년까지 시내 중심가에서 경유차 운행을 금지할 예정이다. 프랑스는 2040년까지 화석연료 차량 판매금지를 준비하고 있다. 노르웨이 의회는 구속력은 없지만 2025년까지 모든 자동차의 배출가스 제로 목표를 제시해놨다.

영국 일간 더타임즈 보도에 따르면 보리스 존슨 영국 수상은 제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 26) 연설에서 산화탄소 배출 문제 해결의 당위성과 사명감을 강조하며 2050년 탄소배출 제로 정책의 일환으로 2035년까지 휘발유,경유차 및 하이브리드 차량의 판매를 금지한다고 선언했다.

K J & 변호사 1.png

그러나 자동차 업계는 15년 안에 하이브리드 차량까지 금지하는 것은 급격한 변화라면서 존슨 수상의 이와같은 발표는 EU 탈퇴 이후 국제사회에서 영향력을 행사하려는 정치적 의도라고 비판했다.

에드먼드 킹 영국자동차협회장(The AA)은 하이브리드 차량의 판매 금지는 선택의 폭 축소로 소비자의 노후 휘발유 및 경유차 사용을 더 늘리게 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양회계 & 유로여행.png

마이크 하위스 자동차 제조 및 판매협회 대표는  SUV, 소형차종은 전기차,수소차로의 전환비용이 높아 소비자가 구매하기 쉽지 않아, 정부에 모든 지역 및 소득계층의 사람들이 전기차,수소차를 구매할 수 있는 정부의 구체적인 계획을 요구했다.

영국의 경우 2019년 자동차 신규 등록의 90%가 가솔린이나 디젤이며 배터리 전기자동차는 3만7850대로 전년 대비 144% 늘었으나 1.6%에 머물고 영국 전체 판매 차량의 0.2%에 불과한 것이 현실이다.

박여행 & 켄달차.png

한편 존슨 총리는 자동차 외에도 영국의 석탄 발전 단계적 폐지를 당초보다 1년 앞당긴 2024년까지 완료하겠다고 밝혀, 독일보다 10년 빠르게 시행할 예정이다. 30년 전 영국 전력의 70%를 석탄 발전이 차지했지만 현재는 3%에 그친다.

 세계 최대 갈탄 소비국인 독일은 총 400억 유로을 들여 독일 전력생산량의 3분의 1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화력발전을 2035년까지 전면 폐쇄하기로 결정함으로써, 독일은 핵과 석탄 발전소를 완전 폐기하게 되는 유일한 국가가 된다. 
 이민센 & 한국TV.png

영국 유로저널 김한솔 기자
   eurojournal29@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노딜 브렉시트 후 영국 거주자들에게 미치는 영향 10가지 imagefile 2019-09-04 4292
공지 영국 정부, 자영업자 평균 월수익의 80%까지 보조금 지급 imagefile 2020-04-02 4040
공지 유로저널 5월 10일자 속보 포함:영국 5 단계 코로나19 완화 계획 (식당 8월 30일까지 영업 못해 한인 사회 직격탄) imagefile 2020-05-08 4498
공지 영국, 경제 재개와 규제 완화했지만 한인사회는 '고통 지속 불가피' (매일 추가: 6월 20일자 유로저널 속보 포함) imagefile 2020-05-12 5468
12115 영국 정부,한국 특별관리지역 '대구와 경북' 방문자 자가 격리 조치 imagefile 2020 / 02 / 26 2382
12114 英, 북아일랜드와 통관검사 면제 방안 검토에 논란 2020 / 02 / 26 169
12113 영국 NHS, EU 이주 감소 대비해 고졸들 보조로 긴급 훈련 후 투입 2020 / 02 / 26 273
12112 영국 소매업, '폐업률 7년만에 최대, 판매액은 25년만에 하락' 2020 / 02 / 26 2651
12111 英, 규제주권 회복은 무역협상 대상 아닌 미래비전 imagefile 2020 / 02 / 19 1783
12110 英, 일본에 EPA 승계 요구에 거부 당해 imagefile 2020 / 02 / 18 572
12109 '코로나 19' 위기의 영국, 확산 시 수백만명 ‘자택 격리 권고 가능' imagefile 2020 / 02 / 18 2239
12108 EU 포함 모든 이민자, 영국 이주위해 연봉 최소 £23,000 이상 되어야 imagefile 2020 / 02 / 18 521
12107 영국 브렉시트이후 자국 수역에 EU 어선 접근 제한 나서 imagefile 2020 / 02 / 18 280
» 영국, 15년후 휘발유.경유차 및 하이브리드 차량 판매 금지 imagefile 2020 / 02 / 12 929
12105 영국, EU 개인정보보호 체제 탈피해 독자 정책 수립 전망 imagefile 2020 / 02 / 12 2165
12104 영국 , 폭우 동반한 태풍 시애라로 피해 막심해 imagefile 2020 / 02 / 12 2006
12103 영국, 매년 EU출신 비숙련 노동자 9만명씩 추방안 마련 imagefile 2020 / 02 / 12 751
12102 영국 부동산 시장 활기 시작, '인상에 대한 예견은 아직 일러' imagefile 2020 / 02 / 12 103
12101 브렉시트로 달라지는 영국인과 유럽인의 자격 imagefile 2020 / 02 / 04 815
12100 英, 브렉시트 이후 10개 자유무역항 지정 계획중 imagefile 2020 / 02 / 04 210
12099 영국, 경제 성장 조짐에 금리 동결 imagefile 2020 / 02 / 04 256
12098 런던, 유럽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위험 가장 큰 도시 imagefile 2020 / 02 / 04 411
12097 영국 정부, 초중고등학생들 교육 투자 의무화 해 imagefile 2020 / 02 / 04 269
12096 브렉시트 부스트!, 영국 경제 전망 '청신호'속에 우려 증폭도 커 imagefile 2020 / 01 / 29 889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