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독일 인종차별과 불평등에 반대하는 시위 열려 베를린을 포함한 독일의 다른 많은 도시에서 인종차별 및 사회적...

by admin_2017  /  on Jun 16, 2020 02:31

독일 인종차별과 불평등에 반대하는 시위 열려

 

베를린을 포함한 독일의 다른 많은 도시에서 인종차별 및 사회적 불평등에 반대하는 시위가 열렸다. 수천 명의 사람들은 코로나 감염을 막기 위한 사회적 거리를 유지한 채 서로를 띠로 연결하는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이번 행사는 130개의 단체가 지원하는 대규모 행사였다.

 

독일 언론 짜이트 온라인(Zeit Online)에 따르면 지난 6 14일 일요일 인종차별에 반대하는 시위에 참여하기 위해 수천 명의 사람들이 거리로 향했다.

 

1224-독일 5 사진.jpg


차별반대 시위에 참여한 참가자들은 수많은 도시에서 인종차별과 사회적 불평등에 반대하는 마음을 담아 서로를 띠로 연결하여 커다란 인간 띠 행렬을 이루었다. 경찰의 보고에 따르면 참가자의 수가 베를린에서만 8,000명에서 최대 2만 명이 달한 것으로 추산된다. 이번 시위는 오후 2시부터 약 한 시간 동안 위생 규칙을 철저하게 준수하며 진행되었고, 베를린의 경우 브란덴부르크 문에서 노가 쾰른까지 약 9km 미터의 인간 띠가 형성되었다.

 

시위대의 간판과 배너에는 흑인 살인 사건교육을 위한 더 많은 지원등의 문구가 적혀 있었다. 130개의 단체가 지원하는 이번 시위는 서로 함께 연대한다는 목표 아래서 책임감 있게 그리고 최소한의 사회적 거리를 유지하며 진행되었다.

 

경찰에 따르면 함부르크에서도 약 500명의 참가자가 시청에서부터 중앙역까지 인간 띠 행렬에 참여했다고 보고했다. 그들 역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최소한의 사회적 거리를 유지한 채 시위가 진행되었다. 동맹에 따르면 라이프치히, 프라이부르크, 켐니츠, 데트몰트, 플라우엔, 뮌스터, 가이슬링 그리고 파사우에도 집회가 열렸다.

 

시위 참여자 게오르그 비스마이어(Georg Wissmeier)코로나 위기가 기존의 차별과 불평등을 더욱 악화시켰다고 하며 인권, 사회정의, 기후 정의는 불가분의 관계에 있다.”고 말했다. 베를린의 시장 미하엘 뮬러(Michael Müller) 역시 우리는 인종차별, 배제 및 불평등과 계속해서 맞서 싸워야 합니다.”라고 말했다.

 

 

독일 유로저널 강찬양 인턴기자

eurojournal29@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독일 접촉제한 6월 29일까지 연장 / 한국 입국 대상자들을 위한 질의응답(Q&A) imagefile 2020-05-27 1494
9205 독일인 및 외국인 대학생들 코로나19 긴급지원 자금 신청 가능 imagefile 2020 / 07 / 01 128
9204 독일, 플라스틱 일회용품 판매 금지 결정 imagefile 2020 / 07 / 01 51
9203 난민 입국, 독일은 감소 반면 유럽 전체는 증가 imagefile 2020 / 07 / 01 34
9202 IMF, 올 독일 GDP -7.8%로 급락하고 실업자 수 300만명 예측 imagefile 2020 / 07 / 01 49
9201 독일, 총 295조 추가경정예산으로 국가 부채 77%까지 증가 imagefile 2020 / 07 / 01 31
9200 독일, 코로나 영향에 기업 위기 속 기업 인력감원 잇따라 imagefile 2020 / 06 / 16 239
9199 獨, 4월 제조업생산과 수출 사상 최대폭 급락 imagefile 2020 / 06 / 16 67
9198 독일인 5명중 한 명, 사용중인 통신사 변경 희망해 imagefile 2020 / 06 / 16 104
» 독일 인종차별과 불평등에 반대하는 시위 열려 imagefile 2020 / 06 / 16 69
9196 독일 ‘코로나19 정보’ 어플 개발했지만, 개인정보법 위반 지적에 논란 imagefile 2020 / 06 / 16 90
9195 독일, 300유로의 아동수당 추가 지급 예정 2020 / 06 / 16 124
9194 독일 해외 여행주의보, EU 6월 15일 해제하고 비EU 8월 31일까지 연장 예정 imagefile 2020 / 06 / 10 1569
9193 獨, GDP 10%규모의 사상 최대 경기부양책 발표/ 독일 해외여행주의보 6월 15일부터 해제뉴스 포함 imagefile 2020 / 06 / 06 839
9192 독일, 2019년 극우 등 정치적 범죄 발생 역대 두 번째로 높아 imagefile 2020 / 06 / 03 190
9191 독일, 코로나 위기 전기요금 부담까지 가중시킬 듯 imagefile 2020 / 06 / 03 174
9190 독일 폭스바겐 광고 인종차별 논란 휩싸여 imagefile 2020 / 06 / 03 141
9189 독일, 병가 신청(Krankenschreibungen) 더 이상 전화로 불가능해 imagefile 2020 / 06 / 03 131
9188 코로나 19위기에 잠시 멈춘 환경보호, 경제활동 재가동으로 다시 위기 ! imagefile 2020 / 06 / 03 49
9187 독일, 코로나19 위기로 자영업자 및 기업 파산 위기 증대 imagefile 2020 / 05 / 19 638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