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영국 한인회, 올해 남아도는 회비 '어려운 한인들 돕기'에 사용해야 유럽 내 한인회들중에 한인 개개인들로부터 회...

Posted in 영국  /  by admin_2017  /  on Dec 16, 2020 01:11
영국 한인회, 
올해 남아도는 회비 '어려운 한인들 돕기'에 사용해야


유럽 내 한인회들중에 한인 개개인들로부터 회비도 받지 않는 독일 등 한인회들이 어려운 한인 이웃을 돕기 위해 적극 나서고 있다.

특히, 재독한인총연합회는 매년 생활이 어려운 100 세대에게  '사랑의 쌀'을 전달해왔으나, 2020년에는 코로나로 인한 취약계층으로 대상을 넓혀 2020년 12월 28일에 100세대, 2021년  2월 초에 100세대 등 총 200세대에 지원 하기로 했다.

각 세대당 생필품으로 쌀 9.07kg 1포, 고추장 1kg, 된장 1kg, 떡국떡 1kg와 방역 마스크(3중 필터 50매 1갑)를 독일 지방 곳곳까지 택배로 배송한다는 것이다.

스페인 까딸루나 지방 한인회 조차도 이러한 이웃돕기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영국한인총연합회는 75주년 광복절 행사를 크리스 마스를 불과 2 주 앞둔 12월 13일에 실시한다고 한다. 

8.15 광복절이 지난 지 4 개월만에 개최된다는 것으로 아마도 재외동포재단이 미리 지급했던 행사 지원비 미사용이 행정상 부담이 되어 한인회를 압박해 이러한 행사의 개최가 고려되었을 것으로 예측된다. 

유럽 내 다른 한인회들은 이와같이 미리 지급받은 행사 지원비를 재외동포재단에 사용처 변경 요청을 통해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해당국 거주 한인들을 지원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 한인회장 선거로 거금의 회비를 받아 막대한 예산이 남아돌 것으로 예상되는 영국한인회는, 올해 코로나로 최악의 사태를 맞고 있는 한인사회를 위해 각종 행사비 지출을 자제하거나 최소화해서 남은 예산을 영국 내 어려운 한인 돕기에 사용할 것을 제안한다.  


영국한인총연합회는 올해 선거 개최 공고하면서 공고 전에 불과 20-30명의 한인들(임원회비까지 포함해)이 회비를 납부한 것에 불과했으나, 선거 공고후 후보 등록 기간과 선거 운동기간에 하루 100-150여명씩 집단적이고 무더기 회비가 납부되면서 한인회가 밝히지 않고 있으나 650-670여명이 회비를 납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로인해 후보들의 공탁금(3 명 총 15,000 파운드)을 제외하고도 거의 2만 파운드 (약 2만 2천 유로) 이상이 한인회비로 납부되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게다가, 재외동포재단에 광복절 행사로 미리 신청한 행사 지원비도 10,000 달러 내외가 될 것으로 또한 추정된다.

필자의 추정으로는 한인회비 납부자들이 정관에 따라 납부했다면 현 한인회 집행부의 운영 적자 폭(만약 있다면)과 남은 연말 송년잔치 및 정기총회를 개최하고도 15,000 파운드 정도 잉여 회비가 존재할 것으로 예상된다.  

물론, 영국한인총연합회는 정관에 따라 후보들이 납부한 공탁금중 30%이내는 선관위가 선거 경비(이번 선거의 경우 최대 4500 파운드)로 사용할 수 있고,나머지 정해진 70%(10,500파운드이상)는 차기집행부에 인수인계 해야하기에 현 집행부가 사용 불가하다. 

하지만,한인 개개인이 납부한 회비에 대해서는 정관 규정 여부에 관계없이 관례에 따르면 현 집행부가 사용 후 남은 액수를 차기 집행부로 인수인계하게 되어 있다. 

올해 코로나 19 사태로 영국 거주 한인 사회가 관광 및 여행업,민박업,미니캡 등이 직격탄을 받아 거의 수입이 없어 생활이 극도로 어려운 상황에 직면해 있는 한인가정이 많은 것이 현실이다.

요식업의 경우도 많은 어려움이 있고 영업 부진으로 직원들은 실직하거나 근무시간 단축으로 역시 수익이나 수입이 아예 중단되었거나 최소여서 이들 역시 생활고로 극도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같이 한인 사회에 많은 한인들이 생활고에 직면하고 있을 때 어차피 한인회장이나 임원들이 납부한 한인회비는 몇 푼 안되고, 대부분이 한인들이 선거를 위해 납부한 것이니 만큼 아끼지 말고 한인 사회 어려운 이웃돕기에 남은 돈을 전액 지원하는 데 사용할 것을 제안한다.

게다가 한인회 임원들은 현 집행부 2 년동안 대부분이 1 년 정도만 임원회비를 납부한 것(그것도 일부만)으로 알려지고 있어 이들도 매년 납부해야한다는 회칙에 따라 한 번 더 납부로 ,최소한 2 년 감투를 썼던 기간 동안, 임원회비를 납부함으로써 어려운 동포 사회 지원에 적극 동참할 것을 촉구한다.  

다시한번 강조하거니와, 올해 사용하고 남은 잉여 한인회비 액수가 정해져 차기 집행부로 무조건 넘겨야 한다는 회칙 조항이 없는 것이니 만큼, 현 집행부가 올해 마지막 행사(정기총회 등)에 대한 지출액을 미리 산정해 아껴 쓴 후 나머지 전액을 현 집행부 임기가 끝나기 전인 12월 31일까지 코로나19 사태로 궁지에 처해 신음하고 있는 어려운 한인들 돕기에 사용해주길 제안하는 바이다.  

이미 한인사회에 넓게 퍼져 있고 많은 사람들로부터 화자되고 있는 것처럼, 생활고가 어려운 한인들의 이름으로도 납부되어 있는 등 구린 냄새 진동하고 떳떳하지 못하다고 알려진 한인회비를 사용처라도 뜻있게 제대로 사용해주길 바란다. 

만약, 현 집행부가 이와같이 실행할 능력이나 입장이 못된다면 세 명의 후보들중에서라도 당선이 되자마자, 현 집행부로부터 인수인계 받은 잉여 예산을 코로나로 신음하는 한인들을 지원하는 데 사용하겠다고 공약에 추가 발표해 실행해주길 기대한다.  


1238-유로저널 편집인 특별 기고 사진.jpg


유로저널 발행인 겸 편집인 김훈    

유럽 4 한국TV- 셀러드마스터.png
 
유로저널 각국 홈페이지 총괄 편집장 초빙
(독일,프랑스,터키,체코,슬로바키아 제외) 

유럽 5 유로저널 각국 단독 홈페이지.png
유럽 1 딤채냉-판아시아.png

유럽 2 독도+지오팜.png

유럽 3 YBM & 현대냉동.png




 

 

첨부

URL
http://eknews.net/xe/565593
Date (Last Update)
2020/12/16 01:11:56
Category
영국
Read / Vote
3621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65593/c05/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유럽전체 독자기고/특별기고 사용 방법이 10월26일부터 새로 바뀌었습니다. 2010-10-28 24876
공지 유럽전체 유럽 내 각종 금융 사기사건, 미리 알고 대비하면 피해를 막을 수 있다. 2011-04-04 23038
공지 유럽전체 유럽한인총연합회 전현직 임원 여러분 ! 그리고, 재유럽 한인 여러분 ! 2011-09-05 21384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두 단체에 대한 유총련의 입장 2011-10-26 15854
공지 스칸디나비아 노르딕 지역 내 독자기고 및 특별기고 2019-01-12 7434
공지 유럽전체 남북관계의 파국, 더 나은 발전의 기회로 삼아야 한다. imagefile 2020-06-18 4733
628 유럽전체 이름에 관하여 2021 / 07 / 25 218
627 영국 한인회비 납부하고 정관의 자격을 갖춘자는 모두 유권자 자격 있다. imagefile 2021 / 06 / 07 815
626 독일 강변을 노닐며 (독일 손병원님 기고) imagefile 2021 / 05 / 09 446
» 영국 영국 한인회, 올해 남아도는 회비 '어려운 한인들 돕기'에 사용해야 imagefile 2020 / 12 / 16 3621
624 독일 조현옥 주 독일 특명전권대사부임을 환영합니다!! 2020 / 11 / 21 928
623 독일 신성철 총영사님을 보내며 2020 / 11 / 17 796
622 독일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당부의 말씀 imagefile 2020 / 11 / 02 968
621 독일 음악에 묻어나는 추억들 (독일 손병원님 기고) 2020 / 10 / 15 1995
620 유럽전체 살며 사랑하며 (독일 손병원님 기고) imagefile 2020 / 06 / 30 5716
619 독일 쾰른 한인천주교회 50주년 기고문(3) 빛을 비추소서! imagefile 2020 / 06 / 23 2430
618 독일 쾰른 한인천주교회 50주년 기고문 (2) ʺ쾰른 한인 천주교회의 시작은 아주 작은 등불이었습니다.ˮ imagefile 2020 / 06 / 18 4788
617 유럽전체 전쟁과 분단의 아픔 75년, (민주평통 북부 유럽 협의회장 이기자 협의회장) imagefile 2020 / 06 / 15 1642
616 독일 쾰른 한인천주교회 50주년 기고문-빛을 비추소서! imagefile 2020 / 06 / 09 2972
615 독일 <모금후기> “코로나 19”에 대한 대구 / 경북 돕기 모금운동 ! imagefile 2020 / 03 / 18 1487
614 유럽전체 북유럽에서 바라본 자랑스러운 대한민국 (스웨덴 강진중 회장 기고) imagefile 2020 / 03 / 17 1151
613 유럽전체 미래통합당, 신천지와 관계를 밝혀야 (독자기고문): 3월 20일 수정 2020 / 03 / 15 1623
612 유럽전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우리에게 필요한 자세 imagefile 2020 / 02 / 19 1430
611 유럽전체 유럽 내 많은 한인단체들, 여전히 부끄럽게도 '설날'을 구정으로 imagefile 2020 / 01 / 28 6054
610 독일 파독간호사 엔젤 모국방문 10월28일 마지막날-⑤ 대전 국군사관학교 방문 imagefile 2019 / 12 / 27 1253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
a